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51-460 / 1,6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벤츠 KCC오토, 뮤지컬 초청 행사 마련

    ... 대한 예술적 통찰을 담은 러시아의 대표작이다. KCC오토는 지난 2014년 뮤지컬 '고스트'를 1회공연을 시작으로 '시카고', '드림걸즈' 내한공연과 태양의 서커스 '카발리아', '쿠자' 등 대규모 퍼포먼스 공연, '아마데우스', '노트르담 드 파리', '아이다', '나폴레옹', '빌리엘리어트' 등 국내외 다양한 프리미엄 문화 공연에 소비자를 초청하며 로열티를 제공 중이다. 한편, KCC오토는 전국에 8개 벤츠 전시장(강서목동, 강북, 영등포, 마포, 한남, 금천, ...

    오토타임즈 | 2019.05.29 10:30

  • thumbnail
    김다현, 영화 <튤립 모양> 주연 캐스팅... 5월 크랭크인 주연 캐스팅

    ... 뚝딱!’, ‘내 남자의 비밀’ 등으로 폭넓은 연기를 선보여 왔다. 또한 록그룹 보컬 활동을 한 만큼, 뛰어난 가창력과 연기력으로 공연계에서도 호평 받는 배우로 성장했다.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 ‘신과 함께’, ‘더 데빌’, ‘헤드윅’, ‘프리실라’ 등 다수의 뮤지컬에 출연하며 ...

    스타엔 | 2019.05.20 17:46

  • thumbnail
    [다시 읽는 명저] "정치에 종속되면 예술의 존재 가치 사라져"

    ...; 《문학과 예술의 사회사》는 비잔틴, 로마네스크, 고딕, 르네상스, 바로크, 로코코로 이어지는 근대 예술사조 중에서 고딕을 격찬했다. ‘시민계급의 대두’라는 시대 변화를 반영하고 있어서다. 하우저는 노트르담 성당으로 대표되는 고딕의 대성당들은 소수 귀족의 예술이던 로마네스크에 대립하는 도시의 예술이자 시민의 예술이었다고 강조했다. “고딕은 그리스·로마 전통을 완전히 새롭게 하면서도 고전에 견줄 수 있는 것으로 ...

    한국경제 | 2019.05.15 17:49 | 백광엽

  • thumbnail
    5월 크랭크인 '공수도', 빛나는 신예 정다은X오승훈X손우현 캐스팅

    ... 고수 채영으로 분해 다시 한번 화끈한 액션을 선보인다. 최근 드라마, 뮤지컬, 영화 등에서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정다은은 마동석, 최민호 주연의 ‘두 남자’로 스크린에 데뷔했으며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 웹드라마 ‘그날의 커피’ 등에 출연하며 자신만의 영역을 넓혀나가고 있다. 쟁쟁한 경쟁자들을 물리치고 2018년 들꽃영화상 신인배우상, 춘사영화제 신인남우상을 휩쓴 오승훈은 최근 종영한 MBC드라마 ...

    텐아시아 | 2019.05.08 09:33 | 김지원

  • thumbnail
    김용관 대표, 서커스·뮤지컬에 전시까지…감동 연출하는 '흥행 마술사'

    아트서커스 ‘태양의 서커스’,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 구스타보 두다멜이 지휘하는 LA필하모닉 연주…. 각 장르를 대표하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공연들이다. 수준 높은 무대를 구현해야 하기 때문에 내한 또는 라이선스 공연을 성사시키는 일은 쉽지 않다. 이 대작들은 모두 한 사람의 손을 거쳐 국내 무대에 잇달아 올랐다. 공연기획사인 마스트미디어와 마스트엔터테인먼트를 이끌고 있는 김용관 대표(사진)다. ...

    한국경제 | 2019.04.30 17:45 | 김희경

  • thumbnail
    '노트르담 반면교사' 방사선 활용 문화재 보존 나선다

    ... 보존·분석을 위한 협약을 하기도 했다. 미국, 캐나다, 독일, 폴란드, 헝가리 등 원자력 기술 보유국 역시 원자력을 이용한 문화재 연구소를 운영하고 있다. 정영욱 한국원자력연구원 방사선과학연구소장은 "프랑스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 사고로 문화재 보존에 대한 경각심이 그 어느 때보다 높아진 상황"이라며 "문화재 보존은 우리 연구원이 사회현안 해결과 기초과학 연구 실용화를 위해 중점을 두고 노력하는 과제"라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19.04.30 14:45 | YONHAP

  • thumbnail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소득세 대폭 내리겠다…국민 일 더 많이 해야”

    ... 중이다. 이번 대국민 담화는 지난해 11월 이후 6개월 동안 매주 토요일 이어져 온 '노란 조끼' 시위에 따른 정치적 위기 국면을 타개하기 위해 마련됐다. 당초 마크롱 대통령은 4월 15일 대국민 담화를 하려고 했지만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로 연기됐다. 마크롱 대통령은 '노란 조끼' 시위대의 요구 조건 가운데 하나인 국민투표 확대에 대해 “민주주의 차원에서 시민들이 더 많이 참여하기를 원한다”면서 긍정적인 의견을 밝혔다. 그는 또 중앙정부에 집중된 권한을 ...

    한경Business | 2019.04.29 18:39

  • thumbnail
    박준규 대표 "우리 문화재 찾아오는 데 50억 넘게 기부했죠"

    ... 사업을 가장 기억에 남는 프로젝트로 꼽았다. 그는 “2017년 경북 영주 ‘소수서원’ 등 여러 서원을 대상으로 3D 정밀 측량 사업을 했다”며 “최근 화재가 발생한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의 복원 사업에 3D 자료가 큰 역할을 할 것이라는 소식을 듣고 문화 유적의 원형을 보존하는 사업을 꾸준히 추진해야겠다고 느꼈다”고 말했다. 임직원 반응도 긍정적이다. 그는 “기획 초기부터 게임 플레이어들은 ...

    한국경제 | 2019.04.28 17:18 | 장현주

  • thumbnail
    [천자 칼럼] 문화재 복원 신기술 전쟁

    ... 금착명철검(金錯銘鐵劍)의 115개 문자는 첨단 원자력 기술로 해독했다. 일본 연구진이 방사선 투과 시험을 통해 검에 새겨진 메시지를 밝혀냈다. 이처럼 고대 유물이나 문화재를 복원하는 데에는 최첨단 기술이 필요하다. 지난 15일 불에 탄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 복구에도 세계 최고의 기술이 동원될 전망이다. 복구 과정에 참여하기 위한 국제사회의 물밑 싸움이 벌써 치열하다. 영국은 윈저성과 요크 대성당 복구 경험을 내세우며 동참 의사를 밝혔다. 이탈리아는 화재로 전소된 베네치아 오페라극장과 ...

    한국경제 | 2019.04.25 17:57 | 고두현

  • thumbnail
    노트르담 화재원인 현장근로자들이 버린 꽁초?…의혹 속속 제기

    보수공사 기업 측 "현장 금연원칙 무시 사실…꽁초가 원인은 절대 아냐" 주간지 "현장서 담배꽁초 7개 발견" 보도하기도 화재로 큰 피해를 본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보수공사 현장근로자들이 작업장에서 규정을 무시하고 담배를 자주 피웠다는 증언이 나왔다. 프랑스에서는 담배꽁초가 화재의 원인일 수도 있다는 언론 보도가 속속 나오고 있다. 24일(현지시간) 프랑스 공영 AFP통신 보도에 따르면, 노트르담 ...

    한국경제 | 2019.04.24 21:5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