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9331-9340 / 9,4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금성사, 바이오팬히터 개발 이달말부터 시판

    금성사는 뉴로퍼지기능을 채용한 바이오팬히터(모델명 HFN-552CR)를 개발, 이달말부터 시판에 들어간다. 이 제품은 뉴로퍼지기능을 갖고 있어 연소량및 송풍량이 자동조절된다. 또 특수 2중합금버너를 채용해 석유냄새가 없으며 무선리모컨으로 원거리에서의 조작도 가능하다.

    한국경제 | 1991.10.12 00:00

  • <체전소식> 체전사상 첫 컴퓨터채점기 등장

    ... 예정"이라고 말했다. 협회는 지난 해 이 채점기를 개발해 서울에서 열린 국내대회에서 활용해 왔으나 체전에서 사용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라고. 태권도 경기장에는 또 지난 해 청주체전때 처음 사용된 폴리우레탄으로 만든 경기용 매트가 산뜻하게 깔려 선수들의 부상을 방지하고 있는데 올해는 매트의 냄새도 완전히 제거해 진일보한 모습. 또 올해 처음으로 8명의 피케걸이 등장해 격투기 특유의 거친 분위기를 완화하는 한편 선수들의 입,퇴장을 인도하고 있다.

    한국경제 | 1991.10.10 00:00

  • < 한경사설(9일) > 외부비경제해결은 경제적으로

    ... 될것이다. 물론 실제 문제는 해결이 이처럼 간단하지는 않을것이다. 돈으로 해결할수 있는 일이면 싸움으로 해결하려들지 않는것이 좋다는 말일뿐이다. 한가지 더 첨언하자면 보상액수는 객관적이고 현실적인 수준에서 결정되어야한다. 냄새와 먼지를 날리는 쓰레기처리장을 용납하겠으니 매월 얼마씩 위자료를 요구하는 동네가 있으면 그 곳으로 보내는 쓰레기를 생산해 내는 사람들은 모든 처리비용에다 그 위자료까지 합해서 물어야한다는등의 원칙도 세우는것이 옳을줄로 안다

    한국경제 | 1991.10.08 00:00

  • 물 이용한 실내공기정화기 세계최초 개발...대흥전자

    ... 날씨가 깨끗해지고 청량감이 더해진다는데서 착안을 했다"며 "이정화기의 가장 큰 특징은 물을 이용,공기를 6단계로 정화시키는 것"이라고 소개했다. 6단계 수류필터를 사용함으로써 아황산가스 이산화탄소등 유해가스는 물론 음식물 냄새등 악취제거도 가능하다는 것. 또한 기존의 정화기는 필터를 자주 교환해 주어야하는데 이제품은 물만 보충해주면 된다. 미관상 특징은 정화기 앞면에 수류필터가 부착돼 마치 폭포를 안방에서 구경하는 기분을 느낄수 있다는 것. 이같이 ...

    한국경제 | 1991.10.02 00:00

  • 수입고기 1만1천kg 검역불합격

    ... 면양육(1백3 6kg), 우골(10kg), 물개고기(8kg), 기린뼈(6kg), 양가죽(6kg)등의 순이었다. 불합격사유로는 유통사업단이 수입한 쇠고기 1만2백27kg과 축협이 수입한 돼지고기 3백65.5kg이 색깔, 냄새, 냉동상태를 살펴보는 관능검사에서 불합격됐으며 나머지는 모두 개인업자가 수입한 것으로 관능검사 불합격 또는 검역증미첨부, 수입금 지지역으로부터의 반입등의 이유로 통관이 되지 못했다. 동물검역소의 한 관계자는 호주와 미국등에서 쇠고기와 ...

    한국경제 | 1991.10.02 00:00

  • 생수용기 2리터, 유통기한 6개월 이하로

    ... 제품명에 가장 가까운 곳이나 눈에 잘 띄는 곳에 표시하고 제품은 직사 광선을 받지 않는 서늘한 곳에 보관하면서 유통기한은 6개월이 넘지 않도록 했다. 원수는 1백50미터 이하 지하암반층에서 채취해야하며 무색투명하고 이상한 맛과 냄새과 없어야 한다. 원수의 일반세균은 섭씨 20-22도에서 72시간내에 20이하여야 하며,대장균,녹농균,장내연쇄상구균,기생충,수은,시안,유기인,세제,잔류염소 등은 검출되어서는 안된다. 또한 취수한 원수의 여과,살균,포장등 ...

    한국경제 | 1991.09.30 00:00

  • 럭키, 일본우베사와 폴리아세탈수지 기술공유계약 맺어

    럭키는 18일 일본우베사와 엔지니어링플라스틱인 폴리아세탈수지의 특허 노하우등에 관한 기술공유계약을 맺었다고 발표했다. 럭키가 이번에 특허를 공유하게된 폴리아세탈제조기술은 지난3년동안 4백억원을 들여 우베사로부터 들여온 파이롯트단계의 기술을 상업화한 기상중합법이다. 기상중합법은 기체상태에서 아세탈수지를 제조하는 기술로 액체를 이용하는 기존방식에 비해 열안정성이 뛰어나고 성형가공시 냄새발생을 크게 줄일수 있다.

    한국경제 | 1991.09.18 00:00

  • 독극물 음료비상...경찰수사는 원점 맴돌아

    ... 못한채 제자리를 맴돌고 있어 시민들의 불안이 더욱 가중되고 있다. 지난 10일 상오 11시께 서울 강남구 대치동 남서울 종합상가내 보수센터에서느 가게 주인 정동현씨(35)의 조카 황윤희양(3)이 농약과 기름이 섞인듯한 역겨운 냄새가 나는 남양요구르트를 마신뒤 혼수상태에 빠져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또 같은 날 상오 7시40분께도 20대 남자 1명이 서울 중구 충무로 4가 E식품에서 요구르트를 사마시다 `맛이 이상하다''며 쓰레기통에 버리고 간일이 ...

    한국경제 | 1991.09.17 00:00

  • 악취나고 이물질 든 탄산음료 발견

    ... 악취가 나고 가게안에 진열중인 다른제품에도 이물질이 들어있는 것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주인 구씨에 따르면 손님 남영우씨(28.회사원.마포구 망원동 423의22)가 D사제 품인 탄산음료를 한모금 마시더니 "이상한 냄새가 난다"고 말해 가게안의 나머지 D 사제품 탄산음료들을 살펴보니 한병에는 종이조각과 구겨진 비닐 빨대가 들어있었고 다른 2병은 2백ml 용량중 절반 정도만 음료가 들어 있었다는 것이다. D식품측은 이에대해 "빈 병을 세척하는 ...

    한국경제 | 1991.09.16 00:00

  • 요구르트 마시고 2살난 어린이 또 병원으로

    ... 쓰러져 강동성심병원에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미설양의 고모 전춘옥씨(34)에 따르면 이날 자신이 인근 슈퍼마켓에서 사온 N유업 요구르트 한병중 절반쯤을 미설양이 마신뒤 갑자기 울다 쓰러졌다는 것이다. 미설양의 어머니 강인자씨(28)는 "딸이 마시다 남은 요구르트의 맛을 보니 혀를 톡쏘며 심한 화공약품 냄새가 났다"고 말했다. 경찰은 이 요구르트에 독극물이 든 것으로 보고 남은 요구르트를 수거, 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 성분감정을 의뢰했다.

    한국경제 | 1991.09.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