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3311-83320 / 86,6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V하이라이트] (13일) '머나먼 나라' ; '문학기행' 등

    ... 가수 신계형이 최근 서점가에서 베스트셀러가 되고 있는 "그는 나에게 지타를 아느냐고 물었다"의 작품 배경이 되는 제주도를 하일지와 동행 취재한다. 또한 영화로도 제작중인 이작품의 촬영지 서귀포 해변마을을 찾는다. "대추나무 사랑 걸렸네" (KBS1TV 오후 7시35분) = 농사일이 서툰 지훈은 자신의 부족함을 군소리 없이 도와주는 신곡리 청년들이 고마워 낮에는 커피를 밤에는 술자리를 마련하여 동네 사람들과 어울리려고 한다. 반면 미영은 마땅한 수입도 ...

    한국경제 | 1996.11.13 00:00

  • [시론] 정책은 깨어 있어야 한다 .. 공병호 <한국경제연>

    ... 무엇일까? 무언가 숨겨진 이유가 있음에 틀림이 없다. 기업들 사이에는 사업부제 신설이 현대그룹의 제철업 진출과 같은 사례를 막기위해서 추가적인 방어막을 만들기 위함이라는 이야기가 설득력을 얻고 있다. 우리 옛말에 "배나무 밑에서 갓끝을 매지말라"는 이야기가 있다. 기업들에 오고 가는 추측이 기우이기를 바란다. 그러나 추진 배경이나 시점을 미루어 보면 동떨어진 이야기도 아니라는 생각이 든다. 공정위는 사업부제 규제와 관련하여 독접금지법 제 15조 ...

    한국경제 | 1996.11.13 00:00

  • [사고팔고] 옥석이 가려질 시점

    ... 놀란 가슴이 주가반등을 틈타 대기매물을 쏟아내고 있고, 시장체력도 전업종 전종목을 끌고 가기에는 힘이 달린다. 바야흐로 옥석이 가려질 시점이다. 투자심리가 안정을 되찾고 있는 만큼 시장전체가 폭풍우에 휘청거릴 가능성은 낮지만 이럴 때일수록 종목별 희비는 커지게 된다. 숲보다 나무를 찬찬히 뜯어봐야 한다. 특히 신용잔고 같은 것은 반드시 검색해 봐야 한다. 신용파동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1월 14일자).

    한국경제 | 1996.11.13 00:00

  • 리듬/비트/시각적 코미디..이색 퍼포먼스그룹 '스텀프' 공연

    ... 스텀프에는 한줄의 대사나 특별한 줄거리, 어떤 선율도 등장하지 않는다. 평범한 티셔츠차림의 흑인 백인 라틴계 젊은이들이 나와 신체 각 부분이나 주위의 널려 있는 사물들을 두들기고 부딪치면서 도발적인 리듬을 만들어낸다. 나무빗자루 지포라이터 싱크대 쓰레기통뚜껑 신문 종이봉지 막대기 양철쓰레기통 성냥갑 등이 주로 쓰이는 타악기. 여기에 폭소를 자아내는 코믹한 몸동작, 정확한 비트, 치밀한 안무가 더해져 새로운 양식의 신명나는 무대를 꾸민다. 누구나 ...

    한국경제 | 1996.11.13 00:00

  • [단신] 대산문학상 수상자 5명 발표

    대산재단 (이사장 신창재) 주관 제4회 대산문학상 수상자가 12일 발표됐다. 수상자는 시인 정현종 (시집 "세상의 나무들"), 소설가 이호철 (연작소설 "남녘사람 북녁사람"), 극작가 이강백 (희곡 "영월행일기"), 번역가 김미혜.실비아 브래젤씨 ("Windbestattung" (황동규 시집 "풍장", 독일어공역).평론부문은 수상작을 못냈다. 상금은 소설 번역 각 3,000만원, 시 희곡 각 2,000만원이며 시상식은 29일 오후 6시 ...

    한국경제 | 1996.11.12 00:00

  • [인터뷰] 이길원 <시인>..두번째 시집 '계란껍질에...' 내놔

    ... 여유가 생겨 이웃들의 모습도 돌아보게 됐습니다" "지구를 미분하면 계란모양이라는데/계란에 앉은 벌레처럼 얇은 껍질에 붙어 사는/인간"의 의미를 생각하며 "사는 날까지 낮은 목소리로/바람처럼 노래해야지"라고 다짐하는 것도 이같은 여유에서 비롯된 것. 충북 청주 태생으로 연세대 화공학과를 졸업한 그는 79년 "시문학"으로 등단, 시집 "어느 아침 나무가 되어" (91년)와 여러권의 동인집을 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1월 11일자).

    한국경제 | 1996.11.11 00:00

  • [선진기업을 만드는 노사] (32) 우영산업 .. 상호 신뢰 굳건

    ... 들어서면 까만돌로 만든 자그만한 기념석이 눈에 확 들어온다. 지난 5월23일 노사 한마음결의대회를 열고 이를 영원히 기념하기 위해 새긴 말이다. 사랑과 믿음을 통해 노사화합의 결실을 맺자는 결의 내용이다. 기념석 옆에는 감나무가 심어졌고 노사는 그 과실을 같이 나눠먹기로 했다. 노사는 이날 "미래지향적인 노사화합의 신문화를 창조할 것"을 다짐하는 노사공동선언문 채택과 함께 무분규를 결의했다. 회사내에서 갈등과 대립을 영원히 추방하고 생산성향상에 나서자는 ...

    한국경제 | 1996.11.11 00:00

  • [부동산 풍수] '온돌방' .. '만병에 구들장' 원기 회복 도움

    ... 현실이다. 풍수에서는 주택기능중에 자연과 인간과의 조화를 통한 건강유지와 질병의 자연치유를 가장 중요시했다. 특히 평생의 반이상동안 피부를 접촉하며 살아야하는 온돌방에 대해서는 음양오행상 상생의 원칙을 적용하였다. 물은 나무를 살리고, 나무는 불을 살리며, 불은 흙을, 흙은 쇠를, 쇠는 물을 살린다는 "상생의 원칙"을 주택건축에도 도입하였던 것이다. 아궁이는 오행상 화로 보기에 불을 살리는 나무를 때고, 아궁이의 불은 돌과 흙으로 만든 온돌방을 살리는 ...

    한국경제 | 1996.11.08 00:00

  • [문화마당] (연극) '아름다운 거리' ; '푸른 초상화' 등

    ... 대학로극장 (764-6052) 12월31일까지 대학로극장 (764-6052). 화~목 오후 7시30분 금~일 오후 4.7시 (월 휴관). 이만희 작 강영걸 연출. 푸른 초상화 (극단 사람과사람) = 12월1일까지 은행나무소극장 (8 12월1일까지 은행나무소극장 (833-9266). 화 수 오후 7시 목~일 오후 4.7시 (월 휴관). 송용필 작 송용일 연출. 중년의 남자에겐 미래가 없다 (열린판기획) = 9~31일 문화일보홀 (736-2575).

    한국경제 | 1996.11.08 00:00

  • [문화마당] (전시) '조강훈 전' ; '김지연 전' 등

    ... 한국적 이미지로 조형화시킨 작품 발표. "뛰는소" "투우" "닭" "붉은 대지" 등 40여점. 김지연 전 = 12일까지 12일까지 종로갤러리 (737-0326). "인간-미로-길찾기" "세상보기" 등 그래픽 테라코타 나무 동 철 등 다양한 재료와 기법으로 제작한 조각 10여점 출품. 성신여대 환경조각과에 재학중인 김씨의 첫 전시회. 장봉윤 전 = 6~12일 갤� 6~12일 갤러리 2020 (735-4151). 캔버스 대신 목재를 선택, 인간성을 ...

    한국경제 | 1996.11.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