전체뉴스 81001-81010 / 82,3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특허정보] 구기자 발효주 ; 어성초주 ; 중금속 흡착제

    ... 어성초를 초음파로 분해 추출해 영양소가 풍부한 술을 만들었다. 에틸알콜에 어성초를 담근뒤 초음파진동을 가해 어성초성분이 알콜에 추출되게 한다음 찌꺼기를 제거하고 알콜도수를 희석해 만든다. .중금속 흡착제 (8439 김용범)=톱밥이나 나무가루를 가성소다등의 화학물질로 탈리그닌시켜 납이나 카드뮴등의 중금속을 흡착하도록 만들었다. 톱밥의 성분중 그닌이나 헤미셀룰로오스등과 같은 성분을 제거한뒤 흡착제로 사용한다. 원료비가 싸고 대량사용가능.

    한국경제 | 1993.09.20 00:00

  • 금융실명제이후 신용거래 매매패턴 업종별 뚜렷한 차이

    ... 상태이다. 그러나 이기간동안 업종별로는 신용매입주식잔고의 증감변화가 교차하고있 다. 증권업의 신용매입주식수가 13%나 늘어난것을 비롯해 은행업이 8%의 증가율 을 보이는등 금융주에 대한 신용거래자들의 선호도는 높았던것으로 드러났다 또 제조업종에서는 운수장비업의 신용매입주수가 10%나 늘어나 증가율이 가 장 높았다. 반면 고무와 나무업종의 신용매입주식수는 같은 기간동안 각각 16%및 14%가 감소했고 음료 의약업등도 10%이상 감소했다.

    한국경제 | 1993.09.20 00:00

  • [천자칼럼] 하위직의 기대

    ... 공직을 오용함으로써 "먹지도 만지지도 말아야할 재물"에 손을 내밀어 "수치"를 축적했다는데 충격을 느끼고 분노를 되씹고 있을 따름이다. 자정노력만이 공직사회의 명예를 되살려 놓을수 있다고 많은 국민들도 기대하고있다. 어차피 무화과 잎으로는 가릴수 없을만큼 부끄러운 행적을 키워놓아 버렸으니 자체청소에 기대를 걸수밖에 없다. 상처받은 명예는 나무표피에 새겨진 표적과 같아서 세월의 흐름과 함께 사라지는게 아니라 오히려 더욱 깊숙히 패여간다.

    한국경제 | 1993.09.17 00:00

  • [드라이브 하루코스] 배알미동..버드나무드리운 한적한 쉼터

    ... 하남시에 편입되기 전에는 배알미리 가 마을 이름이었다. 옛날 임금이 양평쪽으로 행차하다 경치가 아름다운 이곳에 들러 쉬게 되었을때 동네 사람들이 모두 나와 배알했다는데서 마을 이름이 유래하고 있다. 한강이 발아래로 흐르고 버드나무가 그늘을 드리우는 적당한 쉼터가 있는 이곳은 옛부터 호사가들이 찾아와 풍류를 즐기던곳. 지금은 8개의 민물고기 매운탕 및 회전문 음식점들이 들어서 나들이객들을 맞이하고 있다. 팔당댐이 방류를 하지않을때에는 보트놀이도 즐길 ...

    한국경제 | 1993.09.17 00:00

  • [문화마당] 전시..강연균 ; 김영길 ; 한진만 ; 김상섭 등

    .... 홍익대 동양화과를 나온 김씨의 두번째 개인전. 수묵화 "달노래"연작 발표. 채희석전 =13~21일 � 13~21일 갤러리이콘(516-1503). 서울대 서양화과를 나온 채씨의 두번째 개인전. "오딧세이아 서울" "춘심" "나무"등 회화와 조각 사진콜라주등 다양한 작품 전시. 김한전 =17~23일 17~23일 갤러리아아트홀(514-6948). 대한민국 미술대전 심사위원을 역임한 김씨의 일곱번째 개인전. "기다리는 여인들" "포구의 정물"등 출품. 안혜자사진전 ...

    한국경제 | 1993.09.17 00:00

  • 한솔제지,초경량 신문용지 개발,곧 시판

    한솔제지가 초경량 신문용지를 개발,곧 시판한다. 이 회사는 16일 전주공장 초지6호기가 가동에 들어감에따라 초경량 신문용지를 공급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솔제지는 국내신문용지 사용전량을 초경량화 제품으로 대체할 경우 연간 86만그루의 나무를 절약할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한국경제 | 1993.09.17 00:00

  • [제국의칼] (247) 제2부 대정변

    ... 것이 있습니다" "뭘 가지고 왔소? 선물이오?" 요시가쓰는 약간 농담기가 섞인 그런 어조로 물었다. "예,선물입니다" "어디 무슨 선물인지 좀 볼까요?" "예,예" 요시가와는 밖으로 나가서 부하들에게 선물상자를 가지고 입실하도록 했다. 일곱개의 나무상자였다. 세개는 좀 큰편이고,네개는 그것보다 약간 작아 보였다. 큰 상자 세개를 앞쪽에 나란히 놓고,작은 상자 네개는 그뒤에 나란히 놓았다. "어디 뭔지 어서 열어보오" "예,예".

    한국경제 | 1993.09.17 00:00

  • [지방톱] 4분기 제조업경기 다소 회복 .. 부산상의 실태조사

    ... 조립금속 기계장비업종이 전분기에 이어 호조세가 지속될 것으로 보이며 화학 및 관련제품은 합성수지를 중심으로 중국 동남아 수출이 늘고 관련산업의 경기회복으로 인한 수요증가로 신장세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비금속광물은 사회간접자본등 공공부문투자의 조기집행으로 섬유제조업은 직물류의 수출확대로 전분기보다 경기가 다소 회복될 전망이다. 이밖에 음식료품,나무.나무제품및 종이.종이제품,신발및 의복제조업은 전분기 수준 또는 부진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국경제 | 1993.09.16 00:00

  • 창의문 26년만에 개방...청와대 개방따라 연말께

    ... 4소문 가운데 유일하게 원형을 유지하고 있으며 인조반정때 공을 세운 이괄등 공신명단 이 적혀진 현판이 보존돼 있다. 특히 창의문 바깥의 지형이 지네모양으로 돼있다고해 풍수지리적으로 이 를 억누르기 위해 지네의 상극인 나무로 만든 닭을 창의문에 걸어놓은 것으 로도 유명하다. 청와대에서 직선거리로 불과 3백여m 떨어진 곳에 위치한 창의문은 지난 68 년 김신조씨등 무장남파간첩들이 북한산을 거쳐 이곳까지 침투하자 당시 박 정희대통령이 북한산과 창의문에 ...

    한국경제 | 1993.09.15 00:00

  • 산림조합중앙회,묘지관리대행사업 홍보 전개 관심 끌어

    ... 관계로 묘소관리에 애로를 겪고있는 교포들로 부터 좋은 반응을 얻 고 있다. 이같은 사업은 국내에서도 상당한 호응을 받아 지난해 시범지역을 선 정해 대행관리한 묘소는 총 1만4천여기에 달했다. 산림조합은 올해중 3만여기에 가까운 위탁계약이 성사될 것으로 내다 보고있다. 묘지관리대행사업은 조합이 묘소의 벌초 잔디심기 나무심기를 비롯 훼 손된 묘소의 복구도 해주는 용역사업으로 개인묘소는 물론 선산 종교단 체의 집단묘소까지 대상으로 한다.

    한국경제 | 1993.09.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