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61-70 / 9,7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JTI코리아, '메비우스 LBS 롱 아일랜드' 출시

    JTI코리아는 신제품 ‘메비우스 LBS 롱 아일랜드’를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신제품은 LBS 라인업의 옐로우 캡슐에 신규 캡슐을 더한 더블 캡슐 제품으로 상큼한 여름의 맛을 콘셉트로 했다. 두 가지 냄새 저감 기술을 적용했다. JTI코리아는 "신제품 출시로 총 11종의 메비우스 LBS 라인업을 구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7.04 21:30 | 오정민

  • thumbnail
    딥노이드, 의료AI 메타버스 솔루션 1차 개발 완료

    ... 진료 절차와 상담 등 다양한 의료경험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다. 딥노이드는 환자와 가족, 환자와 의사 등 소통의 공간을 마련하고, 멘탈 헬스케어, 원격의료, 환자 맞춤 실감형 의료서비스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약품 냄새 없는 디지털병원으로 고도화 시켜나갈 계획이다. 회사는 전날 중앙대광명병원 개원식에 맞춰 메타버스 서비스 시연회를 진행했다. 이날 시연회에서는 증강현실(AR)과 가상현실(VR)을 통한 메타버스병원 체험이 진행됐다. 최우식 딥노이드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7.01 10:34 | 김예나

  • '21명 의문사' 남아공 술집…"그들은 죽을 때까지 춤췄다"

    ... 당시 술집 안은 1, 2층 모두 사람들로 이미 가득 찼고, 바깥에서 들어오려는 사람들로 혼잡이 빚어졌다는 진술도 나왔다. 또 당시 주류 판촉으로 술집에 고용된 시노부유 모니아네(19)는 "스프레이를 공중에 살포한 냄새가 강하게 났고, 누군가 '질식하고 있다'며 '죽어가고 있다'고 소리쳤는데 가득 찬 사람들 때문에 문까지 헤쳐나갈 수가 없었다"고 말했다. 술집 안에서 음악을 틀던 DJ의 증언도 이어졌다. 그는 ...

    한국경제 | 2022.06.28 23:08 | 이보배

  • thumbnail
    [장석주의 영감과 섬광] 과잉 욕망으로 불행해졌다면 고양이를 보라

    ... 생각을 하는지 알지 못한다. 다만 작은 너의 몸통을 안으면 따뜻한 체온과 함께 갈비뼈 아래에서 뛰는 심장 박동을 느낄 뿐이다. 너는 작은 만큼 그 몸통에서 내보내는 분뇨의 양도 소량이다. 너는 네 분뇨를 꼼꼼하게 모래로 덮어 냄새가 퍼지지 않게 처리한다. 우린 왜 피로를 자주 호소할까 네가 오기 전 우리는 다른 집에서 파양한 새끼 고양이 한 마리를 입양했다. 1년 동안 우리는 고양이 육아 경험을 쌓은 뒤 새로 아기 고양이를 입양하기로 했다. 충남 예산에서 ...

    한국경제 | 2022.06.28 17:41

  • thumbnail
    "차 에어컨서 썩은 냄새가…열었더니 '독사'가 나왔다" [아차車]

    승용차 에어컨 필터를 교체하다 독사에게 물릴뻔한 차주의 사연이 공개됐다. 27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차에서 뱀 나왔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 A 씨에 따르면 차 에어컨에서 썩은 냄새가 나길래 에어컨 필터를 교체하려는데 뱀이 나왔다는 것. A 씨는 "뱀을 보고 너무 놀라 소리를 질렀다"며 "일단 정신을 차리고 차 문을 닫아 놓은 채 119를 불렀다"고 말했다. 그는 "(당시 ...

    한국경제 | 2022.06.28 16:27 | 김현덕

  • thumbnail
    삼성전자 "올해 한국 에어컨 시장, 전년과 비슷할 것"

    ... 제품 종류는 20개에서 60개로 늘었다. 2017년부터는 해외 판매도 시작해 현재 세계 78개국에서 판매 중이다. 최근 누적 판매량 200만 대를 넘었다. 노 상무는 ‘무풍 에어컨은 곰팡이가 잘 생기고 쓰다 보면 냄새가 난다’는 지적과 관련해서는 “곰팡이나 냄새를 최소화하는 방안을 개발하고 적용해서 더 이상 큰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본다”고 대답했다. 그는 “곰팡이나 냄새는 모든 에어컨이 공통으로 갖고 ...

    한국경제 | 2022.06.28 14:36 | 정지은

  • thumbnail
    "올 여름도 수요 걱정 없다"…200만대 넘게 팔린 삼성 가전

    ... 가장 큰 약점은 '곰팡이'다. 더운 공기를 차갑게 만드는 과정에서 열 교환기에 물방울이 맺히기 때문. 에어컨 내부 습도가 올라가면 각종 미생물이나 곰팡이 포자가 에어컨 내부에 증식하기 쉬워진다. 따라서 제품에서 퀴퀴한 냄새가 나거나 곰팡이가 피기도 한다. 무풍 에어컨 또한 이러한 문제를 피해 갈 수 없었다. 삼성전자는 '자동 청소 건조 기능'을 탑재해 이를 해결했다. 에어컨을 끄면 약 10분간 약풍으로 열 교환기를 건조하고, 자동으로 ...

    한국경제 | 2022.06.28 14:25 | 최수진

  • thumbnail
    음식 찾아 자동차 들어간 美 흑곰…문 못 열어 폭염에 질식사

    ... 35도가 넘었고, 차량 내부 온도는 섭씨 60도 이상에 이르렀을 것이라고 TWRA는 전했다. TWRA 관계자는 "곰의 코는 후각이 발달한 것으로 유명한 개인 블러드하운드보다 7배 예민해서 차 안에 있는 희미한 음식물 냄새도 맞을 수 있다"면서 "차 문을 잠그고, 유리창은 끝까지 올리며 음식물이나, 음식물 용기처럼 음식물 냄새를 내는 모든 것들은 절대 차 안에 두지 말라"고 조언했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

    한국경제 | 2022.06.27 18:05 | 이보배

  • thumbnail
    "여자 골프의 마이클 조던 되고 싶어…작년 6승 기록도 깨겠다"

    ... 그의 손 아래 있다. 27일 서울 중림동 한국경제신문 본사에서 만난 그는 “조던이 농구에서 이뤘던 걸 골프에서 해내는 게 꿈”이라며 “(다만 오로지 승리를 위해 동료들을 압박했던 조던과 달리) 사람 냄새 나는 ‘참 괜찮은 선수’로 기억되고 싶다”고 말했다. 박민지가 ‘포천힐스 퀸’이 되는 과정은 꽤나 험난했다.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1위)와 한국여자오픈(3위)에서 2주 연속 우승 ...

    한국경제 | 2022.06.27 17:33 | 조희찬

  • thumbnail
    "김건희 여사, 우리 꽈배기 먹어줬으면…" 벼랑 끝 상인의 한탄 [하수정의 티타임]

    ...김건희 여사가 우리 가게 꽈배기를 먹지 않는 한 살아날 방법이 없어요." 서울 강북구에서 꽈배기 도넛 매장을 운영하는 박 씨가 한숨 쉬며 한 말이다. 박 씨는 지난달 직원을 내보내고 혼자 도넛을 튀긴다. 하루종일 기름 냄새를 맡으며 도넛을 팔아도 대출금과 가게 임차료 내기가 빠듯해 가게를 접을 생각까지 하고 있다. 식용유, 밀가루, 설탕 심지어 도넛을 포장해주는 박스 값도 급등해 이달 초 꽈배기를 800원에서 1000원으로 올렸는데 매출이 영 시원치 ...

    한국경제 | 2022.06.27 06:05 | 하수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