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180 / 31,6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日신규확진 일주일새 16만명…"감염자 더 많을 것"

    일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적극적 역학조사마저 포기한 탓에 감염자는 더욱 많을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일본 아사히신문은 일본 내각관방의 집계를 인용해 이달 19일 기준 직전 일주일 동안 코로나19 검사 양성률이 도쿄도 23.3%, 가나가와현 34.8%를 기록했다고 23일 보도했다. 전국 평균은 16.4%였다. 양성률은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사람들 가운데 양성 판정을 받은 이들의 비율을 ...

    한국경제 | 2021.08.23 10:58 | 오세성

  • thumbnail
    日스가 측근 낙선에 "겸허히 수용…총재 선거 출마는 당연"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정책에 관한 불만이 시장 선거의 패인이 아니냐는 물음에 스가는 "급격한 감염 확대를 저지하고 예전의 일상을 하루라도 빨리 회복하도록 모든 힘을 다해 임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반응했다. 최근 스가 내각의 지지율은 발족 후 최저 수준인 30% 안팎까지 떨어졌으며 오코노기의 낙선을 계기로 자민당 내에서는 스가 총리의 지휘 아래 가을 총선에 임하는 것은 매우 위태로운 일이라는 목소리가 더욱 커지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23 10:47 | YONHAP

  • thumbnail
    日신규확진 1주일새 16만명…"검사 부족…실제는 더 많을 것"

    ... 일주일 사이 16만 명 가까이 늘어나고 있으나 실제 감염된 이들은 이보다 더 많을 것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확진자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면서 검사 능력이 부족해 감염 상황을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일본 내각관방의 집계에 의하면 이달 19일 기준 직전 일주일 동안 코로나19 검사 양성률은 도쿄도(東京都)가 23.3%, 가나가와(神奈川)현이 34.8%를 기록했다고 아사히(朝日)신문이 23일 보도했다. 전국 평균은 16.4%였다. ...

    한국경제 | 2021.08.23 10:44 | YONHAP

  • thumbnail
    정의당 이정미 대선 출마 "기득권 바통 뺏어 청년세대에"

    ... 수 있는 사회, 그것들을 절실히 갈망하는 이들 곁에 나라를 세우겠다"고 말했다. 그는 대선 공약으로 ▲ '돌봄 혁명의 시대'를 여는 대통령 ▲ 배제된 노동 시민의 민주주의 시대 ▲ 차별금지법 통과 ▲ 대통령제 폐지 및 의원내각제 실현을 제시했다. 이 전 대표가 대선에 출마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노동운동가 출신으로 당내 민족해방(NL) 계열인 '인천연합' 소속이었던 이 전 대표는 20대 비례대표로 국회에 입성, 2017년 당 대표를 지냈다. 정의당은 ...

    한국경제 | 2021.08.23 10:30 | YONHAP

  • thumbnail
    선거 연패로 궁지 몰린 스가 日총리…"스스로 물러나야"

    ... 남겨두고 실시된 이번 시장 선거에서 전폭 지원한 후보가 낙선함에 따라 스가의 리더십은 다시 한번 상처를 입게 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폭발적으로 증가해 방역 정책에 대한 불만이 고조하고 있고 스가 내각 지지율은 발족 후 최저 수준인 30% 안팎으로 떨어진 가운데 설상가상(雪上加霜)의 상황이 펼쳐진 것이다. 스가의 자민당 총재 임기는 내달 말까지인데 그를 당의 간판으로 삼아 총선에 임하는 것에 대한 의문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8.23 09:33 | YONHAP

  • thumbnail
    日요코하마 시장선거서 스가 최측근 후보 낙선 확실(종합)

    ... 감염증(코로나19) 부실 대응으로 지지율이 바닥을 치고 있는 스가 총리에 대한 민심 평가를 가늠해 볼 수 있는 정치적 이벤트로 주목을 받았다. 요코하마를 포함하는 가나가와(神奈川)현 2구를 지역구(중의원 8선)로 둔 스가 총리가 자신의 내각에서 국가공안위원장을 맡은 오코노기 후보를 공개적으로 지지했기 때문이다. 이번 선거 출마를 위해 각료직을 내놓은 오코노기 후보는 작년 자민당 총재 선거 때 스가 진영의 선거대책본부장을 맡았다. 오코노기는 스가 총리가 정치계에 ...

    한국경제 | 2021.08.22 23:42 | YONHAP

  • thumbnail
    "日요코하마 시장선거서 스가 지지 후보 낙선할 듯"[NHK 출구조사]

    ... 감염증(코로나19) 부실 대응으로 지지율이 바닥을 치고 있는 스가 총리에 대한 민심 평가를 가늠해 볼 수 있는 정치적 이벤트로 주목을 받았다. 요코하마를 포함하는 가나가와(神奈川)현 2구를 지역구(중의원 8선)로 둔 스가 총리가 자신의 내각에서 국가공안위원장을 맡은 오코노기 후보를 공개적으로 지지했기 때문이다. 이번 선거 출마를 위해 각료직을 내놓은 오코노기 후보는 작년 자민당 총재 선거 때 스가 진영의 선거대책본부장을 맡았다. 오코노기는 스가 총리가 정치계에 ...

    한국경제 | 2021.08.22 20:43 | YONHAP

  • thumbnail
    신냉전이 쏘아올린 中·日 '군비 증강戰'

    ... 기시 노부오 일본 방위상은 지난 5월 니혼게이자이신문과의 인터뷰에서 “방위비를 국민총생산(GNP)의 1% 이내로 제한해 온 상한선에 구애받지 않을 것”이라며 대폭 증액을 예고했다. 일본은 1976년 미키 다케오 내각이 ‘방위비를 GNP의 1% 이내로 제한한다’고 내각회의에서 결정한 이후 방위비를 국내총생산(GDP)이나 GNP 대비 1% 이내로 억제하는 방침을 유지해왔다. 일본 정부가 군비 경쟁에 뛰어드는 것은 중국과의 격차가 갈수록 ...

    한국경제 | 2021.08.22 17:02 | 정영효/강현우

  • thumbnail
    [톡톡일본] 세습정치 못 버린 자민당…총선 앞두고 지역구 물려주기

    ... 도시키(海部俊樹)가 총리가 된 후 31년 만에 나온 자민당 출신 비세습 총리라서 관심을 모았지만 달라진 모습을 체감하기는 어려웠다. 기득권 파벌의 담합을 등에 업고 총리 자리를 꿰찬 스가는 세습 정치인을 요직에 기용하는 보은성 인사로 내각을 발족했다. 스가가 정치에 입문한 직후부터 11년 동안 비서로 일하며 받들었던 오코노기 히코사부로(小此木彦三郞·1928∼1991) 전 통산상의 셋째 아들인 오코노기 하치로(小此木八郞) 중의원 의원이 국가공안위원장으로 내각에 ...

    한국경제 | 2021.08.22 11:43 | YONHAP

  • thumbnail
    日 대표기업 생사도 '휘청'…일본의 영어실력이 위험하다 [정영효의 일본산업 분석]

    ... 30조달러(약 3경4000조원)로 추산되는 세계 ESG 투자자금을 끌어들이기 위해 필사적이다. 30년째 계속되는 저성장의 늪에서 탈출하려면 글로벌 ESG 투자자금을 유치하는 것이 필수적이라고 보기 때문이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 내각은 디지털화와 함께 탈석탄화를 양대 정책으로 내걸고 ESG 투자자금을 일본으로 빨아들일 수 있는 통로를 적극적으로 개설하고 있다. 일본 금융청은 이르면 올해부터 일본의 모든 상장사가 유가증권보고서에 매년 기후변화에 따른 사업 위험을 ...

    한국경제 | 2021.08.22 06:00 | 정영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