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2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준수 "'드라큘라'는 뮤지컬 배우의 지름길로 안내한 작품"

    ... 설명했다. '드라큘라'는 아일랜드 소설가 브램 스토커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국내에서는 2014년 초연해 2016년과 2020년 무대에 올랐다. 이번이 네 번째 시즌으로 지난달 20일부터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에서 공연 중이다. 초연부터 올해까지 네 시즌 모두 이 작품에 출연한 김준수는 폭발적인 가창력과 노련한 연기로 압도적인 존재감을 선보이며 '드라큘라 장인'으로 불린다. 그는 "이런 수식어는 몸 둘 바를 모를 정도로 감사하다"며 "그래서 더더욱 ...

    한국경제 | 2021.06.14 16:46 | YONHAP

  • thumbnail
    음공협, 첫 총회 개최…"아티스트·공연관계자 백신 접종해야"

    한국대중음악공연산업협회(이하 음공협)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 음공협은 지난 7일 용산구 노들섬 라이브하우스에서 2021년 1차 총회를 열고 세미나 및 토론을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음공협은 코로나19 대응책을 모색하기 위해 지난 4월 발족된 단체로 페스티벌, 콘서트, 월드투어, 내한공연 등 대중음악공연 관련 업체 41개를 회원사로 뒀다. 음공협은 이번 총회를 통해 단체 설립 취지를 밝히고 그동안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1.06.08 15:23 | YONHAP

  • thumbnail
    영화와 함께…클래식·뮤지컬에 빠져들다

    ... 오케스트라’를 창단한 것이 대표적이다. 이 오케스트라는 이념적·종교적 대립을 버리고 음악으로 소통한다는 취지로 결성됐다. 단원은 모두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을 비롯해 중동 출신 젊은 연주자들이다. 지난달엔 바렌보임의 내한 공연이 열릴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로 취소돼 많은 아쉬움을 남기기도 했다. 영화는 바렌보임을 모델로 한 세계적인 지휘자 에두아르트를 주인공으로 내세운다.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젊은 음악가들은 그가 올리려는 평화 콘서트에 참석하기 ...

    한국경제 | 2021.06.07 17:09 | 김희경

  • thumbnail
    올리 알렉산더 "더 많은 퀴어 아티스트들이 목소리 냈으면"

    ... 6월이면 영미 팝계는 무지갯빛으로 물든다. 팝스타들이 소셜미디어를 통해 성소수자들에 대한 지지를 표현하거나 기념 공연을 하는 등 연대 행렬을 펼치기 때문이다. 대중 앞에 성 정체성을 밝힌 일부 가수들은 이런 움직임의 선봉에 서서 ... 한국과도 나름대로 인연을 맺어왔다. 국내 팬들 사이에서 '년앤년'이라는 애칭으로 불리는 이들은 2017년 첫 내한을 시작으로 여러 번 한국을 방문해 단독 콘서트를 열었다. 알렉산더는 "한국 팬들을 정말 사랑한다"며 "얼른 한국에 ...

    한국경제 | 2021.06.06 08:44 | YONHAP

  • thumbnail
    [한국 속 유럽] ② 서울 근교의 유럽마을…프랑스 옆 이탈리아·스위스까지

    ... 서적을 만나볼 수 있으며, 생텍쥐페리가 작품을 구상하며 그린 동화 스케치 사본도 여러 점 전시되어 있다. 웬만한 내한 전시에서나 볼 법한 전시품들을 직접 소장한다는 점이 눈에 띄었다. 이는 프랑스의 생텍쥐페리 재단과 정식 사용권 ... 유명한 파리의 '생제르맹데프레' 거리 분위기를 조성하고, 파리지앵 분장 연기자들과의 포토타임, 프랑스 감성의 버스킹 공연 등 다양한 프랑스 문화를 체험하도록 했다. 누구보다 유럽에 대한 애정과 인식이 깊은 한홍섭 회장은 이러한 과정을 ...

    한국경제 | 2021.06.05 08:00 | YONHAP

  • thumbnail
    일본 '바그너 장인'의 팔순 기념공연이 전하는 메시지 [김동욱의 하이컬처]

    ... 타이지로(飯守泰次郎)라는 일본 지휘자의 이름을 들어보신 적이 있으신지요. 한국에선 낯선 이름입니다. 유명 레이블의 음반이나 내한 공연으로 접한 분이 아니기 때문일 것입니다. 하지만 일본 내에선 지명도가 적지 않은 분이라고 합니다. 특히 바그너 ... 하나하나, 구석구석까지 끝없는 감동을 불어넣었다"는 호평을 내놨습니다. 이 연주를 직접 접하지 않은 이상, 공연에 대한 평을 할 수는 없을 것입니다. 하지만 일본 언론들이 전하는 이 지휘자의 이력은 사람들의 눈길을 사로잡기에 ...

    한국경제 | 2021.06.01 06:01 | 김동욱

  • thumbnail
    [문화소식] 세종문화회관 문화협력·사회공헌 사업 '예술로, 동행'

    ... 사업과 취약계층과 함께하는 사회공헌 사업인 '예술로, 동행'을 연말까지 총 43회 진행한다고 31일 밝혔다. 공연 영상을 활용한 비대면 프로그램(10회)도 포함됐다. 특히 서울시유스오케스트라와 서울시청소년국악단은 5월과 6월 ... '러시안 스펙타큘러'를 공연한다. 인아츠 프로덕션의 바딤 레핀 바이올린 독주회, 뉴러시아스테이트심포니 오케스트라 내한 대체 성격의 무대다. 8일 공연에선 차이콥스키의 '로미오와 줄리엣' 환상 서곡, 라흐마니노프의 '피아노 협주곡 ...

    한국경제 | 2021.05.31 17:20 | YONHAP

  • thumbnail
    BTS 슈가와 협업한 팝 가수 맥스, 하이브 '위버스' 합류

    ... 회 이상 스트리밍되며 주목받았다. 2019년 발표한 싱글 '라이츠 다운 로우'(Lights Down Low)는 300만 장 상당의 판매고를 올려 트리플 플래티넘을 달성했다. BTS 슈가의 믹스테이프 수록곡 '번 잇'(Burn It)에 맥스가 참여하고, 반대로 맥스의 곡 '블루베리 아이즈'(Blueberry Eyes) 피처링을 BTS 슈가가 하면서 국내 팬들에게도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지난해 서울에서 첫 내한공연을 치르기도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31 11:01 | YONHAP

  • thumbnail
    위버스, 美 팝 싱어 맥스(MAX) 커뮤니티 개장

    ... watch)`에 이름을 올리는가 하면, GQ는 맥스를 "젊은 팝의 신(Young Pop God)"이라고 소개한 바 있다. 맥스는 한국 아티스트들과의 컬래버레이션으로 K-팝 팬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기기도 했다. 지난해 서울에서 첫 내한공연을 성공적으로 개최한 데 이어, 방탄소년단 멤버 슈가와의 음악 작업으로 화제를 모았다. 지난해 9월 발표된 `Blueberry Eyes (feat. SUGA of BTS)`는 맥스가 아내를 위해 만든 곡으로, 로맨틱한 가사에 슈가의 감각적인 ...

    한국경제TV | 2021.05.31 10:35

  • 평론가가 꼽은 러시아 음악 감상 1순위 '전람회의 그림'

    ... 담은 곡”(나성인)이라서다. 한 평론가와 류 평론가는 게오르기 스비리도프의 ‘눈보라’를, 허 평론가는 라흐마니노프의 ‘교향곡 3번’을 추천했다. 코로나19가 끝난 뒤 내한공연이 열린다면 어떤 지휘자의 연주를 들을까. 러시아 음악의 적통을 이어받은 발레리 게르기예프(69)의 연주를 평론가들은 제안했다. 게르기예프는 독일 뮌헨필하모닉오케스트라 상임 지휘자와 러시아 마린스키극장의 예술감독을 겸임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5.30 17:01 | 오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