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7851-67860 / 68,4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열한번째 사과나무 베스트셀러 1위

    ... 베스트셀러 순위에서 한 남자의 지순한 사랑을 그린 이용범의 소설 ''열한번째 사과나무''가 1위에 올랐다. 11주간 정상을 달리던 최인호의 역사소설 ''상도''는 2위로 밀려났다. 인기작가 은희경씨의 작품 ''마이너리그''는 3위를 차지했다. 강준만 전북대 교수가 대중의 이중적 정치의식을 비판한 "노무현과 국민사기극"과 행복을 위해 남편에게 항복하라고 충고하는 "아내여 항복하라"가 각각 9, 12위로 순위권에 새로 진입했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1.05.04 00:00

  • [주간 베스트셀러] 영풍문고 (2001년 4월 4주)

    ... 김하인 | 생각의나무 정가 : 7000원 인터넷판매가 : 6300원 (적립금 : 315원) 8 가시고기 한국장편소설 조창인 | 밝은세상 정가 : 7500원 인터넷판매가 : 6750원 (적립금 : 337원) 9 노무현과국민사기극 정치일반 강준만 | 인물과사상 정가 : 8200원 인터넷판매가 : 7380원 (적립금 : 369원) 10 부자아빠가난한아빠 처세 로버트기요사키,샤론레흐트 | 황금가지 정가 : 9000원 인터넷판매가 : 8100원 ...

    한국경제 | 2001.05.04 00:00

  • [주간 베스트셀러] 교보문고 : 2001년 4월 넷째주

    ... 정찬용 / 사회평론 / 정가 9,800원 12. 펄떡이는 물고기처럼 [경제/경영] HARRY PAUL 외 / 한언 / 정가 8,900원 13. 해바라기 1 [국내소설] 이정명 / 광개토 / 정가 7,500원 14. 노무현과 국민사기극 [정치/사회] 강준만 / 인물과사상사 / 정가 8,200원 15. 그때 나를 통과하는 바람이 내게 물었다 아직도 그립니 [비소설] 박광수 / 중앙M&B / 정가 10,000원 16. 축복받는 연인들을 위한 초콜릿 ...

    한국경제 | 2001.05.03 00:00

  • JP 80대초 '수준급' .. 여야 지도부 골프실력은

    ... 엇비슷한 수준이다. 민주당 이인제 최고위원은 80대 후반,정동영 최고위원은 보기플레이어 정도다. 현역 의원중 싱글 핸디캡도 10명 안팎에 이른다. 민주당 박상규 총장,한나라당 강재섭 부총재와 박종근 이원창 의원,자민련 안대륜 김학원 의원등이 대표적 인물이다. 반면 한나라당 ''경제통''인 이한구 2정조위원장은 1백타 수준이고,민주당 박상천 최고위원과 노무현 고문도 초보 수준에 머무르고 있다고. 김형배·이재창 기자 khb@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01 00:00

  • [책꽂이] '정상에서 만납시다' ; '스파크' 등

    ... 브랜딩(김주호 지음,시대의창,1만원)=상표의 가치를 높이는 브랜딩을 마케팅 차원에서 다뤄 발상의 전환을 위한 브랜딩 분석과 전략 등을 담았다. ◇하마에게 양말을 신기지 마라(테리 켈리 지음,무한,9천8백원)=리더로 성공하기 위한 일,동기유발,위기관리,조직,의사소통 등에 관한 원칙을 사례중심으로 쉽게 풀어썼다. ◇노무현과 국민사기극(강준만 지음,인물과사상사,8천2백원)=노무현씨의 사례를 통해 실질적인 개혁을 위한 국민들의 의식변화를 촉구한 책.

    한국경제 | 2001.04.26 00:00

  • "김근태위원 정체성 지켜야...이인제위원 개혁의지 있나"..노무현 고문

    민주당 노무현 상임고문이 20일 개혁성 제고 등 ''정체성''을 강조하면서 당내 차세대 일부 주자를 비판하고 나섰다. 노 고문은 인터넷 정치뉴스 ''e윈컴 정치뉴스''와의 회견을 통해 "민주세력들이 서로 비판하고 서로를 볼때 약간의 과오가 있더라도 다시 대동단결해 역사적 임무를 해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노 고문은 이인제 최고위원을 겨냥, "이 위원이 개혁을 하지 말라는 법은 없으나 그분은 지난 90년 3당 합당때 여당으로 옮겨갔던 분"이라고 ...

    한국경제 | 2001.04.21 00:00

  • 국회의원 '사이버 보좌관' 뜨네 .. 인터넷 통해 네티즌들에 의정 홍보

    중학교 교사인 송제훈(30)씨는 민주당 노무현 상임고문의 "사이버 보좌관"으로 활약하고 있다. 노 고문에 대해 좋은 인상을 갖고 있던 그는 신문 기사에서 노 고문의 홈페이지 주소(www.knowhow.or.kr)를 발견한 것이 "정계 입문"의 계기가 됐다. 지난해 12월부터 홈페이지에 언론개혁 등 현안에 대한 나름대로의 생각을 글로 정리해 올리다가 최근에는 "노무현의 썰렁개그" 시리즈로 네티즌을 사로잡고 있다. 다음은 그가 창작한 개그 한 편. ...

    한국경제 | 2001.04.19 00:00

  • 노무현 민주당 고문 '정부정책 적극 옹호'

    민주당 노무현 상임고문이 17일 현정부를 적극 옹호하고 나섰다. 노 고문은 이날 연세대 행정대학원 초청 특강에서 "야당도 언론도 비판이 사명이긴 하나 정부를 흔들면 그 피해는 누가 입느냐"고 문제를 제기했다. 그는 이어 "주요직을 호남과 충청이 차지한 것은 사실이지만 호남인구 비례에 맞춰져 가는 것"이라며 "이 정부가 마감할 때까지 도와주고 그 결과를 판단하자"고 주문했다. 이재창 기자 leejc@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4.18 00:00

  • 자리까지 건너뛴 갈등관계

    최근 여권 대선주자들사이에 상호견제와 연대구도 형국이 점점 명확해지고 있는 가운데 대립관계에 놓인 이인제 최고위원(왼쪽)과 노무현 상임고문이 16일 최고위원회의에 참석, 자리를 건너뛴채 앉아있다./연합

    한국경제 | 2001.04.16 00:00

  • [여야 대권주자들 '뜨거운 구애'] 박근혜의원! 날 좀 보소

    ... 것도 그의 ''상품가치''를 반영한 것이다. 이를 의식,한나라당 이회창 총재도 최근 구성한 ''국가혁신위원회'' 위원장직을 박 부총재가 맡아 달라고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개헌을 통해 정.부통령제가 도입될 경우 그의 입지는 보다 강화될 전망이다. 현대리서치가 조사한 부통령감 선호도에서 박 부총재는 9.3%를 차지, 민주당 노무현 상임고문 등 경쟁자들을 멀찌감치 따돌린 것으로 나타났다. 김동욱 기자 kimdw@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4.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