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34,0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 직격탄 맞은 태국, 내년부터 '입국비' 받는다

    코로나19로 관광산업에 직격탄을 맞은 태국이 내년부터 외국인들에게 '입국비'를 받을 방침이다. 6일 네이션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태국 관광체육부는 외국인 관광객 입국비를 내년 초부터 징수할 수 있도록 다음 달 내각에 승인을 요청할 예정이다. 태국 정부는 당초 올해 4월부터 입국비를 징수할 예정이었으나 관광업계의 반발 등으로 조치를 유예했다. 내각 승인이 나오면 항공편을 이용한 관광객은 1인당 약 1만1천원 가량을 내게 된다. 피팟 랏차낏쁘라깐 ...

    한국경제TV | 2022.09.06 12:11

  • thumbnail
    경제난 책임론?…스리랑카, 조만간 대통령 권한 축소 헌법 개정

    ... 개정안이 의회를 통과하게 되면 대통령이 직접 임명할 수 있는 주요 공직자는 대법관, 중앙은행장 등으로 줄어들게 된다. 의회 통과를 위해서는 재적 의원 3분의2 이상의 찬성이 필요하다. 스리랑카는 대통령 중심제를 기본으로 의원내각제 요소를 가미한 체제를 운용 중이다. 총리가 내정에 상당한 권한을 갖지만, 대통령이 총리 등 정부 요직에 대한 임명권을 갖는 등 파워가 더 강하다. 대통령 권한은 2015년 헌법 개정 때 상당히 축소됐으나 고타바야 라자팍사 ...

    한국경제 | 2022.09.06 11:37 | YONHAP

  • thumbnail
    김정은, 국가재해방지회의 주재…"인민생명보다 귀중한 것 없어"(종합)

    ... '치산치수 사업에 힘을 넣어 자연재해를 미리 막자'는 슬로건이 걸린 것으로 미뤄볼 때 태풍·장마 등으로 인한 수해를 최소화하는 방안이 중점적으로 논의됐을 가능성이 커 보인다. 지난 2월 비슷한 성격의 재해방지대책위원회 회의가 김덕훈 내각총리 주재로 진행된 반면, 이번엔 김정은이 직접 주재했다. 이와 관련, 통일부 당국자는 "북한의 정책 우선순위에서 재해방지가 과거보다 상당히 순위가 높아졌다"고 평가했다. 도로·주택 침수나 식량난 악화처럼 각종 재해로 인한 피해는 ...

    한국경제 | 2022.09.06 11:34 | YONHAP

  • thumbnail
    태국, 외국인 관광객 '입국비' 내년부터 징수 방침

    ... 1만1천원 가량을 내게 된다. 애초 올해 4월부터 징수 예정이었으나 관광업계의 반발 등으로 유예했던 조치다. 6일 네이션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태국 관광체육부는 외국인 관광객 입국비를 내년 초부터 징수할 수 있도록 다음 달 내각에 승인을 요청할 예정이다. 피팟 랏차낏쁘라깐 관광체육부장관은 "현재 육로를 통해 입국하는 외국인이 내야 하는 비용에 대한 산정 작업이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10월 중에 내각 승인을 받으면 왕실 관보 게재를 거쳐 90일 ...

    한국경제 | 2022.09.06 11:23 | YONHAP

  • thumbnail
    김정은, 국가재해방지회의 주재…"인민생명보다 귀중한 것 없어"

    ... 국가 위기대응체계를 전반적으로 손질하고 내부 기강을 다잡으려는 취지로 보인다. 통신은 이번 회의가 "나라의 백년지계를 도모하기 위한 재해방지투쟁에 떨쳐나선 전당·전국·전민을 다시 한번 각성분발시키고 국가의 위기대응능력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키는 데 중요한 계기가 됐다"고 강조했다. 회의에는 김덕훈·조용원·박정천 당 정치국 상무위원과 당중앙위, 내각, 사회안전, 사법, 검찰부문 간부들과 국방성 지휘성원 등이 참가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9.06 07:27 | YONHAP

  • thumbnail
    '개헌안 부결' 칠레 주가 급등…불확실 해소로 장중 한때 최고치

    취임 6개월 보리치 대통령, 내각 개편 준비…개헌은 지속 추진 국민투표에서 큰 표 차로 헌법 개정안이 부결된 이튿날인 5일(현지시간) 칠레 주식시장의 주가가 장중 한때 최고치를 돌파하는 등 급상승했다. 칠레 주가지수인 입사(IPSA)는 이날 전 거래일보다 2.23% 오른 5779.25로 장을 마쳤다. 항공과 철광석 업체를 중심으로 주가가 큰 폭으로 뛰면서, 장 초반에 사상 처음으로 6000을 넘기도 했다. 찬반양론으로 나뉘어져 극심한 사회 ...

    한국경제 | 2022.09.06 07:02 | YONHAP

  • thumbnail
    英총리에 '제2 철의 여인' 트러스…"감세·성장 위해 과감한 조치"

    ... 신임 당 대표 선거 결과 트러스 장관이 당 대표로 선출됐다”고 5일 발표했다. 유효표 14만여 표 중 트러스 장관은 8만1326표를 얻어 경쟁자였던 리시 수낵 전 재무장관(6만399표)을 2만여 표 차로 따돌렸다. 의원내각제인 영국에선 집권당 대표가 총리를 겸한다. 6일 보리스 존슨 총리가 엘리자베스 2세 여왕에게 사임 의사를 밝히면 여왕이 트러스 장관을 새 총리로 임명하게 된다. 영국 여성 총리는 마거릿 대처(재임기간 1979~1990년), 테리사 ...

    한국경제 | 2022.09.05 23:06 | 이주현

  • thumbnail
    英총리에 트러스 외무장관…"감세와 경제성장 구상 내놓겠다"(종합2보)

    ... 총리는 67%를 얻었다. 8월 초부터 9월 2일까지 우편 또는 온라인으로 치러진 투표에는 자격을 가진 보수당원 17만2천437명 중 82.6%가 참여했다. 트러스 총리 내정자는 보수당 대표로서 총리직을 자동 승계하게 된다. 의원내각제인 영국에선 다수당 대표가 총리가 되며, 다수당이 대표를 교체하면 총리도 바뀐다. 트러스 내정자는 6일 스코틀랜드 밸모럴성에서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을 알현한 뒤 총리로 임명받고 정식 취임한다. 이로써 여왕 재위 70년간 거쳐 간 ...

    한국경제 | 2022.09.05 22:52 | YONHAP

  • thumbnail
    무닝·스캔들 등 총체적 난국…존슨 영국 총리 조기퇴진

    ... 초 신임투표가 개최됐지만 존슨 총리는 또 살아남았다. 그러나 반대가 40%가 넘는 불안한 승리였고 곧바로 터진 성 비위 측근 인사 문제로 예상보다 빨리 결정타를 맞았다. 리시 수낵 재무부 장관을 필두로 줄줄이 사표를 던졌고 내각이 붕괴할 상황이 되자 불사조 같던 존슨 총리도 손을 들었다. ◇화제성 가득한 이단아…벌써 총리직 재도전설 존슨 총리는 정치계 이단아에 도덕성 논란도 끊이지 않았지만 런던 시장 시절 얻은 대중적 인기와 브렉시트를 발판으로 총리직까지 ...

    한국경제TV | 2022.09.05 21:29

  • thumbnail
    에너지 위기에 총체적 난국…트러스 감세로 영국 경제 되살릴까

    ... 하락으로 철도, 우편 등 공공부문에서 임금인상을 요구하는 파업이 잇따라서 사회 기반 서비스가 원활히 돌아가지 않고 있다. 파운드화 가치는 내년 중반엔 달러화와 1대 1 가까이로 떨어질 것이란 전망이 나올 정도이다. 트러스 내각 재무부 장관으로 유력한 쿼지 콰텡 산업부 장관은 FT 인터뷰에서 "영국은 더 차입할 여력이 있다"면서도 "재정을 책임감 있게 운용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한편, 트러스 내정자는 ...

    한국경제 | 2022.09.05 21:1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