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4071-34080 / 34,2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3월중순 전면개각 야당출신 기용...신당 조기창당따라

    ...유당 (가칭)은 국회의원선거법개정관 관련, 소선거구제를 선호하고 있으나 소선거구제가 신당의 기득권 유지를 위한 방편이라는 일부 여론에 상당한 신경을 쓰는 모습. 총합추진위의 김덕룡 대변인은 지난 3일 일부 기자들에게 내년중 내각제 개헌과 소선거구제 입장을 밝혔으나 민정당의 박준병 사무총장은 "소선거 구제가 논의되지도 않았고 지금 논의할 시기도 아니다"고 부인. 그러나 박총장은 "국회의운선거법은 법철학이 없는 정치인의 이해와 직결된 법"이라며 "더 ...

    한국경제 | 1990.02.05 00:00

  • 김대중총재 내각제반대 거듭 주장...대통령중심제 강조

    평민당의 김대중총재는 3일 "내각제는 군통수권이 대통령과 총리에 양분되고 총리인준과정에서의 국회의원매수 및 재벌로비에 걸려 부정부패의 소지가 너무 많다"고 지적하고 "우리당이 내각제개헌논의가 제기되면 이에 응할수 있다는 입장을 밝힌 것도 이같은 문제점을 국민들에게 설득키 위한 것"이라고 말해 내각제 반대의사를 분명히 했다. *** 군통수권양분 재벌로비 소지많아 *** 김총재는 이날 상오 동교동자택에서 기자들과 만나 "특히 군통수권의 양분은 ...

    한국경제 | 1990.02.03 00:00

  • 불가리아 아타나소프내각 총사퇴...당내 개혁파 분당

    *** 1일 경제난해결압력에 굴복 *** 전공산당 서기장 토도르 지프코프의 귄위주의지도체제에서 벗어나 불가리아 의 노동분규등 경제난을 해결하라는 압력을 받아온 게오르기 아타나소프 총리의 내각이 1일 총사퇴했다고 관영 BTA통신이 보도했다. 페타르 믈라데노프 공산당서기장 다음으로 불가리아 현정권의 제2인자인 아타나소프와 22명으로 구성된 그의 내각의 퇴진은 40여년만에 처음으로 재야인사를 포함하게 될 잠정내각 구성의 길이 열리게 하고있다. ...

    한국경제 | 1990.02.02 00:00

  • 유고 민족분규 악화...알바니안-세르비아인 무장대결 조짐

    가이후 도시키 일본총리는 31일 자민당이 오는 2.18총선거에서 과반수를 확보하지 못할 경우, 내각 총사직을 단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가이후 총리는 자민당내 파벌 영수들을 순방한 가운데 다케시타파의 가네마루회장과 만나 이같이 밝히고 이번 선거에서 자민당이 무소속 의원 영입을 포함, 과반수인 257석 이상을 얻지 못하면 이에 대한 책임을 지고 각료전원이 물러날 각오가 되어 있다고 말했다. 가이후 총리와 가네마루씨는 "목숨을 걸고" 과반수 ...

    한국경제 | 1990.02.01 00:00

  • >>> 김영삼총재 회견 일문일답..."내각제 개헌 검토" <<<

    북한은 30일 현재까지 민정 민주 공화등 3당의 합당에 대한 비난을 80여 차례에 걸쳐 되풀이하고 있는 가운데 이날 또다시 3당합당을 비난하고 한국민들은 이에대한 반대투쟁을 적극 전개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내외통신에 따르면 북한 당기관지 로동신문은 이날 논평을 통해 "3당의 합당은 미제의 배후조종밑에서 이뤄졌다"고 주장하고 이를 "반동세력의 규합" "반공, 분열주의 집단의 야합"등으로 매도했다. 이 신문은 또 3당합당에 의한 정...

    한국경제 | 1990.01.31 00:00

  • >>> 김영삼총재 기자회견 이모저모 <<<

    ... 민주당 의원들이 대거 신당대열을 벗어날 경우 기고만장 한 김영삼총재의 기세를 누그러뜨리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는 막연한 기대를 하면서도 민주당 이탈의원이 20명을 넘어서면 개헌선인 200석의 의원확보가 불가능해지고 결국 내각제 대신 김총재 취향인 대통령직선제로 유지될 가능성 이 높다고 걱정. 이와관련, 민정당의 박태준대표위원은 "개헌선이 무너지지 않을 것으로 보고 또 그렇게 되지 않기를 기대한다"면서도 "개헌선이 안되면 할수 없지 않느냐"며 크게 ...

    한국경제 | 1990.01.31 00:00

  • >>> 정가동정(1월31일)...총리/각정당 <<<

    ... 민주당 간판이 내려졌으나 민주주의의 완결을 위해 신당내에서 민주당의 정신을 잇는다는 생각이다." 신당출범에 따른 권력구조의 개편은 어떤 방향이 바람직하다고 보는가? - "대통령직선제를 실시한지 2년밖에 되지 않은 이 시점에서 내각제를 논의 한다는 것은 시기상조다. 그러나 신당이 출범한후 내각제를 포함한 모든 문제를 논의할 용의가 있다. 그때 노대통령과 김공화총재가 내각제를 제의해 오면 의논할 것이다." 김총재는 정게개편의 배경으로 대북관계를 강조했는데 ...

    한국경제 | 1990.01.31 00:00

  • 민자당의원 10명 입각할 듯

    민주자유당이 5월전당재회로 정식 출범한 뒤 단행될 것으로 보이는 대대적인 내각개편시 당쪽에서 대략 10명의 의원들이 입각하게 될 것으로 알려졌다. 28일 통합추진위의 한 소식통은 이같이 밝히고 "10명이 입각할 경우 민정 (4), 민주 (3), 공화 (3) 의 비율로, 9명일때는 민정 (4), 민주 (3), 공 (2) 등의 비율이 적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 5월께 개편...정치부처 참여 *** 이 소식통은 "입각이 되더라도 국방/경제등 ...

    한국경제 | 1990.01.29 00:00

  • 평민 내달초 장외투쟁 돌입...1,000만서명/집회병행

    평민당은 오는 2월초부터 민정/민주/공화 3당의 통합저지및 내각제개헌 추진 반대를 위한 1,000만명 서명운동에 착수하는 한편 적극적으로 50여회 옥내시국강연회를 여는등 장외투장에 돌입할 방침이다. *** 2월 4일 창원 지구당대회 시발로 옥외집회 *** 평민당은 2월4일 창원에서 김대중총재가 참석한 가운데 열리는 경남도지부 결성대회를 시발로 5일부터 15일까지 소속의원 전원과 원외지구당위원장등 160여명을 13개반으로 나눠 전국적으로 ...

    한국경제 | 1990.01.29 00:00

  • 신당, 정치개혁/민주화 적극추진...보안법등 2월국회 처리

    ... 운영/총무 등 3개 실무대책반을 구성하는 한편 법령개폐와 정책문제를 중심으로 2월 임시국회대책을 집중 논의한다. 추진위는 특히 신당창당에 발맞추어 민주화와 정치개혁을 적극 추진함 으로써 대국민 이미지를 크게 부각시킨다는 방침아래 내각제 개헌과 중선구제 및 양원제등 헌정제도의 개혁과 함께 2월 임시국회에서 국가보안법, 안기부법 개정안과 경찰중립화법등을 처리키로 방침을 세운 것으로 알려졌다. *** 2월초 통합정책 조정기구 발족 *** 이에따라 추진위는 2월초 3땅의 ...

    한국경제 | 1990.01.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