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1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서울 공시지가 11.54% 상승…주거지 1위는 아크로리버파크

    ... 이었다. 비교적 적게 오른 곳은 도봉구(8.08%), 중구(8.57%), 양천구(8.92%), 강북구(9.04%), 노원구(9.11%), 구로구(9.30%) 등이었다. 공시지가가 가장 높은 곳은 상업지역인 중구 충무로1가 24-2 명동 네이처리퍼블릭 부지로 ㎡ 당 2억650만원이었다. 이곳은 2004년부터 18년 연속으로 최고가를 기록했다. 주거지역 중에서는 서초구 반포동 2-12 아크로리버파크가 ㎡당 2천670만원으로 최고였다. 서울의 최저 공시지가는 자연림인 도봉구 도봉동 ...

    한국경제 | 2021.05.30 13:43 | 신연수

  • thumbnail
    서울 공시지가 11.54% 상승…2위 영등포구, 1위는?

    ... 오른 곳은 도봉구(8.08%), 중구(8.57%), 양천구(8.92%), 강북구(9.04%), 노원구(9.11%), 구로구(9.30%) 등이었다. 공시지가가 가장 높은 곳은 상업지역인 중구 충무로1가 24-2로, ㎡ 당 2억650만원이었다. 네이처리퍼블릭 건물 부지인 이곳은 2004년부터 18년 연속으로 최고가를 기록했다. 주거지역 중에서는 서초구 반포동 2-12 `아크로 리버파크 아파트`로, ㎡당 2천670만원으로 최고를 기록했다. 서울의 최저 공시지가는 자연림인 도봉구 도봉동 ...

    한국경제TV | 2021.05.30 11:32

  • thumbnail
    페클로딘, 중국 무단 도용 대응 위한 지적재산권보호 서비스 및 SNS 운영컨설팅

    ... 제품을 판매하는 타오바오 쇼핑몰도 버젓이 운영되고 있다. 이러한 피해는 통계로 극명하게 드러난다. 특허청의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중국에서 상표가 도용된 한국 피해기업은 2753곳으로 2019년보다 245%나 늘었다. 파리바게뜨, 네이처리퍼블릭, 풀무원, 호식이두마리치킨 등 이름을 알만한 프랜차이즈부터 쇼핑몰, 중소기업 브랜드까지 다양하다. 기업이 피해를 입은 상표 도용 사례도 지난해 총 3457건으로 2019년(1486건) 대비 133%, 2016년(535건) 대비 ...

    한국경제 | 2021.05.20 14:32

  • thumbnail
    靑 반부패비서관에 '특수통' 김기표…이광철 민정비서관은 유임

    ... 출범한 데 따른 후속 인사조치다. 김 신임 비서관은 사법시험 40회 출신으로 대검찰청 검찰연구관과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 수석검사 등을 거쳤다. 전형적인 특수통 검사로 유명한 김 비서관은 검찰을 떠난 뒤 2016년 정운호 네이처리퍼블릭 대표의 법조비리 게이트에 연루된 홍만표 전 검사장의 조세포탈 사건에서 변호인을 맡은 바 있다. 2015년에는 포스코 비리에 연루된 이명박 전 대통령의 친형 이상득 전 새누리당 의원의 공동 변호인으로도 이름을 올린 적이 있어 이번 인선 ...

    한국경제 | 2021.03.31 10:25 | YONHAP

  • thumbnail
    "디자인으로 세상의 경계를 허물고 싶어요" 특별한 디자이너와 함께 하는 '키뮤스튜디오'

    ... 프로세스를 갖고 있다. 기업과 소비자 모두 주목하고 있는 브랜드로서의 성장 키뮤스튜디오는 삼성전자 업사이클링 공모전 ‘에코펫하우스챌린지’, 페레로로쉐 ‘크리스마스 아트워크 작업’, 한국조폐공사, 네이쳐리퍼블릭 등 다양한 기업과 협업을 진행했다. 키뮤스튜디오의 독특한 디자인과 감성은 여러 소비자들에게 ‘힙한 브랜드’로 다가가고 있다. 박 이사는 가장 기억에 남은 협업으로 한국 조폐공사와의 작업을 꼽았다. 박 ...

    한국경제 | 2021.02.25 15:15 | 조수빈

  • thumbnail
    '고객정보유출' 네이처리퍼블릭·테슬라코리아에 과징금·과태료

    개인정보위, 에스디생명공학·씨트립코리아 등 4개사에 6천279만원 부과 네이처리퍼블릭과 테슬라코리아, 에스디생명공학, 씨트립코리아 등 4개 사에 고객정보 유출 등 개인정보보호 법규 위반으로 6천여만원의 과징금과 과태료가 부과됐다. 개인정보보호위원회(개인정보위)는 27일 제2회 전체회의를 열어 이들 4개 사업자에 대해 개인정보보호조치 및 개인정보 유출통지 위반 등으로 시정조치를 내리고 과징금 2천970만원, 과태료 3천300만원 총 6천270만원을 ...

    한국경제 | 2021.01.27 14:44 | YONHAP

  • thumbnail
    미래대안행동, 심재철 검찰국장 뇌물수수 혐의 수사의뢰

    미래대안행동은 법조비리 사건인 이른바 '정운호 게이트'와 관련해 심재철 법무부 검찰국장을 뇌물수수 혐의로 대검찰청에 수사 의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단체는 "당시 서울중앙지검 강력부장이었던 심 국장이 정운호 전 네이처리퍼블릭 대표의 변호인이었던 최유정 변호사로부터 뇌물을 수수하고 정 전 대표의 보석 청구에 '재판부 적의 처리' 의견을 냈는지 수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검찰이 피고인의 구속집행정지 신청에 대해 통상 반대하는 점을 감안할 때 ...

    한국경제 | 2021.01.18 14:44 | YONHAP

  • thumbnail
    1가구 1주택법 찬성한다는 변창흠…공시지가 따라 세금도 ↑ [식후땡 부동산]

    ... 서초구(12.635), 영등포구(12.49%) 등이 많이 올랐습니다. 용도별로는 주거용(11.08%), 상업용(10.14%), 농경지(9.24%), 임야(8.46%), 공업용(7.56%) 등의 순이었습니다. 전국에서 가장 비싼 표준지는 서울 중구 명동 네이처리퍼블릭으로 18년째입니다. ㎡당 공시지가는 올해보다 3.77% 오른 2억650만원입니다. ◆ 진성준 ‘1세대 1주택’ 법안 제출, 사유재산권 침해 논란 진성준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포함한 12명이 ‘1세대 ...

    한국경제 | 2020.12.24 12:50 | 김하나

  • thumbnail
    전국 공시지가 10.37%↑…내년 稅부담 더 커진다

    ... 등의 순이었다. 서울에서는 강남구(13.83%) 서초구(12.63%) 영등포구(12.49%) 등의 공시지가가 크게 인상됐다. 전국 용지별로는 주거용이 11.08%, 상업용이 10.14% 상승했다. 전국 최고 땅값은 서울 명동 네이처리퍼블릭 명동월드점 부지(169.3㎡)가 차지했다. 18년 연속 1위로 ㎡당 공시지가가 2억650만원에 달했다. 올해(1억9900만원) 대비 3.77% 올랐다. 우병탁 신한은행 부동산투자자문센터 팀장(세무사)은 “서울 부산 등 전국 주요...

    한국경제 | 2020.12.23 17:37 | 최진석/장현주

  • thumbnail
    서울 공시지가 급등…보유세 최대 40% 오른다

    ... 동안 두 번째로 높은 상승률을 기록하게 된다. 우병탁 신한은행 부동산투자자문센터 팀장(세무사)이 상위 1~5위 표준지를 대상으로 시뮬레이션한 결과 보유세가 올해보다 30~40%가량 오를 것으로 분석됐다. 1위인 서울 중구 명동 네이처리퍼블릭 부지(169.3㎡·㎡당 2억650만원) 소유주는 내년에 2억3149만원의 보유세를 부담할 것으로 예상된다. 올해보다 27.15% 늘어난 수치다. 두 번째로 비싼 명동2가 우리은행 부지(392.4㎡·㎡당 1억9900만원)는 ...

    한국경제 | 2020.12.23 17:36 | 최진석/장현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