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5761-475770 / 486,0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경 마케팅대회] 성공사례 : 고객만족賞 '삼성테스코 홈플러스'

    ... 늘었다. 올해엔 1백26% 늘어난 1조4천억원대의 매출을 달성해 업계3위로 도약한다는 목표이다. 출범 당시 2개뿐이던 점포수는 금년중 13개로 늘어날 전망이다. 홈플러스는 이런 외형성장뿐아니라 영업실적도 알차다는 점이 눈길을 끈다. 할인점업계 전체의 객단가 비교에서 안산점이 6만원,대구점이 5만8천원으로 1,2위를 차지하고 있다. 창원점과 영통점도 각각 5,7위에 랭크돼 있다. 대구점은 평당매출액에서 지난해 상반기 8백34만원을 올려 가장 높은 ...

    한국경제 | 2001.05.16 00:00

  • "경시대회 준비도 온라인으로"..실전문제풀이까지 콘텐츠 다양

    ... 스쿨에서도 경시대회와 올림피아드를 대비한 인터넷 강좌를 들을 수 있다. 회사에서 발간하는 경시대회 교재를 받으려면 오는 6월말까지 1학기 중간고사 시험지를 보내면 된다. 이 사이트에서 운영되고 있는 개인별 학습진단 및 클리닉 시스템도 눈길을 끈다. 이 시스템은 1일 학습결과에 따른 결과분석표 누적 학습결과에 따른 보강문제 타 회원간의 성적비교자료 등을 제공,학생들에게 동기를 부여한다. 현직 중.고교교사 7명이 모여 만든 119스터디(www.119study.com)는 ...

    한국경제 | 2001.05.15 00:00

  • [낙하산? 천만에! '우리는 특공대'] 국회의원 출신 공기업 사장 2명

    국회의원 출신 공기업 사장 2명이 특유의 친화력과 적극적인 활동으로 뛰어난 경영성적을 거두고 있어 눈길을 끈다. 화제의 주인공은 바로 13,14대 국회의원을 지낸 유인학 한국조폐공사 사장과 14,15대 의원을 지낸 김명규 한국가스공사 사장. 두 사람은 모두 요즘 시비의 대상이 되고 있는 낙하산 인사였다는 지적에 대해 경영실적을 보고 말하라고 반박한다. 한양대 교수로 재직했던 유 사장의 지역구는 전남 영암.장흥이었고 김 사장은 명보유통이란 회사를 ...

    한국경제 | 2001.05.15 00:00

  • "역대 대통령 치적, 잘한건 잘한대로"..한화갑의원 YS평가

    ... 한화갑 최고위원은 14일 "김영삼 전 대통령은 국제통화기금(IMF) 위기를 초래했지만 금융실명제 도입과 군 파벌 없애기,지자제 실시 등의 치적도 있다"고 평가했다. 지난 12일 경남 거제의 김영삼 전 대통령 생가를 방문해 눈길을 끌었던 한 최고위원은 이날 오전 기자들과 만나 "역대 대통령들의 재임중 치적을 제대로 평가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한 위원은 "역대 대통령들의 실패한 점만 지적하다보니 갈등 요인이 생기게 됐다"며 "잘한 것은 잘한 대로,못한 ...

    한국경제 | 2001.05.15 00:00

  • 경영전략 다단계 결제 혁신 .. 김윤 삼양사 부회장 'C&C' 화제

    삼양사 김윤(48) 부회장의 이색전략 회의가 화제다. 지난 97년 대표이사를 맡자마자 CEO(최고경영자)와 젊은 직원들간 대화의 장인 "C&C(Change & Challenger:변화와 도전) 미팅" 제도를 도입해 눈길을 끌었던 김 부회장이 이번에는 경영전략회의의 틀을 완전히 바꾸어 놓은 것. 6월 결산법인인 삼양사는 요즘 차기 사업연도 경영전략을 짜느라 한창 바쁘다. 그런데도 일선부서의 과장이 부장에게 계획을 올리고 부장들은 담당 임원에게 ...

    한국경제 | 2001.05.15 00:00

  • 산은캐피탈, 벤처에 공격투자

    벤처캐피털 회사들이 신규투자를 꺼리고 있는 가운데 산은캐피탈(사장 김재실)이 공격적인 투자에 나서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산은캐피탈은 코스닥시장 등 제반여건이 좋지 않을수록 우량한 기업에 보다 양호한 조건으로 투자할 수 있다고 판단,최근들어 투자를 대폭 늘리고 있다. 산은캐피탈은 올들어 지난 4월말까지 33개의 벤처기업에 모두 1백55억2천만원을 투자했다. 특히 지난 4월에만 미래테크 비아텍 씨큐텍 등 11개 기업에 ...

    한국경제 | 2001.05.15 00:00

  • 기술지표 '미인株' 노려라..시장전망 낙관.비관 팽팽...투자요령

    ... ''안개장세''를 더욱 불투명하게 만들고 있다. 한마디로 일반투자자들로선 어떠한 힌트도 얻기 힘든 상황이다. 전문가들은 장세 전망이 크게 엇갈리는 만큼 개별 종목에 대한 틈새 전략이 당분간 유효할 것이라며 기술적 분석상 유망종목으로 눈길을 돌리는 것도 좋은 방법이라고 조언하고 있다. ◇엇갈린 시각=세종증권 투자전략팀 임정석 과장은 "상승세가 지속되기에는 한국 증시의 나침반인 미국 경기가 완전히 회복됐다고 볼 근거가 희박하다"고 말했다. 지난 주말 미국의 소비자 신뢰지수 ...

    한국경제 | 2001.05.15 00:00

  • 코스닥 나흘만에 하락, 1.45P 낮은 81.48 마감

    ... 기록했고 개인과 기관은 각각 41억원과 80억원 동반 매수우위로 끝냈다. 한통프리텔, LG텔레콤, 하나로통신 등이 모두 내려 지수를 81선대로 끌어 내렸다. 특히 최근 강세를 이어온 하나로통신은 8.19% 급락했다. 새롬기술과 한컴이 3~4%대 하락하고 다음은 강보합에 그쳤다. 엔씨소프트는 조만간 미국 시장진출과 관련한 호재 발표 기대감으로 7% 이상 오르며 약세장속에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한정진기자 jj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15 00:00

  • 증시 횡보장세 지속 .. 株價.코스닥 강보합

    ... 마감됐다. 3일째 상승세를 이어갔다.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35억원과 4백89억원의 매도우위를 보였으나 개인은 2백29억원어치를 순매수, 개별종목장세의 주인공이 됐다. 코스닥지수도 전날보다 1.21포인트(1.48%) 오른 82.93에 마감됐다. 정부의 비대칭 규제방침에 따라 LG텔레콤과 하나로통신이 가격제한폭까지 치솟아 눈길을 끌었다. 오른 종목(3백19개)이 내린 종목(2백37개)보다 많았다. 남궁덕 기자 nkduk@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15 00:00

  • 증시, "내일 보자" 나흘만에 내림세

    ... 동반 상한가를 냈던 LG텔레콤과 하나로통신도 차익매물에 밀려 내림세로 돌아섰다. 인터넷 관련주는 다음, 옥션 등은 상승했으나 한글과컴퓨터, 새롬기술 등은 하락해 방향을 달리했다. 엔씨소프트가 미 업체와의 제휴설로 7.87% 올라 눈길을 끌었다. 대우증권 이종우 투자전략팀장은 "지수관련주가 힘을 쓰지 못하고, 업종대표주가 조정받는 사이에 하이닉스 외자유치, 대우차 매각 등 구조조정과 미국 금리인하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된 은행주가 강세를 보이며 약보합에서 하락을 ...

    한국경제 | 2001.05.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