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1,9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법원 "삼성 에버랜드 노조는 설립 자체가 무효"

    ... 설립이 무효다"라고 밝혔다. △비노조 경영 방침을 유지하기 위해 향후 자생적 노조가 설립될 경우 그 활동을 방해할 목적으로 사용자 측의 전적인 계획과 주도하에 설립된 점 △사용자 측이 자체 검증을 거쳐 1기 위원장을 비롯한 노조원들을 선정한 점 등을 판단의 근거로 들었다. 재판부는 또 "기업노조가 사용자의 개입에서 벗어나 스스로 자주성과 독립성을 갖춘 노조로 활동하고 있다는 사실을 인정하기에 부족하다"고 덧붙였다. 앞서 금속노조는 에버랜드 ...

    한국경제 | 2021.08.26 20:31 | 이보배

  • thumbnail
    법원 "삼성이 세운 에버랜드 노조는 무효"…금속노조 승소(종합)

    ... 봄이 타당하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비노조 경영 방침을 유지하기 위해 향후 자생적 노조가 설립될 경우 그 활동을 방해할 목적으로 사용자 측의 전적인 계획과 주도하에 설립된 점, 사용자 측이 자체 검증을 거쳐 1기 위원장을 비롯한 노조원들을 선정한 점" 등을 이 같은 판단의 근거로 들었다. 금속노조는 "에버랜드 노조 설립을 막기 위해 삼성그룹이 어용노조를 세웠다"고 주장하며 2019년 3월 어용노조의 사무실이 있는 안양 지역을 관할하는 안양지원에 이 사건 소송을 냈다. ...

    한국경제 | 2021.08.26 19:44 | YONHAP

  • thumbnail
    시카고 공무원 백신접종 의무화…"최선책" vs "반감만 강화"

    ... 접종을 반드시 완료해야 한다"는 지침을 내린 바 있다. 이에 대해 일리노이주 최대 공무원 노조 'AFSCM'(American Federation of State, County and Municipal Employees)은 "노조원들에게 백신 접종을 권장하고 있지만, 백신 의무화에는 반대한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또 일리노이 교정공무원노조 측도 "백신 자체에 반대가 아니다. 백신 접종을 강제하는 것에 반대한다"면서 "주정부가 헌법에 명시된 기본권을 부정하고 ...

    한국경제 | 2021.08.26 09:26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확산 우려 속 현대제철 당진제철소서 1천400명 집회(종합)

    ... 당진제철소 통제센터 옆에서 조합원 1천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승리 투쟁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현대제철 비정규직지회는 집회 개최로 인한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각별히 신경 쓰는 모습이었다. 다른 지역 노조원의 집회 참가 배제는 물론 집회 참석 시 마스크나 페이스 쉴드 착용, 출입 명부 작성, 체온 측정, 손 소독제 비치, 1m 거리 두기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집회를 개최했다. 이날 집회 현장에는 질서 유지와 방역 점검 등을 위해 경찰 ...

    한국경제 | 2021.08.25 18:35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확산 우려 속 현대제철 당진제철소서 1천400명 집회

    ... 이날 오후 당진제철소 통제센터 옆에서 조합원 1천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승리 투쟁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현대제철 비정규직지회는 집회 개최로 인한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각별히 신경 쓰는 모습이었다. 다른 지역 노조원의 집회 참가 배제는 물론 집회 참석 시 마스크나 페이스 쉴드 착용, 출입 명부 작성, 체온 측정, 손 소독제 비치, 1m 거리 두기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집회를 개최했다. 이날 집회 현장에는 질서 유지와 방역 점검 등을 위해 경찰 ...

    한국경제 | 2021.08.25 17:46 | YONHAP

  • thumbnail
    충남경찰 "현대제철 비정규직지회 불법집회 강행 시 엄정대응"

    ... 밝혔다. 충남경찰은 이날 "불법 집회를 강행하면 가용 경력과 장비를 활용해 집결단계부터 강력한 경고를 할 것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방역 당국과 합동으로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집시법)·감염병예방법 등 관련 법에 따라 조치해 엄정하게 처벌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경찰은 노조가 최근 회사 내부에서 집합 금지 인원을 초과해 결의대회와 선전전을 개최했다고 덧붙였다. 앞서 당진시는 방역지침을 어긴 노조원들을 경찰에 고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25 10:07 | YONHAP

  • thumbnail
    웰스파고 "S&P500, 올해 4825까지 오른다" [강영연의 뉴욕오프닝]

    ... 프리마켓에서도 좋은 움직임을 보였습니다. 화이자 백신 승인으로 델타 변이 확산이 주춤해질 것이란 기대 때문입니다. 코로나19 백신이 전면 승인이 되면서 기업들의 움직임도 빨리지고 있습니다. 디즈니는 플로리다에 있는 디즈니 월드의 모든 노조원들이 오는 10월 22일까지 백신을 맞도록 노조와 합의했다고 발표했습니다. 디즈니는 한달 전에는 미국내 시급을 받는 직원, 비노조원인 직원들에게 9월말까지 백신을 맞도록 한 적이 있습니다. 이번에는 노조원들까지 범위가 확대된 것입니다. ...

    한국경제 | 2021.08.24 23:02 | 강영연

  • thumbnail
    임단협 난항 김해여객 노조 26일로 파업 연기…"내부 의견 취합"

    경남도 비상 수송대책 마련 김해∼부산 등을 운영하는 시외버스 업체 '김해여객' 노조가 25일로 예정된 파업을 연기했다. 김해여객 배진효 노조지부장은 24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임금협상 등 노조원 간 의견을 더 모으기 위해 파업을 하루 연기했다"고 말했다. 그는 "내일(25일) 노조원 간부 확대 회의를 열어 향후 계획에 관해 결정할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이에 당초 파업을 하려던 25일은 정상 운행한다. 김해여객은 김해 장유·진영∼부산 서부버스터미널을 ...

    한국경제 | 2021.08.24 17:53 | YONHAP

  • thumbnail
    한국GM 임협 타결…2차 잠정합의안에 노조원 65% 찬성

    한국지엠(GM) 노사의 올해 임금협상이 각각 두 차례의 잠정합의안 마련과 노조 투표 끝에 사실상 타결됐다. 전국금속노동조합 한국GM지부는 조합원 7천12명이 참여한 2차 임금협상 잠정합의안에 대한 찬반투표에서 찬성률이 65.7%로 집계됐다고 24일 밝혔다. 전날부터 진행된 찬반투표에서 투표 참여 조합원 중 4천604명이 잠정합의안에 찬성했다. 2천369명은 반대표를, 39명은 무효표를 던졌다. 투표인 중 찬성하는 비율이 50%를 넘으면서...

    한국경제 | 2021.08.24 15:35 | YONHAP

  • thumbnail
    현대제철 비정규직지회 당진제철소 점거 농성…11명 다쳐

    ... 현대제철 비정규직지회 조합원 100명은 전날 오후 5시 30분께부터 생산부서 사무실인 통제센터를 기습 점거한 뒤 근무 중인 직원들을 모두 내보내고 올해 임금협상에 협력업체가 아닌 현대제철(원청)이 직접 나설 것을 촉구하고 있다. 노조원의 통제센터 진입을 막는 과정에서 당진제철소 보안업체 직원 9명과 당진제철소 직원 1명 등 총 11명이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다. 현대제철은 비정규직지회가 통제센터를 점검하자 경찰에 시설물 보호를 요청한 상태다. 전국 금속노조는 오는 ...

    한국경제 | 2021.08.24 07:5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