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91-100 / 9,6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연금 받으려고 모친 시신 아이스팩에 냉동 보관한 남성

    ...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다. 9일(현지 시간) 영국 가디언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89세 모친의 죽음을 숨기고 연금을 불법 수령한 66세 남성이 붙잡혔다. 해당 남성은 지난해 사망한 모친의 시신을 아이스팩을 이용해 냉동하고 냄새를 막기 위해 붕대로 싸맨 뒤 지하실에 보관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모친의 시신 위에 고양이 모래(고양이 배설용 상자에 이용되는 모래)를 덮어 보관했다. 모친의 시신이 미라처럼 변했다고 외신은 전했다. 이 남성은 모친이 사망한 ...

    한국경제 | 2021.09.10 19:31 | 김정호

  • thumbnail
    편하진 않지만 FUN해, 그게 올드카!

    ... 추구한다. 1999년식 흰색 ‘티코’를 몰고 있는 1994년생 하지환 씨가 대표적이다. 하씨는 “인천 중고차 수출입업자가 타던 차를 100만원에 가져왔다”며 “‘기름 냄새만 맡으면 가는 차’라는 별명답게 연비도 좋다”고 말했다. 어린 시절 동경하던 차를 성인이 돼 직접 운행한다는 것은 이들에게 또 다른 재미로 다가온다. 신씨는 “1990년대 한국의 젊음을 상징하던 차를 ...

    한국경제 | 2021.09.09 17:36 | 김진원

  • thumbnail
    차별화 마케팅으로 '음식물 처리기' 시장 주도

    ... 알아서 배출되기 때문에 남은 찌꺼기를 수거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없다. 기존 미생물 분해 방식의 음식물 처리기와 달리 락스나 뜨거운 물을 사용해도 음식물 분해 능력이 떨어지지 않는 것도 특징이다. 밀폐형 S트랩 구조를 사용해 냄새가 역류하는 것을 방지하고, 제품의 이상이 발생했을 때 음성으로 알려주는 ‘스마트 자가 인식 시스템’을 적용해 ‘똑똑한 제품’ 수요를 잡았다. 상황 2 코로나19로 까다로워진 소비자 도전 2 ...

    한국경제 | 2021.09.09 16:40 | 윤희은

  • thumbnail
    DL케미칼, 美 렉스택과 친환경 접착제 합작법인 설립

    ... 니콜라스 파울러 렉스택 사장 등 소수 관계자만 참석했다. 렉스택은 핫멜트 접착제 소재인 APAO(무정형 폴리 알파 올레핀)을 주력 생산하고 있다. 이 분야에서 시장 점유율 기준 세계 3위 업체다. 다른 제품 대비 휘발성 물질 및 냄새가 적어 인체에 무해한 친환경 소재로 인정받고 있다. 기저귀, 생리대 등 소비자 안전에 민감한 제품들에 적합하다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글로벌 핫멜트 접착제 시장은 위생용품 사용 증가와 자동차 경량화 등에 힘입어 지난해 10조원 ...

    한국경제 | 2021.09.09 11:15 | 강경민

  • thumbnail
    KCC, 프리미엄 목재 보호용 페인트 '로얄우드' 출시

    ... 목재를 보호한다. 보호 기능뿐만 아니라 목재가 갖는 고유의 미관 또한 살려준다. 로얄우드는 총 12가지 색상과 함께 재질의 결을 투명하게 보여줘 목재 특유의 자연스러움을 살린다. 작업 편의성도 신경 썼다. 기존 국내 제품과는 달리 냄새로 인한 불편함을 줄였다. 또 점성을 높여 페인트가 흘러내리거나 튀지 않는다. 작업에 필요한 양만큼 선택할 수 있도록 용량도 0.9L부터 16L로 다양하게 구성했다. 붓과 롤러, 스프레이 모두 이용 가능하다. KCC 관계자는 “목재 ...

    한국경제 | 2021.09.08 11:11 | 김진원

  • thumbnail
    담배 냄새 줄이는 필립모리스, 성장성 되살리나

    세계 1위 담배회사인 필립모리스 주가가 상승세다. 회사 측이 연기가 나는 일반 궐련형 제품 매출 비중을 줄이고, 헬스케어 관련 회사들을 사들이면서 담배산업에 대한 전반적인 우려에 대응한 결과다. 필립모리스는 지난 3일 0.44% 오른 106.1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최근 1개월간 6.96% 올랐다. 같은 기간 국내 담배회사인 KT&G가 0.37% 떨어진 것과 대조적이다. 하이투자증권에 따르면 필립모리스의 지난 2분기 전체 매출 중 ...

    한국경제 | 2021.09.07 18:11 | 고윤상

  • thumbnail
    담배 냄새 줄이고 헬스케어사로…'필립모리스'의 변신

    세계 1위 담배회사인 필립모리스 주가가 상승세다. 회사가 연기가 나는 일반 궐런형 제품 매출 비중을 줄이고, 헬스케어 관련 회사들을 사들이면서 담배 산업에 대한 전반적인 우려에 대응한 결과다. ◆담배회사의 변신 필립모리스는 지난 3일(현지시간) 0.44% 오른 106.1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최근 1개월간 6.96% 올랐다. 같은 기간 국내 담배회사인 KT&G는 0.37% 떨어진 것과 대조적이다. 하이투자증권에 따르면 필립모리스의...

    한국경제 | 2021.09.07 13:36 | 고윤상

  • thumbnail
    유성양행, 물로 쓰레기 분해하는 친환경 설비 판매

    물을 활용해 친환경적으로 쓰레기를 처리하는 기기가 국내에 도입됐다. 제조기업 유성양행은 물만으로 생활쓰레기를 분해하는 일본산 쓰레기처리 장비(사진) 판매를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이 장비는 냄새와 연기가 나지 않으며, 소음도 발생하지 않아 대기오염, 해양오염, 토양오염, 수질오염, 소음공해등의 문제를 발생시키지 않는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이 기기는 대부분의 유사 장비가 채택한 매립, 해양투기, 소각 등의 방식 대신 250℃의 고온과 24기압의 ...

    한국경제 | 2021.09.07 11:57 | 윤희은

  • thumbnail
    女 고시텔서 신발에 코 박고 '킁킁'…신발 절도범 잡았다 [영상]

    여성 전용 고시텔에 침입해 신발 냄새를 맡은 후 훔쳐 도망간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지난 6일 부산경찰청 공식 페이스북 계정에는 부산의 한 여성 전용 고시텔 CCTV 영상이 공개됐다. 새벽 시간 백팩을 맨 평범한 차림의 남성이 여성 전용 고시텔에 나타났다. 이 남성은 복도의 신발장을 살피더니 여성 신발을 골라 냄새를 맡고 신발장에 넣는 행동을 반복했다. 신발의 냄새를 맡던 남성은 5켤레의 여성용 신발을 훔쳐 달아났다. 부산 남부경찰서는 ...

    한국경제 | 2021.09.07 10:06 | 김예랑

  • "담배피고 45분간 자리복귀 금지"…금연 강제 나선 日노무라 [김리안의 글로벌컴퍼니]

    ... 비중을 2025년까지 12%로 떨어뜨리겠다는 방침이다. 노무라증권의 새 방침에는 구체적으로 '근무시간 중 담배를 태운 직원들은 흡연 후 45분간 자신의 자리로 돌아가지 말 것' 등의 내용이 포함돼 있다. 불쾌한 냄새와 잔여 연기로 인한 간접흡연의 위험성을 줄여야 한다는 이유에서다. 이는 10분 남짓의 흡연시간을 사실상 금지하겠다는 것으로, 흡연자인 직원들은 근무시간 대신 점심시간에만 흡연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노무라증권 측은 더 나아가 10월부터 ...

    한국경제 | 2021.09.06 00:42 | 김리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