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811-31820 / 34,0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12.20 개각] (인터뷰) 구본영 <경제수석>

    ... 20일 과기처에서 열린 이임식에 앞서 구경제수석을 만나봤다. 다음은 일문 일답. -내년 경제가 급강하 할 가능성이 있다는 얘기가 많이 나오고 있는데 어떻게 보는가. .기본적으로 경제정책은 경제부총리가 알아서 할 것이다. 내각이 소신있게 일할 수 있도록 하는게 경제수석의 할 일이라고 본다. 대통령 보좌에 충실 하겠다. -기능이 축소되는게 아닌가. .내각을 총괄하는 것은 대통령이다. 비서실에서 내각에 직접 방향을 제시하는 일은 하지 않겠다. -현경제에 ...

    한국경제 | 1995.12.20 00:00

  • [12.20 개각] 규제완화/세계화 실질적 조치를.. 경제계 반응

    ... 세계화등의 정책등에 대해선 이젠 실질적으로 기업경영에 반영되도록 해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전경련등 경제단체들도 이날 개갹과 관련 일제히 "경제활성화와 노사화합을 가속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는 내용의 논평을 발표하고 "새 내각 은 현실적인 민생문제 해결에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현대그룹은 "올해보다 불투명한 내년도 경제 경영환경에 대비해 기업이 각오를 새롭게 해야 할 시점에서 취해진 적절한 개각"이라고 논평하고 "올 하반기 경제외적인 상황때문에 ...

    한국경제 | 1995.12.20 00:00

  • [12.20 개각] 김실장 발탁, 비서실활성화 기대..정치권 반응

    ... 김대통령이 신임각료 개개인의 발탁배경을 설명하고 이총리의 제청을 받음으로써 이총리에게 "힘"을 실어주기 위한 것이었다는 분석이 지배적. 청와대 관계자들은 이번 개각에 대한 윤여준대변인의 배경설명에서도 드러났듯이 "이수성내각은 변화와 개혁에 무게를 두는 가운데 내년 총선을 앞두고 국민적 통합에 주력하게될 것"으로 전망. 특히 청와대는 김대통령의 신임이 두텁고 조직장악력이 있는 김광일 전의원이 비서실장으로 발탁된데 대해 비서실이 앞으로 활성화될 것이라며 ...

    한국경제 | 1995.12.20 00:00

  • "러시아 개혁 변화 없다" .. 체르노미르딘 총리

    빅토르 체르노미르딘 러시아총리는 지난 17일 실시된 총선에서 공산당의 약진에도 불구하고 현 경제개혁정책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하고 전면적 내각 개편이나 정책변화는 없을 것이라고 단언했다. 체르노미르딘총리는 19일 연방회의(상원)에서 내년도 예산안이 95대 15로 통과된뒤 기자들에게 "정부는 기존의 정책을 그대로 밀고 나갈 것"이라고 말하고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안정이며 무엇보다 경제적 안정이 중요하다" 고 밝혔다. 그러나 조지 사타로프 ...

    한국경제 | 1995.12.20 00:00

  • [12.20 개각] 경제수석, 후방지원만..새 경제팀 조율 어떻게

    ... 없이 이끌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청와대와의 관계에서도 재경원이 주도하는 형태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구본영 신임경제수석은 취임일성으로 "비서관"의 역할에 충실하겠다는 점을 강조했다. 경제정책은 경제부총리가 알아서 할 일이며 내각에 직접 방향을 제시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그 자신이 밝혔다. 측면지원만 하겠다는 말이다. 구신임수석의 성향자체가 순리를 종중하는 스타일이기도 하다. 문민정부들어 지금까지 어지간한 사안은 청와대비서실에서 개입해온게 사실이고 보면 ...

    한국경제 | 1995.12.20 00:00

  • [오늘의 증시시황] 모처럼 강세장 .. 700여 종목 올라

    ... 종합주가지수는 전일보다 23.58포인트 상승한 890.76을 기록(상승폭.상승률 연중 3위),하룻만에 최근 7일간의 낙폭(95.69포 인트)의 24%수준까지 반등했다. 한경다우지수도 161.12로 3.68포인트 올랐다. 신임내각이 증시의 붕괴까지 이어질수 있는 주가속락사태를 진정시킬 대책을 마련할 것이라는 판단속에 전일과는 정반대로 시간이 갈수록 상승종목수가 늘어났다. 주가가 오른 종목은 상한가 105개등 726개종목으로 하한가 22개등 하락종목 ...

    한국경제 | 1995.12.19 00:00

  • [정가산책] "기업인도 존중해야"..이 신임총리, 기자간담회

    .이수성 신임총리는 18일 취임식을 가진 직후 기자간담회를 갖고 "4/5/6공을 막론하고 역대 정권에서 몸담았다고 해서 새로운 내각에서 배제할 수는 없다"며 "다만 한시대에 자신의 이익 만을 쫓아다닌 사람 만큼은 가급적 삼가고 싶다"고 각료 인선관을 피력. 이총리는 "5.18정국을 어떻게 수습해야할 것이냐"는 질문에 "내가 말할 성격은 아니나 80년5월 당시 나를 조사했던 수사관들의 부탁으로 그들의 자녀 2명에 대해 기쁜 마음으로 주례를 ...

    한국경제 | 1995.12.19 00:00

  • '개혁지향' 인물 대거 기용할듯..개각 초읽기/김대통령 구상

    ... 국민들의 지지를 받을수 있다"고 강조하고 있다. 이총리내정자처럼 사회각계각층에 숨어있는 인재를 발굴해 새로운 개혁 주도세력을 형성, 여권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겠다는게 김대통령의 의중 이라는 것이다. 새로운 인물들을 당이나 내각, 청와대등 여권의 중심부에 투입, 현재 세가 부족한 개혁주도세력의 저변을 확충시키겠다는 것이다. 따라서 이번 개각에서는 학계, 사회단체등에서 의외의 인물들이 등장할 가능성이 높고, 40-50대 전문가들의 대거 기용이 예상된다. ...

    한국경제 | 1995.12.18 00:00

  • "잘못된 제도.관행 과감히 개선"..이수성 신임총리

    이수성 신임국무총리는 18일 "우리가 추진하고있는 "역사 바로세우기" 작업은 과거 과오에 대한 인적청산의 차원을 넘어 잘못된 제도와 관행을 과감하게 개선하자는 것"이라며 내각차원의 개혁작업을 지속적으로 추진 할 것임을 분명히 했다. 이신임총리는 이날오후 정부종합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을 통해 "역사바로 세우기는 그릇된 과거를 청산,지난 시대의 상처를 근본적으로 치유하기 위한 것"이라며 이같이 강조했다. 이신임총리는 이어 "경제활동의 자유와 ...

    한국경제 | 1995.12.18 00:00

  • [한경논단] 경고장치 고장위험 경고..호영진 본사 상임고문

    ... 문민호가 달리고 있다. 속도 역시 빠르다. 이 열차에는 과연 경고음장치가 제대로 작동하고 있는가. 경고같은 건 필요없이 그저 쾌속에 앞으로 몸을 숙여 달려만 가면 되는가. 헌재발표 직후 지명된 새 총리가 오늘 인준을 받으면 새 내각이 즉시 기적을 울리며 다음 역을 향해 달릴 것이다. 전-노씨의 문죄, 최씨의 개구증언등 현안들이 처리돼 나갈 것이다. 종래의 속도를 유지할지, 감속할지는 모르되 급변속하면 차내가 뒤죽박죽이 될수 있다. 그러나 교대 승무조는 ...

    한국경제 | 1995.12.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