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1-190 / 31,7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기자 1명` 구출이 전부…일본, 카불 철수작전 `망신`

    ... 히로미 씨 한 명뿐이다. 그는 자위대 C-130 수송기편으로 27일 오후 파키스탄 이슬라마바드 공항에 도착했다. 결과적으로 일본 정부가 자국에 도움을 줘온 아프간 협력자를 한 명도 대피시키지 못할 가능성이 커져 스가 요시히데 총리 내각의 위기 대응을 둘러싼 논란이 일 것으로 보인다. 일본 정부가 자국 대사관 및 일본국제협력기구에서 근무했던 아프간 직원 및 그 가족 등을 대피시키기 위해 수송기 파견을 검토한다는 얘기가 처음 나온 시점은 지난 22일이었다. 스가 ...

    한국경제TV | 2021.08.28 10:10

  • thumbnail
    日 '아프간 협력자 대피작전' 표류…"대사관 직원 먼저 탈출"

    ... 공격까지 발생해 아프간 협력자 대피 작전을 계속하기는 어려워진 것으로 일본 언론은 분석하고 있다. 결과적으로 일본 정부가 자국에 도움을 줘온 아프간 협력자를 한 명도 대피시키지 못할 가능성이 커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 내각의 위기 대응을 둘러싼 논란이 일 것으로 보인다. 일본 정부가 자국 대사관 및 일본국제협력기구(JICA)에서 근무했던 아프간 직원 및 그 가족 등을 대피시키기 위해 수송기 파견을 검토한다는 얘기가 처음 나온 시점은 지난 22일이었다. ...

    한국경제 | 2021.08.28 09:34 | YONHAP

  • thumbnail
    "역사 은폐"…日신문, 간토학살 추도문 거부 도쿄지사 비판

    ... 보내지 않았다"라고 추도문을 거부한 것이 그의 역사 인식과 관련됐을 가능성에 주목했다. 이어 "대지진 때 조선인 피해자의 수는 공식 자료가 적기 때문에 파악이 곤란하지만 수천 명 규모가 통설"이라면서 많은 민간인 증언과 일본 내각부 중앙방재회의의 '재해교훈의 계승에 관한 전문조사회'가 2009년에 정리한 간토대지진에 관한 보고서 등에서 인정됐다고 지적했다. 도쿄신문은 특히 정부 보고서에 "조선인이 무장봉기 해 방화"라는 유언비어가 계기가 돼 살상 사건이 벌어졌고 ...

    한국경제 | 2021.08.27 11:14 | YONHAP

  • thumbnail
    日기시다, 자민당 총재 출마 선언…"민주주의 위기 처해"

    ... 공식 선언했다. 기시다 전 정조회장은 이날 오후 국회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히고 "정치의 근간인 국민의 신뢰가 무너지고 있다. 우리나라 민주주의가 위기에 처했다"며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에게 도전장을 던졌다. 그는 스가 내각과 자민당이 국민의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고 있다는 취지로 비판한 뒤 "정치 생명을 걸고 새로운 정치의 선택지를 제시하겠다"고 강조했다. 자민당은 이날 9월 17일 고시, 같은 달 29일 투개표로 총재 선거 일정을 정했다. 스가 총리의 자민당 ...

    한국경제 | 2021.08.26 17:11 | YONHAP

  • thumbnail
    '북 입법기구' 최고인민회의 내달 소집…청년 사상통제법안 논의(종합2보)

    ... 의한 지역 발전과 국가계획 수행 전반에 대한 문제점을 보완하고 대책을 강구하려는 의도로 보인다. 조직 문제에서는 북한이 최근 '군 서열 1위'였던 리병철을 해임하는 등 고위 간부들의 자리를 흔들고 있는 가운데 국무위원회 개편과 내각 상(장관) 교체가 관심사다. 최고인민회의 대의원 등록은 다음 달 27일에 할 예정이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최고인민회의 대의원이 아닌 만큼 참석 여부도 주목된다. 김 위원장은 '하노이 노딜' 이후인 2019년 4월 제14기 1차 회의에서 ...

    한국경제 | 2021.08.26 07:19 | YONHAP

  • thumbnail
    北, 다음달 28일 최고인민회의 소집…청년교양보장법 채택 논의(종합)

    ... 보충을 결정했다. 도로교통법은 도로교통의 안전성과 신속성 보장을 위한 보다 세분되고 구체화한 내용이 새로 담겼다. 산림법에는 산림을 인민경제 발전과 복리증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조성하고 관리하는 1개 장, 19개 조문이 보충됐다. 전원회의는 최룡해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집행했고 박용일 상임위 부위원장, 고길선 서기장 등이 참석했다.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와 내각 사무국, 성, 중앙기관, 중앙비상방역부문 간부들도 방청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26 06:25 | YONHAP

  • thumbnail
    오스트리아 총리-대통령, 아프간 난민 수용에 '엇박자'

    ... 총리는 지난 2015년 시리아 난민 위기 당시 오스트리아가 유럽행의 주요 경로가 되자 이들에 대한 강경 정책을 펼친 바 있다. 전체 인구가 약 900만 명인 오스트리아 내 아프간 인구는 약 4만 명으로, 독일에 이어 유럽에서 두 번째로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오스트리아에서는 국민당과 녹색당이 연립 정부를 구성하고 있다. 정부 형태는 의원내각제로, 대부분의 정치적 실권은 총리에게 있고 대통령은 국가 원수의 권한을 행사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26 00:28 | YONHAP

  • thumbnail
    秋, 조민 두고 돌연 유은혜 거론…"개혁 좌초 보이지 않는 손"

    ... 교육부장관을 정조준했다. 유 전 부총리의 입시비리 의혹 조사 지시가 결국 입학취소 처분으로 이어졌다는 점을 들어 그의 '정무적 판단'에 책임을 돌리면서 여권내 '보이지 않는 손' 의혹까지 꺼내 들었다. 두 사람은 문재인 정부 내각에서 한솥밥을 먹었던 사이지만 조 전 장관 문제로 갈라진 모양새가 연출된 것이다. 추 전 장관은 25일 페이스북에서 "어디나 어른거리는 보이지 않는 손, '정무적 고려의 실체'는 누구인가. 개혁을 좌초시키는 '정무적 고려의 진원지'가 ...

    한국경제 | 2021.08.25 16:12 | YONHAP

  • thumbnail
    '지지율이 깡패'…자체 후보 없이 분화하는 친문 [여기는 논설실]

    ... 옹호했다. 다만 문 대통령 복심인 임종석 전 비서실장과 윤건영 민주당 의원 등은 특정 주자 지지를 하지 않고 있다. 친문 ‘부엉이 모임’의 핵심인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과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등은 내각에 포진해 있어 입장을 드러내기 어렵다. 이들은 관망하다가 막판 될만한 주자에게 힘을 실어줄 것이라는 게 대체적인 관측이다. 그 때 되면 민주당 대선 경선전은 크게 출렁일 수 있다. 홍영식 논설위원

    한국경제 | 2021.08.25 09:30 | 홍영식

  • thumbnail
    '우린 다르다' 일본, 코로나 폭증…유권자 74% "록다운법 필요"

    아소, 코로나 초기에 '일본 우월' 주장…주간 신규확진 16만명 내각 지지율 발족 후 최저…응답자 68% "스가, 조만간 사임해야" 일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가운데 유권자 다수는 록다운(도시봉쇄) 제도 도입을 원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일본은 록다운이 없이도 코로나19에 잘 대응할 수 있다고 일부 정치인이 자랑하던 장면을 무색하게 하는 조사 결과가 나온 셈이다. 산케이(産經)신문은 후지뉴...

    한국경제 | 2021.08.24 09: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