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01-510 / 1,4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 완전 진압…구조물 안전 진단 준비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의 화재를 완전히 진압했다고 프랑스 소방당국이 16일(현지시간) 밝혔다. 노트르담 대성당의 화재는 지난 15일 오후 6시 50분께 첨탑과, 보수 공사를 위해 첨탑 바깥으로 설치한 비계 쪽에서 시작돼 불길이 점점 확산하면서 첨탑과 지붕의 3분의 2가 소실됐다. 소방대는 17일 오전 3시 30분께 주불을 진화했다고 발표한 이후 이날 오전 9시께까지 잔불 정리작업을 벌여왔다. 소방청은 현재 잔불 정리까지 끝났다면서도 남은 불씨가 ...

    한국경제 | 2019.04.16 17:39

  • thumbnail
    '황금 가시면류관'은 구했는데…13세기 '장미 창'은 소실 여부 불투명

    프랑스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15일 저녁(현지시간) 발생한 대형 화재로 첨탑과 지붕이 무너지면서 대성당 내부에 있는 문화유산의 소실이 우려되고 있다. 일부 중요한 문화유산들은 안전하게 옮겨 보관하고 있지만 일부는 불에 타거나 훼손됐을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프랑수아즈 니센 프랑스 문화장관은 노트르담 대성당의 예술품들을 인근 루브르 박물관으로 옮길 예정이라고 16일 밝혔다. 안 이달고 파리시장은 15일 트위터를 통해 “대성당에 ...

    한국경제 | 2019.04.16 17:39 | 정연일

  • thumbnail
    "노트르담 대성당 복원에 써달라"…구찌·루이비통 수천억 '쾌척'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 복원을 돕기 위한 움직임이 줄을 잇고 있다. AFP 통신은 15일(현지시간) 프랑스 최고 갑부 중 한 명인 프랑수아 앙리 피노 케링 그룹 회장이 노트르담 대성당 복원을 위해 1억 유로(약 1280억원)를 내놓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피노 회장은 성명을 내고 "노트르담 대성당의 완전 복원을 위한 노력에 필요한 돈은 피노 가문의 투자 회사인 아르테미스사(社)에서 지불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번 ...

    한국경제 | 2019.04.16 17:08

  • thumbnail
    노트르담 대성당 잔불까지 진화…안전점검·원인조사 착수

    전문가들, 성당 구조물 안정성·내부 작업 가능여부 등 검토 검찰, 첨탑 개보수 진행 노동자 등 상대로 화재원인 조사 시작 프랑스는 물론 전 세계에 큰 안타까움을 불러온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 진압이 마무리되면서 당국이 구조물 안전진단과 함께 본격적인 화재 원인 조사에 착수했다. 프랑스 소방당국은 16일(현지시간) 오전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의 화재를 완전히 진압했다고 밝혔다. 노트르담 대성당의 화재는 지난 15일 오후 6시 50분께 ...

    한국경제 | 2019.04.16 17:07 | YONHAP

  • thumbnail
    "위대한 건축물인데"…노트르담 화재에 세계 문화계도 '탄식'

    "가치 매길 수 없는 인류의 혼, 문화재 소실 우려" 프랑스 문화의 정수이자 인류의 문화유산이기도 한 파리의 노트르담 대성당이 15일(현지시간) 화재로 심한 손상을 입자 세계 문화계도 충격과 안타까움을 감추지 못했다.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의 중세 미술 분관인 클로이스터스의 바브라 드레이크 뵘 수석 큐레이터는 AP통신에 "문명은 너무나 파손되기 쉽다"며 "이 위대하고 거대한 석조 건축물은 1163년부터 ...

    한국경제 | 2019.04.16 17:01 | YONHAP

  • thumbnail
    노트르담 '장미 창'·석상 무사할까…가시면류관은 구해

    스테인드글라스·조각 등 대성당 문화재도 '위험' 내부 목재는 대부분 소실…가시면류관·튜닉 등은 화재 초기에 꺼내 화마가 덮친 프랑스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은 프랑스 고딕건축 양식의 절정을 보여주는 건물 자체도 큰 유산이지만, 대성당 내외부에도 귀중한 유물들이 적지 않다. 15일(현지시간) 대성당 첨탑에서부터 솟구친 불길이 번져 첨탑과 지붕이 무너지면서 대성당 문화재들의 소실도 우려되는 상황이다. ...

    한국경제 | 2019.04.16 15:58 | YONHAP

  • thumbnail
    정부 "노트르담 화재 깊은 위로"…文대통령, 佛대통령에 위로전

    정부는 16일 프랑스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발생한 대형화재와 관련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프랑스 국민과 정부에 깊은 위로의 뜻을 전한다"고 밝혔다. 김인철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에게 위로전을,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르 드리앙 외교장관 앞으로 위로 서한을 각각 보냈다고 전하며 이같이 말했다. 세계적인 문화유산이자 프랑스 파리를 상징하는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

    한국경제 | 2019.04.16 15:25 | YONHAP

  • thumbnail
    문화재청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 유감…문화재 긴급 점검" 떠오르는 숭례문 악몽

    문화재청은 16일 프랑스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에 깊은 유감을 표하고 화재에 취약한 국내 문화재 안전상황을 긴급 점검한다고 밝혔다. 문화재청은 15일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 원인과 진화 상황을 주시하고, 문화재 방재를 위해 지자체, 돌봄단체, 안전경비원과 긴밀히 협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문화재청이 직접 관리하는 고궁과 종묘, 조선왕릉, 현충사에서 소방시설 점검과 현장 관리를 진행한다. 아울러 국가지정문화재 중 화재에 ...

    한국경제 | 2019.04.16 14:23 | 이미나

  • thumbnail
    관람객 입장 직전 울린 경보…믿기지 않는 노트르담 화재 순간

    ... "소방관 1명 화재 진화 도중 부상…사망자는 없어" "화재 당시 성당 내부서 미사도 진행" 진술도…목격자들 '아찔' 프랑스 파리의 상징물이자 세계문화유산인 노트르담 대성당을 덮친 화재로 첨탑과 목재 지붕이 붕괴하는 등 큰 손실이 발생했지만, 불행 중 다행으로 별다른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15일(현지시간)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프랑스 당국은 이번 화재로 현재까지 ...

    한국경제 | 2019.04.16 14:19 | YONHAP

  • thumbnail
    첨탑 무너지자 비명…눈물·기도로 뒤덮인 노트르담 화재 현장

    ... 광경에 파리시민 '망연자실'…"가족 잃은 기분" 고난주간 발생한 참사에 더 침통…'아베마리아' 합창하며 기도 건물 사이로 뾰족하게 솟은 프랑스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의 첨탑이 붉은 불길과 거대한 연기에 휩싸인 채 힘없이 무너지자 여기저기 외마디 비명이 터져나왔다. 수백 년 역사가 고스란히 담긴 파리의 상징이자 인류의 유산이 한순간에 잿더미로 스러진 순간이었다. 15일(이하 현지시간) ...

    한국경제 | 2019.04.16 13:5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