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25,5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최저임금 결정 '엉덩이 프리미엄'을 아십니까

    ... 프리미엄'이라고 봐야지." 지난 12일 밤 인상률 5.1%로 결정된 내년도 최저임금에 대한 한 경제학자 A의 귀띔입니다. 과거 최저임금 결정 과정에 깊숙이 개입했던 사람입니다. 풀어보자면 이번 심의가 문재인 정부의 마지막 ... 참고로 최저임금법 제4조는 '최저임금의 결정기준'과 관련해 △근로자의 생계비 △유사 근로자의 임금 △동생산성 △소득분배율 등을 고려해 정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내년도 최저임금이 결정되고 중소기업중앙회 등에서 이의제기를 ...

    한국경제 | 2021.07.20 17:53 | 백승현

  • thumbnail
    [시사일본어학원] 착 붙는 일본어 회화 : 주말에 에어컨 켜 놓은 채로 자서 그런 것 같아

    ... 놓은 채로 자서 그런 것 같아 蒼井 : あ、あ、ううん、あ、あ。ああ、喉痛い。 아오이 아 아 우웅 아 아 아- 도 이타이 田中 : 風邪ですか? 타나카 카제데스카 蒼井 : ううん。土日、エアコンつけっぱなしで寝てたせいだと思う。ああ、だるい。 ... 감기에요? 아오이 : 응. 주말에 에어컨 켜놓은 채로 자서 그런 것 같아. 아~ 나른해. 다나카 : 무서워! 아오이, 부자네요. 난 전기세 무서워서 켜놓고 자는 일은 없어요. ~っぱなし : (계속) ~ 한 채 だるい : 지루하다, ...

    The pen | 2021.07.20 17:49 | 시사일본어학원

  • thumbnail
    "현금인출 요구하면 의심부터"…충주농협 전화사기 3건 막아

    "자녀 감금하고 있다" 협박에 인 3명 큰 피해볼 뻔 전화금융사기(보이스피싱) 범죄가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충북 충주농협 직원들이 기지를 발휘해 이틀간 3건의 전화금융사기 피해를 예방했다. 20일 충주농협에 따르면 지난 14일 ... 갚아야 한다"며 3천만원을 인출하려 했고, 농협 측은 이번에도 전화금융사기로 확신해 매뉴얼대로 대응했다. B나 C도 "아들을 납치해 감금하고 있다"는 전화를 받고 허겁지겁 농협을 방문한 것으로 밝혀졌다. 충주농협 관계자는 "인 ...

    한국경제 | 2021.07.20 15:36 | YONHAP

  • thumbnail
    최태원 SK 회장, 두 달 만에 美 출장…한반도 전문가 만났다

    ... 발표했다. 최 회장은 전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빅터 차 미국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한국석좌, 유정준 SK E&S 대표이사 부회장 등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한반도 문제 전문가인 빅터 차 한국석좌가 소속된 CSIS는 미국의 대표적 중도보수 성향 싱크탱크다. 최 회장의 차녀인 최민정씨가 이 연구소에서 방문 연구원(Visiting Fellow)으로 근무하기도 했다. 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20 14:34 | 노정동

  • thumbnail
    여수서 탁송차량이 횡단보도 덮쳐 3명 사망·9명 부상(종합3보)

    공공근로 나선 인 참변…건너편 차량 10대도 잇달아 들이받아 여수시, 긴급대책회의 열고 빈소 마련 등 유족 지원 나서 언덕길에서 승용차 탁송차량이 횡단보도와 건너편 차량을 잇달아 덮쳐 공공근로에 나선 인 3명이 숨지고 9명이 ... 잇달아 충돌해 12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탁송차량이 횡단보도를 건너던 행인 6명을 덮쳐 병원에 옮겨졌으나 A(80)와 B(72), C(73) 등 3명이 숨졌다. A 등은 공공근로에 나선 인들로 일행들과 길을 건너다 변을 ...

    한국경제 | 2021.07.20 14:21 | YONHAP

  • thumbnail
    전지현 "부담 컸다"…'킹덤: 아신전' K좀비의 귀환, 3연타 흥행 린다 [종합]

    ... 흥분됐다"고 밝혔다. 김 작가는 전지현를 두고 '킹덤: 아신전'을 썼다고 밝히며 "전지현 는 스펙트럼이 넓은 배우다. 로코의 여왕으로 불리기도 하지만, 영화 '암살'이나 '베를린'에서 ... 너무 추웠다. 잠깐이라도 서 있을 수가 없었는데 하루 종일 촬영했다"고 회상했다. 액션 연기를 위해 력한 점에 대해서는 "가장 중요한 건 활쏘기여서 활 연습을 많이 했다. 액션이 많지는 않다. 활 한 방으로 ...

    텐아시아 | 2021.07.20 13:51 | 태유나

  • thumbnail
    아파트서 70대 인 무차별 폭행한 20대 징역 7년 구형

    아파트 현관에서 눈이 마주쳤다는 이유로 70대 인을 무차별 폭행한 혐의(살인미수)로 구속기소된 20대 남성에게 검찰이 징역 7년을 구형했다. 검찰은 20일 서울서부지법 형사합의12부(안동범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김모(27)의 결심공판에서 "피고인은 평소 층간소음에 앙심을 품고 피해자가 쳐다본다는 이유로 살해할 것을 마음먹고 주먹과 발로 무차별 난타했다"며 징역 7년을 선고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검찰은 "무차별적으로 구타해 이전의 삶으로 ...

    한국경제 | 2021.07.20 11:54 | YONHAP

  • thumbnail
    열돔 현상에 '압력솥'에 든 전국…지자체마다 더위와 전쟁

    ... 설치했다. 광주광역시는 폭염에 달아오른 도로 온도를 낮추기 위해 폭염특보 발령 시 도심에 살수차 28대, 50개 선을 운영한다. 극락교∼송정역, 문화전당역∼금남로4가 구간에는 도로 살수장치(클린로드 시스템)를 설치해 가동한다. ... 이동식 에어컨 송풍구에서 나오는 차가운 바람에 의지해 살인적인 더위를 버텨야 한다. 현장 파견 간호사 이가빈 는 "전신 방역복을 착용하고 의자에 앉아 있으면 등부터 엉덩이 다리까지 의자에 부착된 부위로 땀이 줄줄 흐른다"며 ...

    한국경제 | 2021.07.20 11:49 | YONHAP

  • thumbnail
    [르포] 지하철서 ' 마스크'…일 20만명 확진 전망에도 규제 푼 영국

    ... 지난주만 해도 어쩌다가 있거나 '턱스크'를 한 정도였는데 이제 아예 마스크를 쓰지 않는 사람이 늘었다. 자리에 트북을 펼쳐두고 보던 한 중년 남성은 승객이 더 타자 그제야 마스크를 꺼내 썼다. 런던 시내에서 일하는 한 국내업체 ... 마스크 착용 지침이 유지되기를 바란다고 말하기도 했다"고 전했다. 런던에서 일하는 여성 직장인 케자이아(30)는 "친구나 가족들은 계속 마스크 쓰고 조심하는 분위기"라고 말했다. 확진자가 워낙 많다 보니 밀접접촉에 따른 자가격리자도 ...

    한국경제 | 2021.07.20 06:00 | YONHAP

  • thumbnail
    마을버스·화물차 충돌…장날 시장 가던 인 등 40여명 부상

    전남 강진군에서 마을버스와 화물차가 충돌하면서 버스가 넘어져 40여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19일 강진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30분께 전남 강진군 산업단지 교차로에서 50대 A가 몰던 마을버스와 80대 B가 몰던 3.5톤 트럭이 충돌했다. 트럭이 버스의 운전석 옆면을 들이받으면서 버스는 옆으로 넘어졌고, 이 사고로 버스에 타고 있던 87세 할머니를 비롯해 버스 기사, 화물차 기사 등 42명이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다. 6명은 ...

    한국경제 | 2021.07.19 20:19 | 이보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