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631-68640 / 70,0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노무현고문 "후보 조기확정 지방선거 대비가능"

    노무현(盧武鉉) 민주당 고문은 26일 "이인제(李仁濟) 고문이 후보를 사퇴할 경우 중앙당이나 지구당에서 굉장한 부담이 있을 것이며 경비조달도 문제"라면서도 "후보가 1명만 남더라도 끝까지 전력을 다해 뛸것"이라고 말했다. 노고문은 이고문이 대선 경선후보 사퇴문제를 포함해 논의를 거듭하고 있는 가운데 경남 창원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이같이 말하고 "경선을 한달 더 끌자는 이야기도 있으나 나는 마음이 바쁘며 (후보가 곧장 확정되면) 지방선거를 준비할 ...

    연합뉴스 | 2002.03.26 00:00

  • 노무현측 'JP 보혁론' 비판

    민주당 노무현 후보 진영의 유종필(柳鍾珌) 공보특보는 26일 "노 고문의 정계개편 구상을 보.혁구도 재편으로 왜곡, 마치 우리가 혁신정당으로 가는 것처럼 비치게 하는 발언을 중단하라"고 자민련 김종필(金鍾泌.JP)총재에게 요구했다. 유 특보는 이날 여의도 민주당사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김 총재의 보.혁구도발언은 일종의 '색깔론'이고 시대착오적 발상"이라며 "자기편의를 위해 남의 뜻을 그런 식으로 왜곡하며 정치적으로 기생해서는 안된다"고 비난했다. ...

    연합뉴스 | 2002.03.26 00:00

  • 노무현고문 "후보되면 정계개편 동력생긴다"

    노무현(盧武鉉) 민주당 고문은 경남지역 경선대회를 앞두고 지구당 순방에 나선 26일 창원에서 기자들과 만나 당 대선 후보 선출에확신을 갖고 지방선거와 정계개편에 대한 언급은 이미 당 후보로서 구상을 드러내는것으로 비쳐졌다. 노고문은 이인제(李仁濟) 고문이나 김중권(金重權) 고문에 대한 질문을 끊고 정계개편 문제를 자청해 설명하는가 하면 지방선거 전망과 지지기반, YS와 관계, 이회창(李會昌) 한나라당 총재에 대한 평가 등 여러가지 문제에 대해 빠른 ...

    연합뉴스 | 2002.03.26 00:00

  • 노무현 '이인제 단안' 촉각

    민주당 대통령후보 경선에서 이인제(李仁濟) 후보와 경쟁중인 노무현(盧武鉉) 후보는 26일 이 후보의 '중대 결심설'이 흘러나오자 촉각을 세웠다. 현재 경선전에서 선두를 달리면서 자신과 2강구도를 형성한 이 후보가 사퇴할 경우 경선 자체가 사실상 무산되는 결과가 되고 정동영(鄭東泳) 후보와 끝까지 승부를 겨루더라도 경선의 무게와 국민적 관심이 크게 줄어들 것이란 판단에서다. 노 후보는 이날 기자와의 통화에서 "이 후보가 신중하게 판단할 것으로 본다"고 ...

    연합뉴스 | 2002.03.26 00:00

  • 노무현 "이고문 신중판단할 것"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주자인 노무현(盧武鉉) 후보는 26일 이인제(李仁濟) 후보의 '중대결심설'에 대해 "이 고문이 신중하게 판단할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노 후보는 이날 오전 선거운동차 부산으로 내려가기에 앞서 기자와의 통화에서이 후보의 거취 결정이 경선에 미칠 영향에 대해 "(경선의) 축제분위기는 경쟁의식을 갖고 해야 살아날 수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어 "무슨 일이 있어도 (이 고문이) 탈당이나 경선 불복은 하지 않을 것으로 본다"고 ...

    연합뉴스 | 2002.03.26 00:00

  • 정동영씨 "3인 경선 완주해야"

    ... 중도사퇴할 경우에도 경선에 끝까지 임할 것임을 거듭 피력했다. 정 후보는 이날 김현종 공보특보를 통해 "이제 겨우 전체 선거인단의 15% 가량이 투표를 했을 뿐인데 나머지 85%의 민의는 어디로 가란 것이냐"며 "이 후보가 사퇴할 경우에도 노무현(盧武鉉) 후보 추대를 위한 사퇴는 있을 수 없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국민경선 과정에서 음모론 등 논쟁이 아닌 정쟁을 벌이는 양상으로 진행되는 데 대해 일반 국민이 식상해 하고 있으며 그같은 정서가 나에 대한 지지로 연결될 수 ...

    연합뉴스 | 2002.03.26 00:00

  • 정몽준 `월드컵후 출마' 시사

    ... 회장)의 대선출마는 김영삼(金泳三) 후보와 맞선 것이 아니고, 기존 시스템에 도전한 것"이라며 "내가 대선에 출마한다면 기존 시스템과 싸우기 위해 나서는 것이 아닌 기존 시스템을 유지.보강하는 역할을 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민주당 노무현(盧武鉉) 고문의 급부상에 대해 그는 "노 고문의 부상으로 진보대 보수 구도가 만들어진다면 의미있는 일"이라고 말하고 박근혜(朴槿惠) 의원에 대해선 "어려운 환경속에서 굉장한 노력을 해온 능력있는 정치인"이라고 평가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3.26 00:00

  • 민주당 대선후보 경남 토론회 강행

    창원 KBS총국은 민주당 이인제(李仁濟)고문의 경선후보 토론회 불참의사와는 관계없이 27일 계획된 경남지역 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정책토론을 강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창원 KBS총국과 민주당 관계자는 노무현, 정동영후보가 참석한 가운데 토론회를진행키로 했으며 방영시간은 당초 오전 10시40분부터 70분간 방영키로 했으나 이인제 후보의 불참으로 오전 11시5분부터 45분간으로 단축했다고 말했다. 한편 이인제후보측은 26일 오후 창원KBS총국에 경남지역 ...

    연합뉴스 | 2002.03.26 00:00

  • 결단앞둔 이인제캠프 표정

    ... 함께 해온 원외 특보들을 중심으로 "더 이상 상처를 입는 것보다 깨끗하게 정리하는 게 낫다"는 강경론도 만만치 않아 격론이 벌어졌다. 원유철 의원은 "여기서 주저앉을 수는 없으며, 당과 나라를 위해 끝까지 뛰어야 한다"면서 "노무현의 실체를 벗겨야 한다"고 말했고, 정장선 의원도 "참석자의 대다수가 고(GO)하자는 의견"이라고 전했다. 김효석 의원도 "처절하게 맨몸을 끝까지 가는 모습을 국민에게 보여줘야 한다"며 "국민경선제는 당과 국민을 위해서 성공시켜야 ...

    연합뉴스 | 2002.03.26 00:00

  • 이인제 사퇴고심 與경선 위기

    ... "끝까지 경선에 참여해야 한다"는 입장을 정리, 자곡동 자택에 머물고 있는 이 후보에게 전했다. 전용학(田溶鶴) 경선대책본부 대변인은 "경선의 의미를 살리고 최후까지 최선을 다하는 정치인의 자세를 평가받는 것이 중요하다"며 "어렵지만 노무현 카드로는 정권재창출이 어렵다는 '노무현 필패론'으로 반전을 모색해야 한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처럼 측근의원 상당수가 과거 신한국당 경선 당시 이 후보의 경선불복 사례 등을 지적하며 "경선에 끝까지 참여하는 것이 이 후보가 정치적으로 ...

    연합뉴스 | 2002.03.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