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3301-83310 / 86,0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독도는 우리땅" .. 1일 3.1절 77돌 전국서 기념행사

    ... 숭상수호하는 동반자관계를 정립할 것 일본은 지난 세월 두나라 후손들에게 떳떳치 못했던 불행한 참화와 질곡의 오점을 남겨준 책임을 통감하고 반성할 것 독도가 한국영토임을 엄숙히 천명하는 동시에 "일본은 남의 담장안 나무를 자기것이라 억지떼를 쓰는 구시대적 망상에서 깨어나라"는 등 3개항의 결의문을 채택했다. 방문단은 또 한국경제신문사가 펴낸 한국해양문학선집(전8권)등 위문품을 독도수비에 여념이 있는 경비대원에게 전달되도록 관계자에게 증정했다. ...

    한국경제 | 1996.03.01 00:00

  • 다송산업, 온돌용마루판 판매망 대폭 확충

    ... 한국생활용품시험 연구원으로부터 온돌용마루판업계 최초로 Q마크를 획득하는등 품질에 자신을 얻어서이다. 특히 대다수의 국내 마루판업체들이 원목보다는 원목무늬결의 라미네이팅 제품을 판매하는데 비해 다송은 순수원목제품을 생산, 제품차별화가 가능하다고 판단해서이다. 이 회사는 오크 단풍나무 너도밤나무등 북미와 유럽산 고급수종으로 마루판을 생산, "유니마루"브랜드를 부착해 중가로 판매하는 전략을 쓰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2월 29일자).

    한국경제 | 1996.02.28 00:00

  • [홍루몽] (342) 제9부 대관원에서 꽃피는 연정 (28)

    ... 않아. 깨끗하고 튼튼한 걸로 하나 빌려 와" "그러죠" 소홍은 두 손을 비벼 털고는 대옥이 있는 소상관 쪽으로 향했다. 소홍이 취연교를 지나며 바라보니 소산 꼭대기에 바람막이 무명천이 허옇게 빙 둘러 쳐져 있었다. 거기서 나무 심는 공사가 벌어지고 있는 것이었다. 인부들이 여기저기서 구덩이를 파고 있고 가운이 돌 위에 걸터앉아 그 인부들을 감독하고 있었다. 어제 꿈속에서 본 그 가운이 아닌가. 무언가를 지시하기 위해 가리키는 저 손도 꿈속에서 보지 ...

    한국경제 | 1996.02.27 00:00

  • [천자칼럼] 황금사원

    ... 어딥니까"하고 동자가 다시 물었다. 유마거사의 대답은 간단명료했다. "도량이 바로 직심이지. 올바른 마음, 거짓이 없는 마음, 그것이 바로 도량이야" "유마경"에 나오는 이야기다. 또 "법화경"에는 불경이 머무는 곳이면 숲속이든 나무밑이든 승방이든 민간집이든 전당이든 산곡이든 광야이든, 그곳이 곧 도량이라는 말도 있다. "부처님 말씀"이 있는 곳이면 어디든 불도를 닦는 도량이 될 수 있다는 교훈이 담겨있는 이야기다. 최근 서울은평구갈현동에 있는 조계종 ...

    한국경제 | 1996.02.26 00:00

  • [홍루몽] (340) 제9부 대관원에서 꽃피는 연정 (26)

    ... 땔감이나 날라오고 뒤뜰 청소나 해온 걸요" 소홍의 두 뺨이 발그레해졌다. "앞으로는 찻물 따르는 일도 하려무나" 보옥이 또 한잔 더 달라고 찻잔을 소홍 앞으로 내밀었다. 그때 추문과 벽흔 두 시녀가 더운 목욕물이 가득 담긴 나무 물통을 마주 들고 낑낑거리며 부엌으로 들어서다가 보옥과 소홍이 서로 붙어 있다시피 함께 있는 것을 보고는 주춤하였다. 보옥이 목욕을 하기 위해 옷을 벗을 즈음, 세 시녀들은 부엌을 나가 뒷문을 닫았다. "너, 도련님이랑 부엌에서 ...

    한국경제 | 1996.02.26 00:00

  • [미술계] 이미자씨, 금속공예전 .. 28~3월5일 단성갤러리

    ... 조명한 것들. 전통풍속화에 나타난 여성을 현대적인 여성상으로 형상화한 "봄을 기다리는 기녀" "평양기생" "무녀"와 주변인물들을 서정적으로 표현한 "다른 여자들" "아줌마와 프라이팬" "엄마와 아이" 등 20여점. 적동과 황동은 나무 아크릴 돌가루 등 다양한 재료를 사용, 소박하면서도 친근한 생활이야기를 담아냈다. 이씨는 서울 태생으로 국민대 생활미술과와 동대학원 공예미술과를 졸업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2월 27일자).

    한국경제 | 1996.02.26 00:00

  • [홍루몽] (341) 제9부 대관원에서 꽃피는 연정 (27)

    ... 그러나 소홍은 뒤뜰에서 일을 하는지 보이지 않았다. 보옥은 신을 꿰어신고 밖으로 나와 뒤뜰로 가보앗다. 거기 뒤뜰 구석에서 장작더미를 가지런히 정돈하고 있는 시녀 하나가 눈에 들어왔다. 그런데 무성하게 가지를 뻗은 해당화 나무에 가려 그 시녀의 모습이 잘 보이지 않았다. 보옥이 자리를 옮겨 바라보니 그 시녀가 바로 소홍이 아닌가. 소홍은 흐트러진 장작더미를 다시 쌓고 손으로 다독거리다 말고 이마의 땀을 손등으로 훔치며 허리를 펴고 일어나더니 길게 한숨을 ...

    한국경제 | 1996.02.26 00:00

  • [가정/여성] 겨울외투 .. "방습/방충처리 잊지마세요"

    경칩이 1주일여밖에 안남았다. 봄을 시새우는 바람이 차갑기는 해도 나무줄기는 벌써 연두빛을 띠고 있다. 날씨에 상관없이 투박하게 느껴져 벗게되는 겨울외투 보관에 신경써야 할 때다. 겨울외투는 한번 장만하면 몇년씩 입게 되는 고가의류. 겨울이 지났다고 대충 옷장에 구겨넣으면 다음해에 꺼내 입을때 옷이 비틀어지거나 구김이 심해 낭패를 보기 일쑤다. 특히 겨울외투의 소재인 모직과 가죽 모피류는 물빨래를 할수 없는데다 방습 방충처리가 필수적이므로 ...

    한국경제 | 1996.02.25 00:00

  • [관광안테나] 현대관광, '고로쇠약수 주말여행' 마련

    .현대관광은 경칩(3월5일)을 전후로 봄맞이 "고로쇠약수주말여행"을 3차례 마련한다. 고로쇠약수는 지리산 등 일대에 많이 자생하는 고로쇠나무의 수액으로 봄이 되어 나무에 물이 오르면서 생긴다. 고로쇠약수는 달콤하고 쌉쌀한 맛에 아무리 마셔도 배탈이 나지 않고 효능도 있는 것으로 있다. 고로쇠약수여행코스(1박2일)는 양질의 고로쇠약수가 채취되는 순천시 조계산에서 숙박한뒤 천불천탑의 운주사와 화순온천을 거쳐 귀경하는 것으로 짜여져 있다. ...

    한국경제 | 1996.02.25 00:00

  • [일요수상] 인간은 무엇을 먹고 사는가 .. 안병욱 <교수>

    ... 동물이다. 생명 다음으로 중요한 것은 자유다. 자유가 없는 생존은 노예의 생존이다. 천하만민이 자유롭게 살기를 원한다. 말하는 자유, 행동하는 자유, 사랑하는 자유, 창조하는 자유. 자유처럼 고마운 것이 없다. 자유의 나무에 기쁨의 꽃이 피고 행복의 열매가 열린다. 우리는 자유사회의 자유인이다. 자유는 좋다. 그러나 결코 만능은 아니다. "남의 자유를 방해하지 않는 범위내에서 네 자유를 누려라"라고 철학자 칸트는 말했다. 자유에는 질서와 ...

    한국경제 | 1996.02.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