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4,3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기업 인사담당자들이 전하는 '취업 팁' [고졸 인재 채용엑스포]

    ... 거머쥐기 위해 갖춰야 할 자질은 무엇일까. ‘2022 대한민국 고졸 인재 채용엑스포’에 참가한 주요 기업 인사담당자들은 내신 성적이나 자격증 같은 스펙 쌓기에 신경쓰기보다 본인의 열정과 의지를 잘 드러내는 것이 훨씬 중요하다고 입을 모았다. 이상윤 한국전력 인사처 차장은 “학교 성적은 아예 들어가지 않는다”며 “1차 관문을 통과하기 위해 필기시험인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을 잘 쳐야 하지만 2차 ...

    한국경제 | 2022.06.02 16:23 | 이인혁/정의진

  • thumbnail
    제주교육감 후보, 고교학점제·도시우회도로 등 현안 입장차

    ... 김 후보는 "그렇다면 엄청난 혼선이 올 것이다. 그러나 논의의 줄기는 살려두겠다는 생각"이라고 말했다. 그러자 이 후보는 "앞서 학교에 선발권을 주겠다는 의견을 밝히지 않았느냐"며 되물었다. 이에 김 후보는 "고입 제도를 내신 100%로 했을 때 수능 성적이 비교된다. (선발고사를) 부활하겠다는 것이 아니라 아이디어를 논의하자는 차원에서 제안한 것"이라고 답했다. 서귀포 도시우회도로 개설에 대한 입장차도 뚜렷했다. 이 도로 공사 구간에는 서귀포학생문화원 ...

    한국경제 | 2022.05.25 19:41 | YONHAP

  • thumbnail
    강원교육감 후보 TV 토론회서 학력 향상 방안 놓고 설전

    ... 문태호·강삼영 후보는 진보 성향으로 꼽히고 있다. 신 후보는 "기초학력 미달률 제로화를 위해 유아기 언어 발달기부터 조기에 개입하고, 평가에 기반한 맞춤형 학습코칭으로 학력 끌어올리며 수능형 평가 문제 개발로 내신이 수능성적으로 이어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유 후보는 "평가를 잘해서 망한 교육은 없는데 전교조는 이를 경쟁으로 폄하하고 있다"며 "학생 개개인에 맞춘 기초학력 진단평가를 전수 시행하고 강원교육평가지원센터와 ...

    한국경제 | 2022.05.25 14:24 | YONHAP

  • thumbnail
    고졸 일자리 손놨던 문재인 정부…공공기관 절반이 '채용 0명'

    ... 서울교육청은 2012년 11월 특성화고 신입생 모집 원서를 마감한 뒤 이같이 발표했다. 그해 서울 특성화고 71곳에는 정원(1만6730명)보다 더 많은 지원자가 몰렸다. 일부 특성화고에는 전교 1등 학생이 지원하거나 합격자 평균 내신 성적이 상위 15% 안팎에 달하기도 했다. 10년 만에 분위기가 완전히 바뀌었다. 정부 지원도, 기업 채용도 줄면서 특성화고를 비롯한 직업계고 상당수가 정원조차 채우지 못해 시름에 빠져 있다. 이대로라면 대규모 통폐합이 불가피할 것이라는 ...

    한국경제 | 2022.05.22 17:28 | 최만수

  • thumbnail
    코로나 확진 학생도 기말고사 칠 수 있다

    ... 유지하기로 했다. 확진자는 분리된 고사실에서 시험을 쳐야 하고, 불가피한 사정으로 응시하지 못하는 학생은 이전 시험 성적 등을 반영해 100% 인정점을 받게 된다. 다만 응시여부를 시험기간 도중에 바꾸려면 증상이 악화됐다는 의료기관 ... 확진자에 대한 격리 의무가 폐지되기 전까지는 확진 학생이 시험에 응시할 수 없다는 이유를 댔다. 지난해에 코로나 확진으로 시험을 치르지 못한 학생들과의 내신 공정성도 이유였다. 최예린 기자 rambut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5.20 10:33 | 최예린

  • thumbnail
    한국IT직업전문학교 메타버스학과 2023학년도 신입생 모집, 메타버스 인재 육성

    ... 가능하다. 이러한 상황 속에 한국IT직업전문학교 메타버스학과는 메타버스를 게임과 가상현실에 활용할 수 있는 전문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고3 수험생, 검정고시 합격자 등을 대상으로 2023학년도 신입생을 모집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내신과 수능성적 반영 없이 100%면접전형으로 입학이 진행된다. 메타버스학과에서는 메타버스, 빅데이터, AI 등 메타버스 생태계의 이해를 토대로 기획과 제작, 그래픽 개발 등으로 학생들을 지도하고 있다. 학교 관계자는 “메타버스과 ...

    한국경제TV | 2022.05.18 17:12

  • thumbnail
    [대학 생글이 통신] 교과 공부와 비교과 활동 사이에서 갈등한다면…

    ... 택할 것이냐, 정시 전형을 택할 것이냐. 학생회 동아리 등의 자율 활동이나 독서 같은 비교과 활동을 챙길 것이냐, 내신과 수능에만 집중할 것이냐. 저 역시 같은 고민을 했고, 내신과 수능에만 집중하는 길을 선택했습니다. 공부 외에 다른 ... 겉으로 드러나는 것만 하려 했고, 그마저 선을 그어놓고 눈치를 보며 시간을 투자하지 않으려 했습니다. 이는 오히려 성적 하락을 불러왔습니다. 눈치를 보다가 스트레스만 받고 이도저도 아닌 게 돼버린 것입니다. 학생회 활동 기간이 절반 ...

    한국경제 | 2022.05.16 10:00

  • thumbnail
    [종합] '38세' 신소율 "♥김지철과 2세 계획 아직…스트레스에 구토+이명"('금쪽상담소')

    ... 위해서 제 진심이 아닌 행동도 엄청 많이 했다. 누군가가 나 때문에 기분 상하는 게 싫었다. 그래서 자퇴하고 싶다고 말씀을 드렸는데 부모님이 허락을 해주셨다"며 "경쟁하다 보면 친구들과 사이가 안 좋아질 수도 있고 내신 성적도 검정고시가 더 나을 것 같다고 말씀을 드렸다. 그랬더니 '나는 널 믿어'라고 하셨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신소율은 "선생님이 말씀 해주신 대로 제가 잘못된 게 아니라 그런 과정을 못 겪은 거다. ...

    텐아시아 | 2022.05.14 07:49 | 강민경

  • thumbnail
    "대입에 수능 가장 많이 반영해야"…10년 전엔 '내신'이 1위

    ... 13%↑ 최근 10년 사이 대학입학 전형에서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이 가장 많이 반영돼야 한다는 시각이 늘고, 고등학교 내신 성적이 반영돼야 한다는 의견은 줄어든 것으로 조사됐다. 8일 한국교육개발원의 '교육에 대한 국민 인식과 미래교육정책의 방향' 보고서에 따르면 '대입 전형에서 가장 많이 반영돼야 할 항목'에서 '고교 내신'을 꼽은 응답자는 2011년 35.0%에서 지난해 13.9%로 21.1%포인트나 하락했다. '수능'이라는 응답률은 2011년 ...

    한국경제 | 2022.05.08 06:35 | YONHAP

  • thumbnail
    '오뚝이' 김윤태, 연구생 대회 통과해 프로기사 입단

    ... 강자 김윤태(18)가 마침내 프로기사의 꿈을 이뤘다. 김윤태는 4일 성동구 마장로 한국기원에서 벌어진 제150회 입단대회(연구생) 최종국에서 양종찬(17)에게 226수 만에 백 불계승을 거둬 프로기사 자격을 획득했다. 연구생 내신 성적 1위인 김윤태는 8강 라운드 첫 대국에서 만난 양종찬에게 패한 뒤 3연승을 거둬 마지막 판까지 두게 됐다. 입단이 결정되는 최종국에서 다시 양종찬을 만난 김윤태는 첫판 패배를 설욕하고 입단 관문을 통과했다. 경기도 부천 ...

    한국경제 | 2022.05.04 20: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