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91-100 / 9,3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목포 한양립스 더 포레, 임성지구 도시개발사업 수혜단지

    ...라믹 등 여러 산업단지로 출퇴근이 편리하다. 인근에 목포종합버스터미널과 이마트 목포점, 목포농수산물도매시장, 목포중앙병원, 청호시장이 있다. 항도초, 항도여중, 목포중앙고, 목포가톨릭대학교 등도 가까운 편이다. 남향 위주로 배치한다. 넓은 동간 거리, 방 2~3칸을 전면에 배치하는 3~4베이 설계로 개방감과 공간 활용성을 높인다. 모든 가구에는 공기청정환기 시스템이 적용돼 미세먼지는 물론 이산화탄소, 냄새 등 집안의 유해공기 관리가 가능하다.

    한국경제 | 2021.03.10 15:32

  • thumbnail
    [건강!톡] 생선·고기와 고추냉이 즐기는 당신 '입냄새 주의보'

    ... 치실을 사용해 음식물 찌꺼기와 세균을 제거하면 된다. 식사 후 양치질을 할 수 없다면 입을 헹구고 물을 홀짝이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다. 미국 치과의사협회(ADA)는 껌을 씹는 등 입안에서 침이 더 많이 생기도록 하는 것이 입 냄새를 없애는 효율적인 전략이라고 권고했다. 천연 당 알코올인 자일리톨이 함유된 무설탕 껌을 씹으면 침의 분비를 자극하고 구취를 유발하는 세균을 억제할 수 있다는 이유에서다. 당근·사과 등 사각사각한 식품을 먹어도 침이 더 ...

    한국경제 | 2021.03.10 11:29 | 이미나

  • thumbnail
    오라팜, 마스크 생활 장기화로 구강유산균 판매 증가

    구강유산균 전문기업 오라팜은 지난해 구강유산균 판매량이 전년 대비 260% 증가했다고 8일 밝혔다. 코로나19로 마스크 사용이 일상화되면서 입 냄새를 없애기 위한 구강유산균과 구강청결제 등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는 해석이다. 구강유산균은 입속 세균을 모두 씻어내는 구강 청결제와 달리, 입속 건강에 필요한 유익균을 공급하고 유해균은 억제해 입 냄새를 근본적으로 해결하는 역할을 한다는 설명이다. 충치와 치주질환 등의 원인균도 억제하면서 구강 질병의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3.08 14:24 | 한민수

  • thumbnail
    울산 에쓰오일서 '원인 불명' 원유 유출…"진공차 동원 긴급 방제"

    ...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 소재 에쓰오일 부스터 펌프 주변에서 원유가 유출됐다. 소방당국은 부스터 펌프 인근에 매설된 지름 42인치짜리 송유관에서 알 수 없는 원인으로 원유가 샌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사고는 "심한 기름 냄새가 난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되면서 알려졌고, 상황을 파악한 회사 측은 송유관 밸브를 잠가 추가 누출을 막았다. 현장에 출동한 온산소방서, 울산해양경찰서, 에쓰오일 자체 소방대 등은 유증기를 제거하는 폼(거품)을 뿌리고 ...

    한국경제 | 2021.03.04 23:15 | 이보배

  • thumbnail
    '닭고기 기업' 하림이 지은 즉석밥

    ... 출시했다고 밝혔다. 하림 순밥은 갓 도정한 신선한 국내산 쌀과 깨끗한 물만으로 지은 것이 특징이다. 하림 관계자는 “집밥 맛을 그대로 살렸다”며 “산도조절제, 보존제 등을 넣지 않아 구수한 밥 냄새 외에는 어떤 잡내도 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하림은 즉석밥 공장에 반도체 공장 수준의 클린룸을 갖췄다. 이 공장에서 물붓기와 밥짓기, 포장 공정이 이뤄진다. 하림은 뜸들이기 공정을 갖춰 집에서 지은 밥처럼 밥알이 눌리지 ...

    한국경제 | 2021.03.04 17:35 | 김보라

  • thumbnail
    "스코틀랜드서 노숙하며 양조 공부…내년 1호 K위스키 나옵니다"

    문을 열면 시큼한 발효 냄새가 마스크를 뚫고 코로 들어온다. 309㎡ 규모의 증류소에 들어서자마자 보이는 것은 수십 개의 거대한 나무통들이다. 발효기, 증류기를 지나 눈길이 멈춘 한쪽 구석에는 위스키의 원재료인 보리가 한 무더기 쌓여 있다. 스코틀랜드의 증류소에 와 있는 듯한 착각을 주는 이곳은 경기 김포에 있는 싱글몰트 위스키 증류소 ‘김창수위스키증류소’다. 작년 10월 이 증류소를 만든 김창수 씨(36·사진)는 ...

    한국경제 | 2021.03.04 17:11 | 김남영

  • thumbnail
    3년 이상 숙성 거쳐야 '진짜 위스키'…와인과 달리 세워 놓아야 증발 안돼요

    ... ‘와인 세이버’ 같은 도구로 막아 공기를 차단하는 것도 좋다. 잔도 중요하다. 주둥이가 좁고 깊이가 있는 잔에 마셔야 한다. 주둥이가 너무 넓은 잔은 향이 퍼져버린다. 소주잔처럼 깊이가 짧으면 위스키의 향 대신 알코올 냄새가 먼저 올라와 맛을 망친다. 위스키의 호박색을 더 아름답게 만드는 잔의 투명도도 중요하다. 위스키는 예민한 술이라 물 한 방울만 떨어트려도 그 맛과 향이 바뀌기 때문에 최악의 선택은 종이컵이다. 위스키는 그 자체로도 훌륭하지만 ...

    한국경제 | 2021.03.04 17:11 | 박종필/정소람

  • thumbnail
    킬라그램 아버지, 정치 성향 다르다고 네티즌에 "개XX" 폭언

    ... 입니다", "자한당/태극기 모독부대 민족의 반역자 새X들"이라고 쓰여 있다. 킬라그램은 지난 1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대마)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킬라그램은 이날 영등포구 자택에서 "쑥 타는 냄새가 난다"는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에게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경찰관에게 전자담배 냄새라며 혐의를 부인했지만 자택에서 분말형 대마와 흡입기 등이 발견되자 외국인으로부터 구매한 대마 일부를 피웠다고 시인했다. 킬라그램은 ...

    연예 | 2021.03.04 10:10 | 김예랑

  • thumbnail
    독기 품은 안철수 "최종 후보 못돼도 제 선거처럼 뛰겠다"

    ...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나라를 만든 무법천지 정치와 서민 대중의 극심한 고통을 반드시 끝내겠다"고 덧붙였다. 또 안철수 대표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 임직원들의 땅 투기 의혹을 언급한 뒤 "온 나라 안에 썩은 냄새가 진동하고 있는데도 국가 사법기능을 형해화하려는 해괴한 짓이 벌어지고 있다"며 "검찰 수사권을 완전히 박탈하고 중수청(중대범죄수사청)이라는 황당한 조직을 만들려는 여당의 책동"이라고 지적했다. 안철수 ...

    한국경제 | 2021.03.04 10:00 | 강경주

  • thumbnail
    안철수 "LH 직원들 땅 투기? 권력자들이 썩었기 때문"

    ... 국민의당 대표인 안철수 후보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하다 하다 이제는, 영혼까지 끌어모아 부동산 투기했던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이 국회의원이 돼 금의환향할 판이다. 윗물이 이렇게 썩었으니 진동하는 썩은 냄새에 아랫물이 성할 리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안철수 후보는 "원래 큰 도둑 하나가 생기면 주변에 작은 도둑 여럿이 설치기 마련"이라며 "이번에 문제가 된 LH 직원들의 3기 신도시 땅 투기 문제가 ...

    한국경제 | 2021.03.04 09:32 | 조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