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34,8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규형 전 주중대사 "북한 핵무기 가져도 핵보유국 인정 안 돼"

    ... 보유해도 다른 나라의 땅이나 돈을 빼앗을 수 없다는 점을 국제사회가 보여줄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1991년 남북한 유엔 동시 가입 당시 외교부 유엔과장으로 실무를 관장했던 이 전 대사는 남북한 유엔 가입 30주년을 맞아 인터뷰를 ... 인정했고, 중국도 북한에 권유하는 상황이 되면서 동시 가입이 성사된 것이라고 회고했다. 그는 옛 소련과 중국이 남북한 유엔 가입을 지지했던 것은 자국의 경제발전을 위해 한국과의 관계 정상화를 원한 것이 배경이라고 설명했다. 이 ...

    한국경제 | 2021.10.03 15:11 | YONHAP

  • thumbnail
    베를린서 2030만난 이인영"독일 새정부, 종전선언에 친구돼달라"

    ... 인류 역사에서 거의 없었다"고 말했다. 그는 "한반도는 불완전한 평화에 머물러 있지만, 만약 종전선언을 시작으로 남북미 대화가 지속되고 평화협정 체결까지 이어진다면 남북 주민들은 완전한 평화 속에서 자유, 민주주의, 인권을 누리게 ... 평화 프로세스를 일관되게 추진한 결과, 2018년 평창 동계 올림픽을 평화 올림픽으로 치를 수 있었고, 세 번의 남북 정상회담과 최초의 북미 정상회담까지 이어지는 남북미 평화의 선순환을 만들어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비록 ...

    한국경제 | 2021.10.03 03:37 | YONHAP

  • thumbnail
    정의용 "대북제재 완화 검토할 때"…김여정 요구 '수용불가'(종합)

    외교부 국정감사…"종전선언 선택 아니라 반드시 거쳐야할 첫단계" "한일관계 비정상·새 일본 정부와 대화"…"쿼드 가입은 검토 안해" 정의용 외교부 장관은 1일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대북 적대시 정책 철회 등을 요구한 ... 누누이 북한에 대해 적대적 정책을 갖고 있지 않다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부부장은 최근 담화에서 남북관계 개선의 조건으로 적대시 정책 및 이중기준 철회 등을 요구했는데, 이는 한미연합훈련 중단, 대북제재 완화·해제 ...

    한국경제 | 2021.10.01 18:56 | YONHAP

  • thumbnail
    배현진 "대북제재 회피방안 담은 북한관광보고서 발간"

    문체부 국감서 지적…황희 "2018년 남북정상회담 이후 후속조치 연구" 정부 용역으로 북한 관광 개발을 위해 대북 제재를 회피하는 방안을 담은 보고서가 발간됐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은 1일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의 ... 남북정상회담 이후 후속 조치 차원에서 연구한 것으로 연구용역 차원일 뿐 전혀 실행된 바가 없다"고 밝혔다. 황 장관은 "남북정상회담 이후 정상 간에 회담이 있었으니 그 이후에 대해 고민하다 보니 이런 연구를 할 수 있는 것"이라며 "페이퍼컴퍼니는 ...

    한국경제 | 2021.10.01 18:31 | YONHAP

  • 北, 통신선 복원한다면서 또 미사일 발사

    ... 지난달에만 11∼12일 신형 장거리 순항미사일을, 15일에는 달리는 열차에서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 28일엔 극초음속 미사일도 쐈다. 그러면서 김여정 노동당 부부장은 24일 “종전선언은 흥미로운 제안”이라고 말한 데 이어 25일 남북정상회담 가능성을 시사하는 담화를 냈다. 29일엔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10월 초 남북통신연락선 복원을 지시했다. 하지만 1일 북한은 우리 측 통신 연락에 응답하지 않았다. 문혜정 기자

    한국경제 | 2021.10.01 17:46 | 문혜정

  • thumbnail
    탁현민, BTS 열정페이 논란에 "그들의 헌신 노력 폄훼 말라"

    ... "사고방식이 참 한심하다. BTS가 불려 다닐 정도의 아티스트라고 생각하나"라고 반박했다. 한편 탁 비서관은 앞서 문 대통령이 유엔총회 기조연설을 통한 종전선언 제안 후, 내년 2월 중국 베이징 동계올림픽 계기 남북정상회담 개최가 거론되고 있는 데에 "아주 냉정하고 차분하게 한반도 종전선언의 길로 차근차근 밟아나가는 길에 있고 그 과정이 시작됐다고 생각한다"며 "(그와 관련해) 행사적으로, 눈으로 보여줄 수 있는 것은 ...

    한국경제 | 2021.10.01 12:48 | 강경주

  • thumbnail
    국감 첫날 집어삼킨 '대장동' 블랙홀…여야 곳곳 충돌

    ... 곽 의원의 국감 출석을 막아달라고 요청했고, 국민의힘 조경태 의원은 "불로소득으로 50억 원 챙긴 것은 잘못이지만 (대장동 의혹에서) 4천40억 원이 배당돼 국민 몫이 날아갔다"며 대장동 의혹 책임론을 여권에 넘겼다. 애초 남북정상회담 전망, 북한의 미사일 발사 등이 쟁점이 될 것으로 예상됐던 외통위 국감도 야당의 '피켓 시위'로 정회됐다. 과방위는 피켓 문제로 아예 국감을 시작조차 못한 상태다. 민주당 신현영 원내대변인은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일부 ...

    한국경제 | 2021.10.01 12:02 | YONHAP

  • thumbnail
    김정은 "연락선 복원" 다음날 미사일 발사…'투트랙 기조' 뚜렷

    김여정, 정상회담 언급→극초음속미사일→김정은 연설→지대공미사일…냉온탕 오가 '남북관계 개선과 별도로 국방력 강화' 의지…정부, 대응수위 고민 깊어져 북한이 지난달 30일 신형 반항공(反航空·지대공)미사일을 시험 발사한 것은 남북관계 복원 등 정세와는 별개로 국방력 강화에는 계속 힘을 쏟겠다는 '투트랙 기조'에 따른 것이라는 분석이다. 이번 미사일 발사는 ...

    한국경제 | 2021.10.01 09:32 | YONHAP

  • thumbnail
    이낙연 "대장동, 우리가 안고 있는 큰 걱정…당의 고민"

    ... 최근 유엔총회 연설에서 종전선언을 제안한 것에 대해 "최소한 미국, 중국과는 기본적인 대화가 있었던 것으로 보이고, 북한 측과도 직간접적 교감이 있었지 않나 싶다"고 했다. 그러면서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남북정상회담과 종전선언 등을 논의할 수 있다고 한 것을 언급한 뒤 "아무런 근거 없이 그러진 않을 것 같다고 생각한다. 연내 남북회담이 있었으면 좋겠다"며 "그걸 위한 정부 당국간 준비회의 같은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30 21:34 | YONHAP

  • thumbnail
    '北 2인자' 김여정, 국무위원에 뽑혀

    ... 외교·안보·통일 등 북한의 중요한 대내외 정책을 결정·지도한다. 김정은의 동생으로 ‘북한의 2인자’로 평가받는 김여정은 올 들어 한·미 연합훈련 비난 성명과 남북정상회담 개최 가능성을 시사하는 담화를 공개하는 등 활발하게 대남 메시지를 내놓고 있다. 김여정의 선출로 그동안 국무위에서 대미정책을 주도했던 최선희 외무성 제1부상은 물러났다. 김정은의 신임을 받으며 지난 1월 노동당 정치국 ...

    한국경제 | 2021.09.30 17:50 | 문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