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49,4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올림픽- 유도 60㎏급 김원진, 메달 획득 실패…동메달 결정전서 석패

    ... 골든스코어(연장전) 혈투 끝에 한판승을 거뒀다. 정규시간(4분)보다 3분 41초나 더 뛰어 많은 체력을 소모했다. 16강전 여파는 8강전에 영향을 미쳤다. 그는 곧바로 이어진 8강 옐도스 스메토프(카자흐스탄)과 경기에서 절반 2개를 내리 내주며 패했다. 패자부활전으로 내려온 김원진은 동메달 결정전 티켓을 놓고 겨룬 루훔 치흐비미아니(조지아)와 경기에서 다시 혈투를 벌였다. 김원진은 정규시간 4분 동안 승부를 내지 못했다. 그는 연장전 4분 1초에 야심 차게 시도한 ...

    한국경제 | 2021.07.24 19:37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양궁 첫 금메달 만든 한 번의 조언과 두 번의 '파이팅!'

    ... 파이팅!'이라고 많이 외쳐 준 덕에 덩달아 긴장이 풀리고 더 편안한 마음으로 사선에 설 수 있었다"고 말했다. 거침없이 금메달을 향해 나아가던 김제덕과 안산은 네덜란드와 결승전에서 처음으로 위기를 맞이했다. 1세트를 35-38로 내주고 말았다. 그전까지 뒤에서 대표팀 막내들을 묵묵히 바라보기만 하던 홍승진 남자 대표팀 감독이 2세트를 앞두고 조언했다. "욕심부리지 말고 해왔던 것, 우리 것만 목표로 삼고 계속하자!" 흔들리던 마음을 다잡은 김제덕과 안산은 2세트를 ...

    한국경제 | 2021.07.24 19:28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침묵한 타선' 야구 대표팀, LG와 힘겨운 2-2 무승부

    ... 기용했음에도 대표팀 타선은 차갑게 얼어붙었다. 특히 LG의 좌완 선발 손주영에게 꼼짝 못 했다. LG의 후반기 '히든카드'로 꼽히는 손주영은 국내 최고의 타자들이 모였다는 대표팀을 상대로 3이닝 동안 안타 1개와 볼넷 1개만 내주고 무실점 투구를 펼쳤다. 11타자 중 무려 5타자가 삼진으로 돌아섰다. 키 191㎝의 높은 타점에서 내리꽂는 직구에 슬라이더와 낙차 큰 커브가 가미되자 타자들은 속수무책이었다. 대표팀은 손주영, 이상영(2이닝), 이상규(1이닝)로 ...

    한국경제 | 2021.07.24 19:26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한국타이어 금산공장 이틀간 가동중단

    ... 21일 1명으로 시작해 22일 5명, 23일 3명, 24일 3명 등 연이어 확진자가 나왔다. 확진 판정을 받은 근로자는 협력업체가 9명, 정규직인 생산직원 3명이다. 여기에 근로자 가족과 지인, 접촉자 등도 연쇄 감염돼 그동안 대전과 금산 등지에서 모두 27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방역 당국은 23일부터 공장 안에 임시선별진료소를 설치해 코로나19 전수조사에 돌입했으며 내주 초까지 3천여명의 전체 근로자를 검사한다는 계획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4 19:20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김제덕·안산, 양궁 혼성전서 한국 첫 金…메달 경쟁 시작

    ... 네덜란드의 스테버 베일러르-가브리엘라 슬루서르 조를 5-3(35-38 37-36 36-33 39-39)으로 꺾고 시상대 맨 위에 우뚝 섰다. 한국 대표팀 '남녀 막내'들인 김제덕과 안산은 처음 출전한 올림픽 결승에서 1세트를 먼저 내주는 위기를 침착하게 이겨내고 무더위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고통스러워하는 국민들에게 시원한 금메달 선물을 안겼다. 혼성 단체전은 이번 대회에서 처음 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채택돼 김제덕과 안산은 이 종목 '초대 챔피언'과 ...

    한국경제 | 2021.07.24 18:48 | YONHAP

  • thumbnail
    '유도' 김원진, 패자전 통해 극적 부활…동메달 노린다

    ... 치흐비미아니(조지아)와 경기에서 골든스코어(연장전) 승부 끝에 한판승을 거뒀다. 김원진은 16강에서 연장 접전 끝에 에릭 타카바타케(브라질)을 제압했으나 힘을 너무 뺀 탓인지 8강에서 옐도스 스메토프(카자흐스탄)에게 절반 2개를 내주며 한판패를 했다. 패자부활전으로 내려간 김원진은 2019 도쿄 세계선수권대회 60㎏급 우승을 차지한 강자 치흐비미아니를 상대했다. 김원진은 초반부터 강하게 밀어붙였으나 정규시간 4분 동안 점수를 따지 못했다. 이후 배치기, 밭다리, ...

    한국경제 | 2021.07.24 18:31 | 류은혁

  • thumbnail
    '2000년대생 양궁 막내들' 김제덕·안산, 한국 1호 金 주인공

    ... 5-3(35-38 37-36 36-33 39-39)으로 역전승을 거두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제덕과 안산은 첫 혼성전 금메달리스트로 역사에 이름을 남기게 됐다. 양궁 혼성전은 이번 올림픽에서 처음 도입됐다. 35-38로 1세트를 내주며 불안하게 출발한 김제덕-안산 조는 2, 3세트를 내리 가져온 뒤 4세트에서 동점을 기록해 세트스코어 1점을 추가, 우승을 확정했다. 특히 김제덕은 4세트 자신의 차례에서 2발을 모두 10점 과녁에 꽂으며 '누나' 안산의 ...

    한국경제 | 2021.07.24 17:08 | 조희찬

  • thumbnail
    '세계랭킹 1위' 오상욱, 펜싱 4강 진출 실패…맏형 김정환 극적 준결승 진출

    ... 10-10에서 변수가 생겼다. 상대 승부의 발을 밟으며 오상욱이 쓰러졌다. 다행히 다시 일어선 오상욱은 공격에 나서 11-11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고, 이어 공격을 성공시키며 승부를 뒤집었다. 다시 바자제에게 두 점을 내주며 역전을 허용한 오상욱은 13-13 동점을 만들었지만 결국 바자제에게 패배하며 4강 진출에 실패했다. 맏형 김정환은 이바라기모프 카밀(러시아 올림픽 위원회)에게 15-14, 1점차로 승리하며 준결승에 진출했다. 12-14로 뒤졌으나 ...

    한국경제 | 2021.07.24 16:40 | 류은혁

  • thumbnail
    "법사위 내주고 무슨 개혁?"…與 '당원 문자폭탄'에 몸살

    ... 지도부가 국회 원구성 협상 타결과 2차 추경 합의처리에 따른 당내 후폭풍에 몸살을 앓고 있다. 무엇보다 내년 6월부터 법사위원장 자리를 국민의힘에 넘기는 합의에 대해 비난이 쇄도하고 있다. 24일 민주당 당원 게시판에는 "법사위를 내주고 무슨 개혁을 하겠다는 것인가", "법사위가 야바위 흥정 대상이 될 정도로 가볍나", "의원총회에서 법사위를 넘기는 것에 찬성한 의원 104명 명단을 공개하라", "당대표는 사퇴하라" 등의 항의 글이 이어졌다. 일부 강성 지지층은 ...

    한국경제 | 2021.07.24 16:37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유도 경량급 간판 김원진, 8강전 패배…패자전서 동메달 도전

    ... = 유도 경량급 간판 김원진(29·안산시청)이 아쉽게 패자부활전으로 밀렸다. 김원진은 24일 일본 도쿄 지요다구 일본무도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유도 남자 60㎏급 8강전 옐도스 스메토프(카자흐스탄)과 경기에서 절반 2개를 내리 내주며 패했다. 김원진은 오후에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패자부활전을 통해 동메달 획득에 도전한다. 그는 16강전 에릭 타카바타케(브라질)와 경기에서 너무 많은 힘을 쏟았다. 정규시간 4분 동안 승부를 가리지 못하고 골든스코어(연장전)에 ...

    한국경제 | 2021.07.24 13:5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