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69471-469480 / 482,5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화제의 광고.광고인] 코마코 '유재하 상무' .. '금융네트워크' 히트

    ... 여전사"로 소문난 이유이다. 유 상무는 대외활동에도 적극적이다. 지난 대선 때는 김대중 후보 캠프에서 광고 캠페인을 담당하기도 했다. 현재는 통일부의 홍보자문역을 맡고 있다. "반짝 뜨는 광고 캠페인은 잠깐동안 소비자의 눈길을 끌 수는 있어도 마음에 남는 브랜드가 될 순 없습니다.수선 떨지 않고 만날수록 신뢰감을 주는 브랜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유 상무는 공부 욕심으로 성균관대에서 광고학 박사과정을 밟고 있다. 하지만 자신의 실력에 대해선 ...

    한국경제 | 2002.06.18 00:00

  • 어린이들 월드컵대표팀 삼행시 '깜찍'

    ... 결과 안정환(6백81건)이 가장 많았고 그 다음이 홍명보(4백86건) 이천수(3백69건) 차두리(3백58건) 등의 순이었다. 응모작중에는 안정환 이름을 갖고 '△안:안심이에요 16강 △정:정말로 멋져요 △환:환장하겠어요'라는 삼행시가 눈길을 끌었다. 홍명보와 관련,'△홍:홍수환의 4전5기 신화처럼 △명:명량대첩을 일군 이순신 장군같이 △보:보아라 한국의 16강 진출을'이라는 삼행시도 있었다. 이상열 기자 mustafa@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6.18 00:00

  • 慶北 공무원 2명,시인 등단 경상북도

    경상북도 공무원 2명이 시인으로 등단해 눈길을 모으고 있다. 조무제(49·농정과 5급),금혜숙씨(40·기능직)는 최근 계간 종합문예지 '문학예술'을 통해 시인으로 나란히 등단했다. 조씨는 '가을에 그린 그림''어느 날의 귀로',금씨는 '존재 이유''겨울밤'이라는 시로 등단했다. 두 시인은 자연을 사랑하고 삶의 애정을 느끼는 서정적인 시를 주로 써왔다. 이들은 또 경북도 공무원문학회의 회원 60여명과 함께 10년 이상 작품활동을 해왔다. 두 ...

    한국경제 | 2002.06.18 00:00

  • [한-伊전 이모저모] 안정환, 다시 선발 출전

    ... 크리스티안 비에리와 알레산드로 델 피에로를 동시에 투톱으로 기용하고 프란체스코 토티를 플레이메이커로 활용할 것을 암시하는 엔트리를 제출했다. ○...한국과 이탈리아의 경기가 열리는 대전월드컵경기장에는 다소 자극적인 응원 플래카드가 내걸려 눈길을 끌었다. 본부석 왼쪽 스탠드에는 `아주리의 무덤에 온 것을 환영한다(Welcome to Azzuri's Tomb), `지옥의 문! 거인의 무덤(Porta Dell Inferno! Fossa Dei Gianti)' 이라는섬뜩한 문구가 ...

    연합뉴스 | 2002.06.18 00:00

  • "한국여성 친절 감동적"..WP

    ... 관심이 부쩍 늘어난 미국인들에게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어 화제다. 월드컵 취재차 한국을 방문한 워싱턴 포스트 기자는 17일 서울발 기사를 통해 자신이 서울 지하철에서 직접 겪은 친절경험담을 자세히 소개하고 기사를 통해 감사를 표시해 눈길. 워싱턴 포스트는 이날 "지친 여행객, 더할나위없이 흡족" 제하의 기사에서 "한국인은 따뜻하고 외향적이며 정이 많기로 잘 알려져있다"고 서두를 연뒤 "워싱턴 포스트의 여성기자가 지하철을 탔다가 한 나이든 한국 여성의 친절에 감동을 ...

    연합뉴스 | 2002.06.18 00:00

  • 慶北 공무원 2명, 시인 등단

    경상북도 공무원 2명이 시인으로 등단해 눈길을 모으고 있다. 조무제(49·농정과 5급),금혜숙(40·기능직)씨는 최근 계간 종합문예지 '문학예술'을 통해 시인으로 나란히 등단했다. 조 씨는 '가을에 그린 그림'과 '어느 날의 귀로'를,금 씨는 '존재 이유'와 '겨울밤'이라는 시로 등단했다. 두 시인은 자연을 사랑하고 삶의 애정을 느끼는 서정적인 시를 주로 써왔다. 이들은 또 경북도 공무원문학회의 회원 60여명과 함께 10년이상 작품활동을 해왔다. ...

    한국경제 | 2002.06.18 00:00

  • 美증시 반등 .. 외국인 '사자' 시동

    ... 5백45억원어치 순매도한 것을 비롯 삼성전기(-3백96억원) 현대자동차(-3백48억원) 삼성SDI(-3백14억원) 신한금융지주(-2백13억원) 등을 주로 처분했다. 순매도 상위종목에 주로 수출비중이 높은 종목이 포진돼 있는 게 눈길을 끈다. 업종별로는 전기전자 운수장비,금융업종에 대한 매도세가 두드러졌다. 철강 유통 건설 종이목재업은 소폭 매수우위를 보였다. 반도체 담당 애널리스트들은 삼성전자에 대한 외국인 매수세의 배경으로 △외국인 지분율 단기 급감 ...

    한국경제 | 2002.06.18 00:00

  • [한-伊전 이모저모] 붉은 물결 일찍부터 '출렁'

    ... 물들이더니 경기시작 3시간전인 오후 5시30분께부터 입장, '한밭벌에서 기적을 창조하자'는 격문을 내걸고 한 목소리로 '대~한민국'을 외치며 대표선수들의 선전을 기원했다. 경기장 주변에도 전국에서 몰려든 응원단으로 거리가 온통 붉은 색으로 물들었다. 한편 주변 도로에서는 외국인들까지 가세한 암표 판매가 극성을 부리는가 하면 일부 종교단체는 '월드컵 특수'를 잡으려는 듯 가두선교활동을 벌여 눈길. (대전=연합뉴스) meolakim@yna.co.kr

    연합뉴스 | 2002.06.18 00:00

  • ['盧재신임' 격론] 계파간 입장 '눈길'

    민주당이 6·13지방선거 참패로 창당 이후 최대 위기를 겪게 되자 각 계파간 세력분포가 확연히 드러나고 있다. 이인제 의원계와 동교동 구파,수도권·영남 소외 중진이 노무현 후보의 사퇴론을 주도하고 있는 반면 노 후보 측근세력과 한화갑계,쇄신그룹 등은 노 후보 지원세력이 되고 있다. 이인제 의원계로는 이희규 원유철 이근진 등 경기출신 의원과 홍재형 송영진 송석찬 등 충청출신 의원들이 대표적.박상희 이치호 의원은 영남출신의 비주류로,안동선 이윤...

    한국경제 | 2002.06.17 00:00

  • 김정일위원장 올해 15차례 군부대 시찰

    ... 풀이된다. 군 당국은 또 김 위원장이 지난 15일부터 평남지역 경제시설과 군 부대에 대한현지 지도를 집중적으로 벌이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한편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을 경비하는 북한군의 모자 모양이 40여년만에달라져 눈길을 끌고 있다. 유엔군사령부 관계자는 "북한 병사들의 하절기 모자가 지난달 말쯤부터 장교형의 둥근 형태에서 일반 사병들이 즐겨쓰는 각진 형태로 바뀌었다"면서 "모자가 바뀐배경이 무엇인지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6.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