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2,4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은행 가려면 연차 써야할 판"…불만 폭주한 직장인들 [채선희의 금융꼬투리]

    ... 와중에 시중은행 노동조합이 속한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이하 금융노조)은 다음달 16일부터 총파업을 단행한다고 합니다. 성과연봉제 등에 반발해 총파업을 벌인 지 6년 만입니다. 금융노조엔 시중은행과 산업은행 등 국책은행, 금융공기업 노조원 10만명이 소속돼 있습니다. 금융노조는 올해 임금 6.1% 인상과 주 36시간(4.5일) 근무 등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3시30분 마감이 고착화되고 주 4일제까지 진행된다면 은행 모든 업무를 온라인으로 거래할 수 있게 ...

    한국경제 | 2022.08.11 13:48 | 채선희

  • thumbnail
    "거제 헬기사고, 선진그룹 대표 사과하라" 고공농성

    ... 고공농성에 돌입했다. 민주노총 민주일반연맹·경기도본부는 이날 경기 김포시 양촌읍 선진그룹 본사인 선진네트웍스 인근 통신탑 앞에서 신재호 선진그룹 회장의 거제 헬기 추락사고에 대한 사과를 촉구하는 고공농성 기자회견을 열었다. 노조원 10여명은 "지난 5월 16일 거제에서 헬기가 추락해 노동자 2명이 목숨을 잃었다"면서 "다른 노동자 1명은 중상을 입어 평생 고통을 안고 살아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사고 수습과 대책을 책임져야 할 에어팰리스(헬기업체) ...

    한국경제 | 2022.08.11 11:28 | YONHAP

  • thumbnail
    민주노총 건설기계 사용 강요 혐의 노조 간부 2명 입건

    ... 조사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A씨 등은 지난해 5월부터 지난 2월까지 부산지역 아파트 등 건설 현장 3곳의 현장소장에게 민주노총 소속 조합원이 보유한 건설기계만 사용하도록 요구한 혐의를 받는다. 이들은 민주노총 조합원 굴착기만 사용하라는 요구를 거부하는 건설 현장에 노조원을 동원해 건설 공사를 방해한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은 '민주노총 소속 건설기계'만 사용하도록 강요한다며 국토교통부로부터 수사 의뢰를 받아 조사를 해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8.09 20:56 | YONHAP

  • thumbnail
    건설공사비 오른 이유는…외국인 근로자 부족과 노조 리스크 [김진수의 부동산 인사이드]

    ... 외국인 근로자는 약 21만2300명으로 전체 건설업 종사 인력(191만4006명)의 11.1%로 추정됩니다. 하지만 건설업계에서는 공사 종류에 따라 다르지만 외국인 근로자 비중이 절반 이상 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지하 공사는 한국인 노조원이 들어가고 지상 공사는 외국인 근로자가 주로 맡습니다. 마감 공사는 한국인 비중이 높습니다. 문제는 지난 2년여간 코로나19 사태로 외국인 근로자 입국이 제한적이었습니다. 국내 건설 현장 수는 늘어났는데 외국인 근로자 유입이 안 ...

    한국경제 | 2022.08.09 16:51 | 김진수

  • thumbnail
    공장 진입로에 '경찰 장벽'…테라 겨우 출고

    ... 그동안 화물연대가 점거하던 공장 진입로를 확보해 비(非)화물연대 소속 화물차 50여 대의 호송을 맡았기 때문이다. 이날은 투신 소동이 있었던 지난 4일에 비해 절반가량 줄어든 시위대가 모이는 데 그쳤다. 오후 3시께에는 서비스산업노조원, 전국플랜트건설노조원 등 90여 명이 시위에 합류해 100명이 넘는 시위대가 공장 진입로에 몰려들었다. 화물연대는 “평화시위를 할 테니 경찰 폴리스라인을 해제해달라”고 계속 요구하면서 경찰과 대치했다. “평상 ...

    한국경제 | 2022.08.08 17:36 | 한경제

  • 맥주 출고 막힌 하이트진로…본사 직원 250명이 나른다

    ... 부상당했고, 조합원 12명이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도로 점거 조합원들은 앞서 이천·청주공장에서 시위를 벌이던 수양물류 화물연대 소속 화물차주로, 강원공장과는 관계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이트진로 측은 “맥주 성수기인 여름철을 노려 강원공장의 물량 출고를 막는 시위는 악의적이고 명분 없는 명백한 영업방해 행위”라고 비판했다. 노조원들은 운임 30% 인상과 고용 승계 등을 요구하고 있다. 한경제/오현아 기자

    한국경제 | 2022.08.07 17:47 | 한경제/오현아

  • thumbnail
    "연봉 1억도 적다"…총파업 띄운 금융노조

    ... 몰두한다는 비판이 나온다. 5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노조는 오는 19일 쟁의행위 찬반투표를 거쳐 다음달 16일 모든 은행 업무를 중단하는 총파업에 나서기로 했다. 금융노조엔 시중은행과 산업은행 등 국책은행, 금융공기업 등의 노조원 10만 명이 소속돼 있다. 금융노조는 올해 임금 및 단체협약 교섭에서 임금 6.1% 인상과 주 36시간(4.5일) 근무, 영업점 폐쇄 금지 등을 요구했다. 사측은 임금 1.4% 인상안을 제시했다. 근무시간 단축과 영업점 유지 등은 ...

    한국경제 | 2022.08.05 17:30 | 김보형/박상용

  • thumbnail
    갈 길 바쁜데…양대노총 전쟁터 한국타이어

    ... 과정에서 두 노조가 제1노조 자리를 두고 힘겨루기에 들어갈 거란 분석이 지배적입니다. 이렇게 노조가 둘로 쪼개진 상태에서 따로 임금협상을 하면 회사 입장에서도 부담 아닌가요? 제1노조 자리를 두고 양대 노조가 다투고 있는 가운데 노조원들은 유리한 협상 결과를 얻는 쪽으로 행동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따라서 양대 노조는 조합원들의 마음을 얻고 결국에는 조합원을 뺏어올 수 있는 방식을 선택할 수밖에 없습니다. 강성화 가능성이 높은 것이죠. 현재 임금 협상 속도가 빠른 ...

    한국경제TV | 2022.08.04 18:04

  • thumbnail
    "대우조선 손배 폭탄 막겠다"…'노란봉투법' 밀어붙이는 巨野

    ... 제한하는 일명 ‘노란봉투법’을 추진하고 있다. 기업 재산권을 침해하고 불법파업에 면죄부를 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노란봉투법이라는 이름은 2014년 쌍용자동차 파업으로 47억원의 손해배상 판결을 받은 노조원을 돕기 위해 시민단체들이 노란 봉투에 성금을 담아 보낸 데서 유래했다. 4일 정치권에 따르면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민주당 의원들은 정기국회에서 ‘노동조합 및 노동관계조정법’ 개정안을 최우선으로 논의하기로 ...

    한국경제 | 2022.08.04 17:44 | 이유정/곽용희

  • thumbnail
    성과급 받아놓고 "더 달라"…95일째 사장실 점거한 현대제철 노조

    ... 현수막이 걸려 있었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 소속인 현대제철 정규직 노조는 지난 5월 2일부터 당진제철소 사장실을 무단 점거한 채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5월 3일부터는 인천·포항·순천 공장의 노조원들도 공장장실을 점거했다. 제철소 곳곳에 비난 현수막 통제센터에는 제철소 모든 공장의 생산 운영 및 안전, 환경, 에너지, 물류, 정비, 품질, 재경 등 관리 부서가 모여 있다. 이 건물에 근무하는 직원은 500여 명이다. 사장실은 ...

    한국경제 | 2022.08.04 17:43 | 김익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