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4,5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엔저에 수입물가 치솟아…日, 4분기 만에 '역성장'

    세계 3위 경제대국 일본의 국내총생산(GDP)이 4분기 만에 마이너스 성장했다. 엔화 약세로 인한 수입 물가 상승이 경제 성장을 짓눌렀다는 분석이다.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내수 위축도 원인으로 꼽힌다. 일본 내각부는 지난 3분기 물가 변동 영향을 제외한 실질 GDP가 전 분기보다 연율 기준으로 1.2% 감소했다고 15일 발표했다. 블룸버그가 집계한 전문가 예상치(+1.2%)를 크게 밑도는 성적이다. GDP 증가율이 마이너스를 기록한 것은 지난해 ...

    한국경제 | 2022.11.15 17:45 | 허세민

  • thumbnail
    조직정비 나선 與…전대·총선 얽힌 고차방정식 어떻게 풀까

    ... 당협위원장 규모도 관심사다. 조강특위가 현재 비어있는 당협 66개를 모두 채운다면, 차기 총선 공천 과정에서 영입 인재들을 위한 '공간'도 좁아지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당 일각에서 고개를 든다. 실제로 여권 핵심부를 중심으로 내각·대통령실 인사들의 총선 출마 가능성에 대비해 조강특위의 당협 정비 작업에도 '지역 안배' 전략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제기된다. 당무감사 결과가 공천을 앞두고 '현역 물갈이'로 이어질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또 비윤(비윤석열)계 ...

    한국경제 | 2022.11.15 12:07 | YONHAP

  • thumbnail
    "일본 정부, 통일교 합동결혼 일본인 귀국 희망하면 지원"

    ... 전 총리를 살해한 야마가미 데쓰야가 '어머니가 통일교에 거액을 기부해 가정이 엉망이 됐다'고 범행동기를 밝힌 이후 통일교에 대한 검증이 이어지고 있다. 통일교와 정치권의 유착 상황이 속속 드러나는 가운데 지난달 야마기와 다이시로 경제재생담당상이 통일교 문제로 사퇴했으며 기시다 후미오 내각 지지율도 20∼30%까지 떨어졌다. 기시다 총리는 지난달 종교법인격 박탈을 염두에 두고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을 조사하라고 문부과학상에게 지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1.15 11:28 | YONHAP

  • thumbnail
    日 기시다 내각 지지율 37%…또 출범 후 '최저'

    일본 기시다 후미오 총리 내각의 지지율이 또 최저치를 기록했다. 아사히신문은 12∼13일 전화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기시다 내각 지지율이 37%로 전달보다 3%포인트 하락했다고 14일 보도했다. 정치인과 통일교 문제를 둘러싼 기시다 총리 대응에 부정적으로 평가한 응답률은 67%로 긍정적 평가(23%)의 3배에 달했다. 기시다 내각 지지율은 자민당과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옛 통일교·이하 가정연합) 유착 논란에 각료들의 잇따른 실언 등으로 계속 ...

    한국경제TV | 2022.11.14 22:30

  • thumbnail
    기시다 내각 지지율 또 최저…이달 조사서 잇따라 30%대(종합)

    아사히·NHK·산케이 여론조사서 모두 최저치 경신 기시다 후미오 총리가 이끄는 일본 내각의 지지율이 또 최저치를 기록했다. 아사히신문은 12∼13일 전화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기시다 내각 지지율이 37%로 전달보다 3%포인트 하락했다고 14일 보도했다. 현지 공영방송 NHK도 11∼13일 진행한 여론조사에서 기시다 내각 지지율이 전달보다 5%포인트 떨어져 최저치인 33%로 나타났다고 이날 발표했다. 반면 기시다 내각을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자는 ...

    한국경제 | 2022.11.14 21:03 | YONHAP

  • [사설] 경제위기에도 폭주하는 巨野, "산업 멈춰 세우겠다"는 노조

    ... 전체 증시에 직격탄이 될 수밖에 없다. 야권과 보조를 맞춘 기득권 거대 노조도 ‘정치파업’과 대정부 공세를 본격화하고 있다. 민주노총은 어제 기자회견에서 25일부터 공공부문 비정규직 공동총파업을 선언했다. 내각 총사퇴, 노란봉투법 입법, 민영화 중단 등을 요구하며 이달 들어 주말마다 광화문을 점령하더니 이제 본격적인 파상공세에 돌입할 태세다. 구조조정 중단, 예정대로 정규직 전환 완료, 직무급 도입 중단 등 요구 내용도 기득권 사수 일색이다. ...

    한국경제 | 2022.11.14 17:55

  • thumbnail
    기시다 내각 지지율 또 최저…아사히 조사서 3%p 떨어진 37%

    기시다 후미오 총리가 이끄는 일본 내각의 지지율이 또 최저치를 기록했다. 현지 아사히신문은 12∼13일 전화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기시다 내각 지지율이 37%로 전달보다 3%포인트 하락했다고 14일 보도했다. 작년 10월 내각 출범 이후 아사히 조사에서 지지율이 40% 아래로 떨어지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기시다 내각 지지율은 자민당과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옛 통일교) 유착 논란에다가 각료들의 잇따른 실언 등으로 하락세를 멈추지 않고 있다. ...

    한국경제 | 2022.11.14 12:12 | YONHAP

  • thumbnail
    [이태원 참사] 野, 국조·특검 '쌍끌이'…장내외 동시다발 투쟁

    ... 특검(특별검사) 병행 추진을 공식화하며 대여(對與) 압박 수위를 한층 끌어 올렸다. 참사 원인을 둘러싼 여론이 사실상 '정부 책임론'으로 기울었다고 보고, 이를 지렛대 삼아 국정조사에 이어 특검 추진도 강행하겠다는 의지다. 종국에는 윤석열 내각의 전면 교체를 이끌어내 정국 주도권을 확실히 쥐겠다는 포석이 깔린 것으로 보인다. 이재명 대표는 최고위 회의에서 이태원 참사와 관련해 "국민들도 원인과 진상을 알아야 하기 때문에 국정조사가 신속하게 시행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

    한국경제 | 2022.11.14 12:04 | YONHAP

  • thumbnail
    [이태원 참사] 박홍근 "결코 국회 포기 않겠다…서명운동, 정당한 정당 활동"

    "국조·특검 꼭 관철…尹대통령, 이상민 계속 두둔하면 내각 책임 물을 방안 강구"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는 14일 이태원 압사 참사 관련 국정조사를 추진하기 위해 진행하는 범국민 서명운동에 대해 "진상 규명이라는 국회 책무를 저버린 여당과 국민 생명을 지키지 못한 정부에 국민의 목소리를 직접 전달하기 위한 정당한 정당 활동"이라고 강조했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 회의에서 "국민이 진정으로 원하는 것은 그날의 진실이고, 원인 규명을 ...

    한국경제 | 2022.11.14 10:03 | YONHAP

  • thumbnail
    日언론 "한일 정상 '징용 조기해결' 일치에도 해결방안 불투명"

    ... 않고 있다"고 분석했다. 아울러 양국 정상의 지지율이 떨어지면서 문제 해결을 위한 지도력을 발휘할지도 불투명한 상황이다. 아사히는 "기시다 총리가 정식 회담을 한 것에 대해 자민당 보수파 등의 반발이 예상되는 데다가 기시다 내각 각료의 잇따른 사임 등으로 내각 지지율이 떨어지는 상황에서 한일 관계 개선을 위해 지도력을 발휘할 수 있을지 미지수"라고 지적했다. 이어 "윤 정권도 이태원 사고로 여론의 비판을 받고 있다"며 "기시다 내각이 징용공 문제는 1965년 ...

    한국경제 | 2022.11.14 09:4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