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69551-469560 / 482,5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천영화제 개막작에 「슈팅 라이크 베컴」

    ... 안병기 감독의 공포영화 「폰」이 선정됐다. 경쟁부문인 부천초이스(장편)에서는 일본 나카다 히데오 감독의 「검은 물 밑에서」, 태국 옥사이드 팡과 대니 팡 형제의 「디 아이」, 홍콩 나지량 감독의 「이도공간」 등 아시아 공포영화 3편이 눈길을 끈다. 지구 종말의 날짜를 예언받은 고등학생의 이야기 「도니 다코」, 결혼하는 남자마다 죽는다는 이색 줄거리의 「사마귀 부인」 「파우스트 5.0」 「악마의 꼬리」「우리 오빠는 뱀파이어」 등도 동반 초청됐다. 월드판타스틱시네마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월드컵] 내일의 관전포인트(12일)

    ... 때문에 필승의 의지를 불태우고 있는데 객관적 전력으로는 세계랭킹 8위에 우승후보로급부상한 스페인의 낙승이 예상된다. 라울이 이끄는 스페인 공격진은 세계 최강의 반열에 드는데 슬로베니아와 파라과이를 잇따라 3-1로 격파한 득점력에 눈길이 간다. 16강전 이후도 염두에 둬야 하는 스페인이 작은 부상에 시달리는 주장 이에로와트리스탄을 선발로 내세울 것인가도 눈여겨 볼 필요가 있다. 남아공으로서 신경이 쓰이는 부분은 16강행 티켓 경쟁상대인 파라과이(1무1패)가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엔론 스캔들後 美CEO 명분없는 퇴진 증가

    ... 최고경영자는 "9.11 테러 후 최고경영자들이 기업 회생에앞장서는 모범을 보였다"면서 그러나 엔론 스캔들을 계기로 "최고경영자에 대한 신뢰와 존경이 불신과 회의로 바뀌었다"고 강조했다. 그는 엔론 스캔들 때문에 "기업 중간간부와 투자자 및 정부 기관들이 최고경영자에 대한 의혹의 눈길을 높인 것이 이들로 하여금 이렇다할 이유를 내세우지 않고떠나게 만드는 압력을 가중시킨 것으로 분석됐다"고 지적했다. (워싱턴 AFP=연합뉴스) jksun@yna.co.kr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잉글랜드 못잖은 아일랜드팬 응원

    ... 그러나 이들이 내건 몇 장의 사우디 국기는 아일랜드 국기 속에 묻혀 초라하게보였다. 0... 7만2천여석 규모의 요코하마경기장은 거의 공석 없이 만원을 이뤘는데 특히 많은 일본팬들이 아일랜드 상징인 클로버색 티셔츠를 입고와 눈길을 끌었다. 아일랜드 기자들에 따르면 이날 관중석의 푸른색 물결 중 약 1만여명은 아일랜드인들이지만 나머지 5천명 정도는 아일랜드를 좋아하는 일본팬들인 것으로 알려졌다. 0... 이날 일본 중부와 남부 지방에 내려진 태풍 주의보가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교포 2세들 '필승코리아' 함성 .. 40여명 응원단 구성

    "한국팀의 멋진 플레이에 반했습니다. 한국을 응원하느라 목이 쉬었지만 안정환의 동점골로 피로도 싹 가셨습니다." 지난 10일 대구에서 벌어진 미국전 응원팀중 눈길을 끈 그룹이 있었다. 하버드, 코넬, 컬럼비아, 해버퍼드 등 미국 명문대를 나온 한국인 2세 40여명으로 구성된 응원팀이다. 이들은 미국을 비롯해 싱가포르 홍콩 등 세계 무대에서 의사 컨설턴트 건축가 등으로 활약하며 한국의 우수성을 알리고 있는 '진짜 한국인'이다. 연봉은 2억∼3억원대로 ...

    한국경제 | 2002.06.11 00:00

  • [월드컵] 프랑스 선수들 '폭염'기대

    11일 오후 3시30분 덴마크와 운명의 일전을 벌이는 프랑스 선수들이 경기 당일 날씨가 푹푹 찌기를 기원해 눈길을 끌고 있다. 대부분의 유럽 선수들이 섭씨 30도가 넘는 무더위 속 낮 경기를 두려워 하고 있는 것과는 대조적이다. 프랑스 선수들이 이같이 폭염을 바라는 이유는 상대인 북구의 덴마크 선수들이 높은 기온에 더 취약하다고 판단한데다 팀내에 더위에 적응된 아프리카 출신 선수들이 꽤 많기 때문. 가나 출신의 주장 마르셀 드사이(첼시)는 "기온이 ...

    연합뉴스 | 2002.06.10 00:00

  • [한미전 이모저모] 미대사관 주변 긴장감

    ... 정문 안쪽의 경비요원들도 출입차량을 철저히 검색하면서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는 등 긴장된 모습이었다. 대사관 건물 오른편에 마련된 비자발급 창구에는 월요일 이른 시간이었지만 비자를 발급받으려는 사람들이 50m가 넘게 장사진을 이루어 눈길을 끌었다. 이들 대부분은 미 대사관측이 시청앞과 광화문 일대 길거리 응원 과정에서 발생할 수 지도 모르는 만일의 사태에 대비, 이날 오후 휴무를 하기로 결정함에 따라 비자발급을 받기위해 이른 아침부터 서둘러 대사관을 찾았다는 것이다. ...

    연합뉴스 | 2002.06.10 00:00

  • [비바! IT 월드컵] "IMT-2000 이거 휴대폰 맞아?"

    ... 있는 영상전화 기능은 물론 주문형비디오,글로벌로밍 서비스 등 기존 휴대폰의 영역을 뛰어넘는 신기술이 대거 첫 선을 보였다. 이 가운데 서울과 제주도의 축구팬이 상대방 얼굴을 생생하게 보면서 통화하는 타 지역간 영상통화 장면이 특히 눈길을 끌었다. 제주 천지연 폭포와 서울 상암월드컵 프라자에 설치된 영상전화를 이용, 월드컵 첫승의 감동은 물론 다자간 동시통화를 통해 응원전도 함께 펼쳤다. IMT-2000은 영상전화는 물론 휴대폰에 부착된 카메라로 즉석에서 촬영한 ...

    한국경제 | 2002.06.10 00:00

  • [한-미전 이모저모] 관중석에 카드섹션 다시 등장

    0...10일 한국과 미국의 경기가 열린 대구월드컵경기장에는 지난 4일 폴란드전에서 선보였던 카드섹션이 다시 등장했다. 본부석 왼쪽에 자리잡은 붉은 악마 응원단은 이날 빨간 색 바탕에 하얀 글자로 한국의 16강을 기원하는 `GO KR 16!'를 써넣어 눈길을 끌었다. 붉은 악마는 폴란드전에서 `COREA 3:0'이라는 글자를 카드섹션으로 만들기도 했었다. (대구=연합뉴스) 특별취재단= cty@yna.co.kr

    연합뉴스 | 2002.06.10 00:00

  • [한미전 이모저모] 서울거리 곳곳 응원인파

    ... 들었고, 시간이 갈수록 늘고 있어 서울지역에만 60여만명이 길거리 응원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 넥타이 부대 집결 = 0...응원광장 주변에는 점심 시간을 맞아 주변 회사에 근무하는 직장인들도 삼삼오오 모여 호기심 어린 눈길로 사전 응원전에 참여하는 모습이 간간이 보� 넥타이 부대 집결 = 0...응원광장 주변에는 점심 시간을 맞아 주변 회사에 근무하는 직장인들도 삼삼오오 모여 호기심 어린 눈길로 사전 응원전에 참여하는 모습이 간간이 보였다. 또 프라자, ...

    연합뉴스 | 2002.06.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