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동거녀 이별통보에 휘발유 뿌리고 성폭행한 40대, 징역 4년

    ... 밝혔지만, 범행 내용에 비춰보면 죄질이 무겁고 피해자가 큰 정신적 충격과 고통을 받았을 것으로 보인다"며 원심 형량을 유지했다. 박씨는 지난해 10월 동거하던 여자친구가 자신에게 이별을 통보한 뒤 함께 살던 집 현관문을 열어주지 않자 노루발못뽑이(빠루)로 문을 강제로 열고 들어가 감금하고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그는 피해자의 몸에 휘발유를 끼얹은 뒤 성폭행하고, 8시간가량 피해자를 감금한 뒤 집에 불을 지르려다가 피해자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이 제지해 미수에 그친 ...

    한국경제TV | 2020.09.17 10:36

  • thumbnail
    헤어진 연인에 휘발유 뿌리고 성폭행한 40대, 항소심도 실형

    ... 밝혔지만, 범행 내용에 비춰보면 죄질이 무겁고 피해자가 큰 정신적 충격과 고통을 받았을 것으로 보인다"며 원심 형량을 유지했다. 박씨는 지난해 10월 동거하던 여자친구가 자신에게 이별을 통보한 뒤 함께 살던 집 현관문을 열어주지 않자 노루발못뽑이(빠루)로 문을 강제로 열고 들어가 감금하고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그는 피해자의 몸에 휘발유를 끼얹은 뒤 성폭행하고, 8시간가량 피해자를 감금한 뒤 집에 불을 지르려다가 피해자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이 제지해 미수에 그친 ...

    한국경제 | 2020.09.17 10:27 | YONHAP

  • 박원순-최형두, '어느 쪽에 다주택자 더 많나' 설전

    ... 맡은 박원순 서울시장이 인터뷰 대상으로 출연한 최형두 미래통합당 원내대변인과 설전을 벌였다. 청와대 고위공직자들과 미래통합당 중 어느 쪽에 다주택자가 더 많은지, 또 지난해 국회 패스트트랙 법안 지정 과정에서 등장한 '빠루'('노루발못뽑이'의 속칭)가 여야 중 어느 쪽에 의해 쓰였는지 등을 놓고 양측 주장이 엇갈렸다. 박 시장은 CBS 표준FM(98.1㎒) '김현정의 뉴스쇼'의 정규 진행자인 김현정 PD가 휴가를 떠난 사이에 그를 대신하는 '스페셜 앵커' 중 하나로 선정돼 ...

    한국경제 | 2020.07.04 00:21 | YONHAP

  • thumbnail
    '문 뜯어내고…' 상습 침입 절도 일당 검거

    ... 절단기를 사용해 금품을 훔쳐 달아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남부경찰서는 특수절도 등 혐의로 임모(26)씨 등 2명을 긴급 체포했다고 20일 밝혔다. 임씨 등은 이달 15일 오전 2시 30분께 광주 남구 한 셀프세차장에서 노루발 못뽑이(일명 빠루)로 잠긴 출입문을 열고 들어가 지폐 교환기에 있던 현금 25만원을 훔치는 등 광주와 전남 화순에서 모두 11차례에 걸쳐 1천600여만원을 가로챈 혐의다. 이들은 주인이 퇴근한 상점들만 노려 범행을 저질렀다. 문이 ...

    한국경제 | 2020.02.20 08:50 | YONHAP

  • thumbnail
    '총무과장→청소반장' 발령 불만…'빠루'로 사무실 문 부순 50대

    ... 도내 모 골프장에서 대표이사의 기사이자 총무과장으로 근무한 A씨는 지난 6월 대표이사가 사임하자 청소반장으로 발령을 받았다. 이에 불만을 품은 A씨는 지난 8월 중순 술에 취해 "약한 자를 괴롭히는 사람들은 담가 버려야 한다"며 노루발못뽑이(속칭 '빠루')를 이용해 사무실 문을 내리쳐 부수고 발로 걷어차 출입문을 손괴했다. 이어 기숙사 생활을 하면서 불만이 있었던 동료 B씨에게 흉기를 휘둘러 위협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졌다. 조 부장판사는 "피고인의 행위는 ...

    한국경제 | 2019.11.21 10:20 | YONHAP

  • thumbnail
    국회 운영위 패스트트랙 책임공방…"불법사보임"vs"檢수사부터"(종합2보)

    ... 말에 유 총장은 "사무처 간부들이 2년짜리 의장 눈치만 보고 소신도 없이 이렇게 행동하는 것 아니냐는 오해는 안 해주셨으면 고맙겠다"고 했다. 문 의장이 여야 충돌 당시 33년 만에 경호권을 발동하고 국회 관계자들이 '빠루'(노루발못뽑이)와 망치를 이용해 의안과 문을 강제로 열다가 문이 파손된 것도 한국당 의원들의 질타 대상이 됐다. 나경원 의원은 "문 앞에 의원들이 바로 있는데 (국회) 경호원들이 와서 밀어붙여서 2명이나 늑골 골절 진단을 받았다"며 "무지막지하게 ...

    한국경제 | 2019.10.26 00:29 | YONHAP

  • thumbnail
    국회 운영위 패스트트랙 책임공방…"불법사보임"vs"檢수사부터"(종합)

    ... 바꿀 것"이라고 답했다. 보도참고자료를 낸 데 대해선 "사실에 근거하지 않은 보도도 많으니 사무처 인식을 자료로 알려주라고 했던 것"이라며 "사무처 간부 중에는 한국당을 지지하는 사람들도 많이 있다"고 해명했다. "당시 '빠루'(노루발못뽑이)와 해머를 동원한 게 여당 뜻에 의한 것이냐"는 한국당 송석준 의원의 질문에는 "경호과에서 흉기를 동원한 것처럼 말하는데 문을 열기 위한 도구이지 어떻게 흉기냐"며 "헌정사 이래 국회 사무처의 사무실을 점거해 문을 잠그고 직원들을 ...

    한국경제 | 2019.10.25 19:52 | YONHAP

  • thumbnail
    '대도' 조세형, 팔순 나이에 또 다시 감방 생활

    ...라는 이름이 무색하게 빈집털이를 하며 교도소를 들락날락했다. 2005년에는 서울 마포구에서 치과의사 집을 털다 경찰에 덜미를 잡혔고 2010년에는 장물 알선으로 다시 철창신세를 지게 됐다. 2013년에는 70대의 나이에 노루발못뽑이(속칭 '빠루') 등을 이용해 강남 고급 빌라를 털다 실형을 선고받은 데 이어 출소 5개월 만인 2015년 용산의 고급 빌라에서 재차 남의 물건에 손을 대 징역 3년을 선고받고 지난해 출소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

    한국경제 | 2019.08.22 17:44 | 김소연

  • thumbnail
    다시 구속된 '대도 조세형' 절도혐의 1심서 징역 2년6개월

    ... 도쿄에서 빈집을 털다 붙잡혀 다시 수감생활을 했다. 이후 2005년에는 서울 마포구에서 치과의사 집을 털다 경찰에 덜미를 잡혔고 2010년에는 장물 알선으로 다시 철창신세를 지게 됐다. 2013년에는 70대의 나이에 노루발못뽑이(속칭 '빠루') 등을 이용해 강남 고급 빌라를 털다 실형을 선고받은 데 이어 출소 5개월 만인 2015년 용산의 고급 빌라에서 재차 남의 물건에 손을 대 징역 3년을 선고받고 지난해 출소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8.22 14:38 | YONHAP

  • thumbnail
    무인 인형뽑기방 지폐교환기 파손하고 금품 훔친 10대들

    ... 3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계양경찰서는 특수절도 혐의로 A(15)군을 구속하고 B(15)군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A군 등은 이달 14일 오전 11시 10분께 인천시 계양구 한 무인 인형뽑기방에서 노루발 못뽑이를 이용해 지폐 교환기를 파손하고 안에 있던 현금 62만원을 훔쳐 달아난 혐의다. 경찰은 인형뽑기방 업주의 신고를 받고 현장 폐쇄회로(CC)TV 등을 확인해 당일 오후 이들을 계양구 한 모텔에서 검거했다. A군 등은 경찰에서 ...

    한국경제 | 2019.07.18 09: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