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35,6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통일부 "北 핵개발 필요성 못느낄 수준까지 담대한 계획에 담아"

    대통령 업무보고…北에 제시할 '담대한 계획' 세부 구상안 마련 "상호존중 기반 지속가능한 남북관계 정립…국군포로 문제도" 통일부가 비핵화를 위해 북한에 제시할 '담대한 계획'에 더는 핵 개발 필요성을 느끼지 못할 수준의 경제협력 및 안전보장안을 담는 방안을 구상하고 있다. 또 상호 존중에 기반한 남북관계 정상화와 지속 가능한 남북관계를 정립하는 방안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권영세 통일부 장관은 22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에서 이런 내용이 핵심인 ...

    한국경제 | 2022.07.22 13:51 | YONHAP

  • thumbnail
    외교부 "北비핵화 실질 진전시 국제사회와 '담대한 계획' 추진"

    ... 로드맵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고위 당국자는 이에 대해 "단순한 이벤트성 정치 행사가 아닌 북한의 실질적 비핵화와 남북관계의 정상적이고 근본적인 발전을 끌어내기 위한 로드맵을 관계부처와 함께 수립해 실행에 옮기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 평화체제 구축 관련 협의를 진행하고 '담대한 계획' 추진을 위한 국제 공조도 강화한다는 계획도 내놓았다. 또 남북미 연락사무소 설치 등 3자간 안보대화채널의 제도화도 추진하기로 했다. 남북미 3자가 상시 소통할 수 있는 채널을 ...

    한국경제 | 2022.07.21 18:50 | YONHAP

  • thumbnail
    "어민 2명 증언 불일치…북송직후 처형" 野 "진술 일치" 반박(종합)

    ... 살해했다는 진술이 일치했다"며 '살인마 북송' 정당성을 주장해온 전임 문재인 정부 관계자들 주장과 대치된다. 청와대 국정상황실장 출신인 더불어민주당 윤건영 의원은 "범행 모의 과정, 범행의 내용, 범행 후 증거 인멸 과정 등에 대한 두 ... 북송하겠다는 전통문을 북한에 보낸 뒤 2시간 만에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21일 뒤인 부산 한·아세안(ASEAN) 특별정상회의에 초청하는 친서를 보낸 것으로 나타났다. 문재인 정부는 이날 오후 4시께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이들을 북한으로 ...

    한국경제 | 2022.07.21 18:01 | YONHAP

  • thumbnail
    "탈북어민 2명 분리 심문시 증언 불일치…북송 직후 모두 처형"

    ... 북한 어민 2명을 북송하겠다는 전통문을 북한에 보낸 뒤 2시간 만에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부산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에 초청하는 친서를 보낸 것으로 나타났다. 문재인 정부는 이날 오후 4시께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이들을 북한으로 보내겠다는 전통문을 북측에 전달했다. 2시간 뒤인 이날 오후 6시쯤 친서 전달은 김상균 국정원 2차장과 윤건영 국정상황실장이 판문점을 직접 찾아 북한 통일전선부 인사에게 친서를 전했다고 정부 고위 관계자가 밝혔다. 또 당시 청와대는 국가정보원 ...

    한국경제 | 2022.07.21 10:55 | YONHAP

  • thumbnail
    권성동 "朴 산업화·DJ 정보화 이은 대한민국 세번째 도약 준비"(종합)

    ... 아니면 문재인 정부의 무능함인가. 그것도 아니면 둘 다인가"라고 질타했다. 그는 "지금까지 세 명의 대통령이 남북정상회담을 했다. 그때마다 평화를 외쳤다. 그래서 평화가 왔느냐"며 "자강과 동맹을 통한 강력한 힘만이 우리의 평화와 ...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여권내 내홍과 국회 원구성 지연과 관련해 "당내 문제로 걱정을 끼쳐드렸고 국회 정상화가 늦어지면서 민생 대책은 지연됐다"며 "집권 여당의 원내대표로서 무한책임을 통감한다. 다시 시작하겠다. 초심의 ...

    한국경제 | 2022.07.21 10:50 | YONHAP

  • thumbnail
    與 "김정은과 '정상회담 쇼' 위해 제물로…국조·특검 가능"(종합)

    ... "북송시 신원확인·본인의사 최종 확인 등 절차 무시" 국민의힘은 19일 탈북어민 북송 사건과 관련해 "김정은과의 정상회담 쇼를 위해 탈북어민을 제물로 바쳤다는 비난을 받아도 할 말이 없다"며 맹비난했다. 권성동 대표 직무대행 겸 ... '신원확인' 없이 송환되었음을 확인할 수 있다"고 적었다. 그는 "일반적으로 표류된 북한 선박의 어부 등의 북송 시, 남북은 서로 문건으로 이들의 신원이나 일시 등 관련 내용을 주고받은 후 판문점에서 북송 절차를 진행한다"며 "이 과정에서 ...

    한국경제 | 2022.07.19 18:25 | YONHAP

  • thumbnail
    6개월 만에 열린 판문점엔 적막감만…"北 코로나 이후 두문불출"

    ... 보였다. 19일 통일부·국방부 공동취재단이 방문한 경기도 파주 판문점은 적막한 긴장감이 감돌았다. 2018년 남북정상회담이 열릴 때만 해도 평화가 잉태되는 공간으로 부각됐던 곳이지만, '하노이 노딜' 이후 내리막길을 걷는 남북관계를 ... 발코니에서 내다보거나 망원경으로 보는 것 외에는 없다"고 설명했다. 취재진의 견학은 군사분계선(MDL)에 2018년 남북 정상이 심은 소나무를 지나 도보다리에서 끝이 났다. 도보다리는 판문점 군사정전위원회 회의실(T2)과 중립국감독위원회 ...

    한국경제 | 2022.07.19 16:28 | YONHAP

  • 경제관료·3선 의원 출신, 김동연 지사의 2년 선배…"정파 초월한 협업 기대"

    ... ‘친이(親李) 정치인’으로 분류됐다. 새누리당의 대변인, 정책위원장, 당대표 비서실장 등을 거쳤고, 2009년과 2010년엔 초대 고용노동부 장관으로 일했다. 특사로 2009년 김양건 북한 통일전선부장과 싱가포르에서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비밀 접촉을 한 사실을 2012년 밝히기도 했다. 노동부 장관 뒤엔 대통령실장에 선임돼 ‘MB의 적자’, ‘왕의 남자’로 불렸다. 이명박 정부 말기엔 18대 대통령 선거에 도전장을 ...

    한국경제 | 2022.07.18 17:31 | 김대훈

  • thumbnail
    '정의용 입장문'에 대통령실 반박…北어민 북송 논란 확산(종합)

    ... 대통령실이 곧바로 이를 반박하고 나서 핵심 쟁점을 둘러싼 논란이 더욱 확산하고 있다. 정 전 실장은 이날 청와대 국정상황실장 출신인 더불어민주당 윤건영 의원을 통해 발표한 입장문을 통해 당시 북한 어민들에 대해 '흉악범', '귀순 의사 ... 보호대상자로 지원을 안 할 수 있다는 것이지 강제추방의 근거로 삼을 수는 없다는 게 통일부 설명이다. ◇ 2018년도 남북정상회담까지 전선 확대되나…핫라인 통화·北에 건넨 USB도 거론돼 일각에서는 문재인 정부 시절 대북 관련 사안 전반으로 ...

    한국경제 | 2022.07.17 19:21 | YONHAP

  • thumbnail
    '정의용 입장문' 北어민 북송 논란 확산…귀순 진정성 등 쟁점

    北요청·김정은답방 연관성 여부 등도…남북정상회담까지 확대되나 정의용 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17일 2019년 11월 발생한 북한 어민 북송 사건과 관련한 입장을 내놓으면서 이 사건의 핵심 쟁점을 둘러싼 논란은 더욱 확산하고 있다. 정 전 실장은 이날 청와대 국정상황실장 출신인 더불어민주당 윤건영 의원을 통해 발표한 입장문을 통해 당시 북한 어민들에 대해 '흉악범', '귀순 의사 진정성 결여', '추방 배경', '처벌 불가능' 등 쟁점별로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22.07.17 15:4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