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82581-482590 / 486,2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4년만에 연초수준 밑돌아 "우울" .. 95년 주가 결산

    ... 앨지전자 조흥은행 대우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상장주식수가 1백88만주에 불과한 공성통신은 올 한해동안 1천4백65만주나 거래돼 회전율이 7백77.0%에 달했다. 연간 거래량이 상장주식수의 8배정도 이른 것이다. 우성타이어의 회전율도 7백71%로 공성통신에 버금갔으며 대림통상도 700%를 웃돌았다. 상장주식수가 1천6백66만주로 1천만주가 넘는 우성건설의 회전률도 5백%에 근접, 눈길을 끌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2월 29일자).

    한국경제 | 1995.12.29 00:00

  • [쇼핑가이드] (백화점) 새해맞이 이벤트 등 다채

    ... 연말연시 선물용품판매에 총력을 쏟고 있다. 대부분의 백화점들은 내년 3일부터 정상영업에 들어가 신년축하 균일가전및 쇼핑찬스행사를 다양하게 펼친다. 일부백화점들은 병자년 쥐의 해를 맞아 각종 이벤트및 쥐관련상품을 모은 특집전을 열어 눈길을 끈다. .롯데는 신년영업행사로 전점에서 미키마우스캐릭터특집전을 갖고 미키마우스그림의 아동의류와 완구 및 문구 주방용품 욕실용품들을 판매한다. 식품매장에서는 신년떡잔치와 전통민속주잔치가 열려 문배주 국화주 등의 민속주과 ...

    한국경제 | 1995.12.29 00:00

  • "화상회의가 공해 줄인다" .. 전자통신연구소 연구 논문

    멀리 떨어진 지역간 화상회의가 승용차등 교통수단 이용을 줄여 환경유해 가스의 배출을 억제하는 효과를 거두고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눈길. 한국전자통신연구소(ETRI)정보분석실의 강회일선임기술원.이재환선임연구 원이 최근 내놓은 "화상회의가 환경에 미치는 영향분석"이란 연구논문에 따 르면 포항제철이 지난 한햇동안 서울-광양-포항을 잇는 화상회의시스템을 운 영한 결과,대기오염물질 배출량을 크게 줄였을 것으로 추정됐다. 화상회의 실시로 참석자들이 ...

    한국경제 | 1995.12.28 00:00

  • [95 문화계 결산] <6> 문학 .. 30대 여성소설가 "두각"

    ... 대한 열정을 키웠던 자신의 성장기를 그린 "외딴 방"을 내놓았고, 공씨는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라"의 영화화 작업에 매달리는 와중에도 "고등어"로 인기를 모았다. 신예그룹에 속하는 김미진 배수아 이혜경 김형경씨의 작품도 눈길을 끌었다. 김미진씨는 그림과 영화의 이미지를 활용한 장편 "모짜르트가 살아 있다면"으로 일약 스타가 됐으며, 배수아씨는 "푸른사과가 있는 국도"와 "랩소디 인 블루"로 신세대의 상실감을 독특하게 표현했다. 이밖에 구효서씨가 ...

    한국경제 | 1995.12.27 00:00

  • 조선맥주, 하이트 고성장 자축 .. 마케팅부 전원 승진

    조선맥주가 올연말인사에서 영업관련 직원들을 1단계씩 대폭 승진시켜 눈길을 끌고 있다. 조선맥주는 27일자로 사원에서 대리로 42명, 대리에서 과장으로 39명, 과장에서 차장으로 5명, 차장에서 부장으로 6명을 승진시키는등 대대적인 축하인사를 실시했다. 특히 마케팅부서는 한사람도 빠짐없이 전원 진급시키는 파격인사를 단행 했다. 이처럼 조선맥주가 92명의 대대적인 승진인사를 실시한 것은 올해 맥주 시장이 전반적으로 부진한 가운데서도 주력제품인 ...

    한국경제 | 1995.12.27 00:00

  • 상업은행, 예대마진 연 300억 추산..예산집행 극도억제 따라

    상업은행이 서울시금고로 인해 상당한 수지호전을 꾀한 것으로 알려져 눈길. 이는 상업은행이 관리중인 서울시금고 잔액이 지난해 11월 억원에 불과 했으나 이달에는 무려 억원으로 증가한데 따른 것. 지난 한햇동안의 증가분 억원에 대한 예대마진을 3.0%포인트로만 계산해도 상업은행은 1년동안 억원의 이익을 본셈이라는 게 금융계의 추산. 이처럼 상업은행이 서울시금고로 인해 수지호전을 꾀하게 된 것은 서울시가 예년과는 달리 시급한 사업을 제외하곤 ...

    한국경제 | 1995.12.27 00:00

  • 'Y담' 망년회 "화제" .. "분위기 살리자", 1건씩 소개

    연말 부부동반 망년회 석상에서 Y담(음담폐설성 농담)을 소개하는 행사가 정.재계에서 화제를 모으더니 과천 관가에 까지 확산돼 눈길. 박재윤통상산업부 장관은 오는 30일 오후 서울 라마다르네상스호텔에서 1급이상 간부 10여명이 참석하는 부부동반 오찬 망년회를 갖기로 하고 이 자리에서 참석자들이 최신 개발한 Y담을 1건씩 소개토록 지시. 박장관은 이를 위해 참석자들이 망년회에서 "출품"할 Y담을 A4용지에 정서해 망년회 전날인 29일까지 총무과에 ...

    한국경제 | 1995.12.27 00:00

  • LG전자 이헌조회장, 경영 은퇴 .. "전자산업 산증인"

    27일 오전 9시 40분.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 대강당에서는 올 한해를 마무리짓는 LG전자의 "95년도 종무식"이 열렸다. 업계 종무식의 첫 테이프를 끊은 이날 행사가 눈길을 모은 것은 "첫 종무식"이란 의미때문 만은 아니었다. LG그룹의 간판 전문경영인이자 국내 전자업계의 산 증인인 이헌조회장 (63)이 일선 은퇴를 선언하는 고별행사였기 때문이다. 이회장은 해가 바뀌는 내달 초순 LG전자 회장직에서 물러나 그룹 연수원인 LG인화원 ...

    한국경제 | 1995.12.27 00:00

  • [95 중소기업 창업기류] 지역경제 위축..신설법인 특징 분석

    ... 건축물 안전에 대한 의식이 강조되면서 "부실시공 추방"이라는 붐을 타고 설계및 감리를 전문으로하는 건축사사무소의 설립도 크게 늘어났다. 또 시장규모가 15조원에 달할것으로 추정되는 할부금융시장 진출을 위해 대기업들이 앞다퉈 30여개의 할부금융사 설립, 눈길을 끌었다. 업계는 중기경영환경이 위기상황으로 치닫고 창업열기가 계속 식어 창업이 줄어들 경우 국가경제가 위기를 맞을것으로 우려하고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2월 27일자).

    한국경제 | 1995.12.26 00:00

  • "선물 주고받지 맙시다" 인사고과 반영..신안종건, 내년부터

    ... 속칭 "노가다"라는 말에서도 풍겨나오는 "거친" 언행등을 현장에서 사라지도록 한다는게 신안의 방침. 이밖에 "남의 아픔을 내 아픔으로 생각하자" "나보다는 우리라는 생각을 갖자"등 공통체의식을 일깨우는 결의문이 많아 눈길. 이들 결의문은 중간간부층인 부장및 차.과장 6명으로 구성된 "21세기 추진위원회"가 최근 발족하면서 직원들의 의견을 수렴해 만들어진 것. 한편 이 위원회는 앞으로 협력업체의 공사입찰때 낙찰자를 선정하고 직원들의 의견을 최고경영장에게 ...

    한국경제 | 1995.12.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