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7841-67850 / 68,4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간 베스트셀러] 교보문고 : 2001년 5월 셋째주

    ... BLUE DAY BOOK(누구에게나 우울한 날은 있다) [비소설] 브레들리 트레버 그리브 / 바다출판사 / 정가 6,800원 6. 나는 그림에서 인생을 배웠다 [비소설] 한젬마 / 명진출판사 / 정가 10,800원 7. 노무현과 국민사기극 [정치/사회] 강준만 / 인물과사상사 / 정가 8,200원 8. 해바라기 1 [국내소설] 이정명 / 광개토 / 정가 7,500원 9. 느리게 산다는 것의 의미 [비소설] 피에르 쌍소 / 동문선 / 정가 7,000원 ...

    한국경제 | 2001.05.28 00:00

  • 이회창총재 '공격수'..노무현 고문 연일 비판

    민주당 노무현 상임고문이 연일 현 정부의 개혁정책을 옹호하면서 이회창 총재에 대한 공격의 강도를 높여가고 있다. 노 고문은 24일 기자간담회를 자청,"이 총재가 어제 국가혁신위 회의에서 ''따뜻한 보수''''개혁적 보수''란 얘기를 했는데 이는 ''기만적 보수''일 뿐"이라고 폄하했다. 노 고문은 이에앞서 지난 23일 국회 국민정치연구회 포럼에 참석,"이 총재는 정치스타일이 편협하고 역사를 보는 안목이 좁다"고 비난했다. 윤기동 기자 yo...

    한국경제 | 2001.05.25 00:00

  • "한나라 이회창 총재 역사보는 안목 편협"..민주 노무현 고문

    민주당 노무현 상임고문이 23일 국회에서 열린 국민정치연구회 월례포럼 특강을 통해 "한나라당 이회창 총재는 정치스타일만 편협한 줄 알았더니 역사를 보는 안목도 좁은 것 같다"면서 "냉전적 사고를 가진 그가 야당총재만 해도 이렇게 어려운데 대통령이 되면 어떻겠느냐"고 공격했다. 노 고문은 또 특정 신문을 거론하며"일제에 아부하고 독재에 결탁했던 수구언론들의 추악한 과거와 무한권력에 정치인 개개인과 시민들이 당당히 맞서야 한다"고 말했다. 노 고문은 ...

    한국경제 | 2001.05.24 00:00

  • 의보 실무자 책임 안물어 .. 與, 장.차관은 책임져야

    ... 공무원들은 보호해야 한다"는 입장을 정리했다고 전용학 대변인이 전했다. 이날 회의에서 정동영 최고위원은 "의약분업의 책임을 하위공직자에게 떠넘긴다는 지적이 많다"며 "우리가 협량한 정부인 것처럼 비춰져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노무현 상임고문도 "의약분업 문제와 관련해 정책혼선의 책임을 지는 것은 당연하다"면서 "그러나 허위보고와 부실보고의 구분이 필요하고,실책이냐 고의에 의한 정책훼손이냐에 대해서도 검토해야 한다"며 신중론을 제기했다. 윤기동 기자 yoo...

    한국경제 | 2001.05.22 00:00

  • [주간 베스트셀러] 교보문고 : 2001년 5월 둘째주

    ... 생각의나무 / 정가 7,000원 3. 누가 내 치즈를 옮겼을까 [비소설] 스펜서 존슨 / 진명출판사 / 정가 7,000원 4. 펄떡이는 물고기처럼 [경제/경영] HARRY PAUL 외 / 한언 / 정가 8,900원 5. 노무현과 국민사기극 [정치/사회] 강준만 / 인물과사상사 / 정가 8,200원 6. 나는 그림에서 인생을 배웠다 [비소설] 한젬마 / 명진출판사 / 정가 10,800원 7. 느리게 산다는 것의 의미 [비소설] 피에르 쌍소 / 동문선 ...

    한국경제 | 2001.05.21 00:00

  • [주간 베스트셀러] 영풍문고 (2001년 5월 2주)

    ... | 생각의나무 정가 : 7000원 인터넷판매가 : 6300원 (적립금 : 315원) 7 누가내치즈를옮겼을까 외국수필 스펜서존슨 | 진명출판사 정가 : 7000원 인터넷판매가 : 6300원 (적립금 : 315원) 8 노무현과국민사기극 정치일반 강준만 | 인물과사상 정가 : 8200원 인터넷판매가 : 7380원 (적립금 : 369원) 9 BLUE DAY BOOK 외국수필 브레들리트레버그리브 | 바다출판사 정가 : 6800원 인터넷판매가 : ...

    한국경제 | 2001.05.18 00:00

  • "이총재 집권하면 지역갈등 더 심화"..노무현 고문 주장

    민주당 노무현 상임고문은 15일 지역주의 청산의 적격자임을 자임한후 한나라당 이회창 총재를 ''근시안적 사고의 전형적 인물''이라고 폄하했다. 노 고문은 이날 국회 국민정치연구회 초청강연에서 미리 배포한 원고를 통해 "지역주의를 청산하지 못하면 그 어떤 탁월한 지도자도 지도력을 발휘할 수 없다"면서 "이러한 분열주의에 맞서기 위해 부산출마를 결심했었다"고 주장했다. 노 고문은 이어 "이 총재가 집권하면 우리 사회의 지역간·계층간 분열과 갈등은 ...

    한국경제 | 2001.05.16 00:00

  • 민주 '2단계 全大' 일단 잠수..추후검토

    ... 동교동계에서 제기된 ''2단계 전당대회 개최론''은 일단 수면 아래로 잠복하게 됐다. 그러나 이날 회의에서 최고위원들이 전당대회 시기와 ''당권-대권분리론''등을 놓고 상당한 이견을 노출,향후 논의 과정이 순탄치 않을 것임을 예고했다. 노무현 상임고문은 회의 벽두에서 "전당대회 시점을 당밖에서 논의하는 것보다는 당내에서 공론화하는 게 필요하다"며 포문을 열었다. 이에 김근태 최고위원은 "전당대회를 두번 여는 것은 무리가 따르는 만큼 내년 지방선거 후 8월쯤 전당대회를 ...

    한국경제 | 2001.05.15 00:00

  • 민주 차기후보들 '나만의 색깔내기'

    ... 시도하고 있다. 한화갑 최고위원의 강연 화두는 동서화합과 남북관계다. 한 위원은 올들어서만도 두차례 미국을 방문했을 정도로 현정부 대북 포용정책의 ''전도사''역을 자임하면서 현정부 대북정책의 당위성을 설파하는데 힘을 쏟고 있다. 노무현 상임고문은 ''DJ를 위한 변론''에 앞장서고 있다. 노 고문은 "현 정부의 의약분업,남북관계 개선 등 일련의 개혁 프로그램은 시대적 당위"라며 자신의 개혁 이미지를 강화하고 있다. 언론에 대한 공격도 서슴지 않는다. 김근태 ...

    한국경제 | 2001.05.14 00:00

  • 민주 '2단계 全大論' 급류

    ... 대표론''과 맥이 닿아 있다는 관측이 강하다. 최근 동교동계 내부에서 한광옥 청와대 비서실장 기용설이 나도는 것이나 대권 포기를 전제로 한화갑 최고위원의 대표설이 제기되는 것도 이와 무관치 않다. 아울러 이인제 김근태 최고위원과 노무현 상임고문을 포함해 상당수 주자들이 대권-당권 분리론과 함께 지방선거후 대선후보를 선출해야 한다는 입장을 표명하는 상황이라 전대 분리개최론에 한층 힘이 실릴 것으로 보인다. 경선관리 구상=동교동계는 내년초까지 자유경쟁을 보장,유력후보군이 ...

    한국경제 | 2001.05.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