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7281-377290 / 378,5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허승욱-승은 남매 스키 할강부문서 정상 등극

    국가대표 허승욱(연세대), 승은(이화여대) 남매가 제47회 전국스키선수권 대회 남녀 활강 정상에 올랐다. 국내 알파인스키의 1인자인 허승욱은 25일 용평리조트에서 열린 대회 첫날 남자알파인 활강경기에서 1분00초70으로 대표팀 동료 최용희(단국대.1분01 초19)를 여유있게 앞질러 금메달을 획득했다. 여자부에서는 허승은이 1분06초64로 1분07초11을 기록한 여고생 유일의 국 가대표인 정혜인(현대고)을 제치고 1위에 올랐다.

    한국경제 | 1993.02.25 00:00

  • 자동차보험 지급액 너무적다...손배소 매년 1천건씩 늘어

    ... 련 법규가 개정돼 앞으로 자동차사고 보험금을 둘러싼 손해배상 청구소송 은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법원은 현재 교통사고배상금을 산출할 때 실업자나 주부 등 무직자의 평균소득을 도시노동자(일당 남여 2만1천원)와 농촌노동자(일당 남자 2만 9천여원, 여자2만여원)로 구분하고 있으나 보험사는 일률적으로 도시노동 자의 임금을 적용하고 있다. 또 교통사고피해자가 숨졌을 경우 법원은 노동정년을 60세로 보고 있으 나 보험사는 55세를 고집하고 있다. 법원은 ...

    한국경제 | 1993.02.24 00:00

  • < 오늘의 영어유머 > 엄처시하

    ...================== * florist shop : 꽃가게 * won''t do : 도움이 되지 않는다 ================================================================= 꽃가게에서 제라늄화분을 찾는 남자손님은 걱정스런 표정이었다. 가게에 제라늄이 없었으므로 점원은 장미를 권했다. "아니에요,장미는 안됩니다. 아내가 집을 비운 동안 제라늄에 물을 주기로 약속했단 말입니다"

    한국경제 | 1993.02.23 00:00

  • 필리핀 남자테니스 서킷서 윤용일 2차대회 우승

    윤용일(명지대)이 93년도 필리핀남자테니스서킷 2차대회에서 남자단식 우승을 차지했다. 윤용일은 21일 마닐라에서 열린 결승에서 이탈리아의 필리포 메소리 와 접전끝에 2대1(6-3, 4-6, 7-6 )로 이겼다고 선수단이 알려왔다.

    한국경제 | 1993.02.22 00:00

  • 실내양궁 청년부, 오교문-김경욱 우승

    오교문(상무)과 김경욱(현대정공)이 제7회 전국실내양궁대회 남녀청년 부에서 우승했다. 21일 상무체육관에서 벌어진 남자청년부(고등부 이상)에서 오교문은 5 백88점을 쏘아 이번 대회 최고기록을 수립했다. 여자부에서는 김경욱이 5백80점으로 권미경(현대정공)과 김수녕(고려대)을 2점차로 제치고 1위 를 차지했다.

    한국경제 | 1993.02.22 00:00

  • 탁구최강전서 제일합섬, 3연패 설욕...동아생명에 역전승

    제일합섬이 이년생 임창국의 선전으로 유남규가 이끈 최강팀 동아증권에 극적인 역전승을 거두었다. 제일합섬은 제38회 탁구최강전 1차대회 남자리그 2차전 마지막단신에서 임창국이 국가대표 추교성을 2대 0(21-14, 22-20)으로 제압, 지난해 이 대 회 우승팀 동아증권을 3대 2로 꺾었다.

    한국경제 | 1993.02.22 00:00

  • 플레이오프 삼성-현대, 기아-연대로 압축...농구대잔치

    92농구대잔치 남자부 플레이오프전은 삼성전자-현대전자,기아자동차-연세대 의 대결로 압축됐다. 21일 잠실학생체육관에서 벌어진 2차대회 최종일경기에서 삼성전자는 현대 전자를 83-72로 대파, 3승2패로 2위를 차지했다. 이에따라 2차대회우승은 4승1패의 기아자동차가 차지했고 연세대 중앙대가 2승3패 동률을 이뤘으나 승자승원칙에 따라 연세대가 4위를 차지,감격의 플 레이오프 진출권을 따냈다. 2차대회까지의 종합전적에 따라 1위팀 기아는 ...

    한국경제 | 1993.02.21 00:00

  • 불법체류 외국인 절도 사주한 50대 남자 구속...경찰

    서울경찰청 외사과는 19일 중동인 불법체류자들을 여관에 합숙시켜 놓고 랜터카를 이용해 절도 행각을 시켜온 (주)장원랜터카 영업소장 우대송(52. 사기 등 전과31범)씨와 터키인 파티메 타스데미르(34.여)에 대해 절도 혐의 와 출입국관리법 위반혐의로 각각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달아난 이란인 알리 (35) 등 2명을 수배했다. 경찰은 또 구다르지 호세인(34) 등 불법체류 이란인 8명을 적발해 서울출 입국관리사무소에 넘겼다. 경찰에 따...

    한국경제 | 1993.02.20 00:00

  • 동계체전서 비공인 세계신 `봇물'...김양희.김기훈등

    ... 걸었다. 김양희의 기록은 한국기록(2분28초04.92년 전이경)과 세계공인기록(2분34 초 85.88년 중국 리얀)을 능가하는 것이다. 김양희는 500m에서도 48초13의 대회신기록으로 우승해 대해 첫 2관왕에 올 랐다. 또 알베르빌 2관왕 김기훈(서울 일반)은 남자일반 1,500m에서 2분20초22로 여자 고등부 1,500m의 김소희(대구 정화여고)는 2분28초80으로 골인해 각각 비공인 세계신기록을 세우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국경제 | 1993.02.18 00:00

  • 박관용청와대비서실장내정자 사칭 기업회장실에 전화

    ... 청와대 비서실장을 사칭하는 사기 목적의 전화가 잇따라 걸려와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박관용 비서실장 내정자의 비서관인 임우영씨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10 분께 농협중앙회장 비서실에 `신임 청와대 비서실장''을 자처하는 남자가 전화를 걸어와 회장을 바꿔줄 것을 요구해왔으나 농협쪽은 목소리가 부자 연스럽고 미심쩍어 "회장이 계시지 않는다"고 거절했다는 것이다. 이러한 사기성 전화는 이밖에도 대우, 럭키금성, 쌍용 등 주요 재벌의 회장실에도 걸려온 것으로 ...

    한국경제 | 1993.02.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