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01-1610 / 1,7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4월에 떠나는 꽃여행지 5곳] 꽃비...꽃웃음...

    절정을 맞은 봄색이 화려하다. 남녘땅은 매화와 산수유에 이어 하얀 벚꽃이 눈발처럼 휘날리고 있다. 이어지는 화신은 온 산야를 수줍게 물들이는 진달래와 철쭉. 뜻밖의 짙은 황사가 걷혀 꽃나들이 길을 더욱 즐겁게 한다.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한 4월 봄꽃여행지를 소개한다. 선진리성 (경남 사천시) 선진리성은 사천에서 3번국도를 따라 서남쪽으로 7km 지점, 사천만의 중간에 위치해 있다. 임진왜란때 이충무공이 처음으로 거북선을 이용, 왜선 12척을 ...

    한국경제 | 2002.03.28 17:20

  • [철원 '민통선 탐방'] 오라! '한반도의 봄' .. '안보관광지'

    포천을 지나 달리니 이따금 가는 눈발이 날린다. 남녘해안과 달리 철원땅에는 아직 겨울이 머물러 있다. 38선휴게소 안의 투박한 무쇠 장작난로가 그렇게 반가울수 없다. '악의 축' '백배 천배 보복'이란 무시무시한 말들이 분단의 아픈 가슴을 더욱 쓰라리게 하는 때. 38선을 지나,민통선 안쪽 남방한계선 가까이서 역사와 현실의 의미를 되짚어 본다. 6.25 전적지견학에 앞서 토성리의 철원토성을 찾는다. 높이 6m, 위폭 4m의 점토로 쌓은 ...

    한국경제 | 2002.02.28 17:12

  • [날씨 소사] 1978년 2월 동해안지방 폭설

    1978년 2월 동해안 지방에 폭설이 자주 내렸습니다. 이달 28일 대관령에는 하루 1백13.2cm의 눈이 쏟아졌지요. 이에 앞서 17∼18일 이틀간 영동지방에는 강한 바람과 함께 13.2∼20.5cm의 눈이 왔습니다. 동해안 해상에는 초속 14∼15m의 폭풍과 눈발이 몰아쳐 23척의 배가 완전 또는 부분 파괴되고 선원 5명이 사망하기도 했습니다.

    한국경제 | 2002.02.26 17:23

  • 전국 유명 관광지 나들이 인파로 북적

    ... 낮 최고기온이 5도가량 높은 10∼13도를 기록한 대구.경북지역에도포근한 날씨가 이어지자 유명산과 놀이동산을 찾는 나들이 인파로 북적거렸고, 팔공산악인 마라톤대회가 열리는 등 문화.체육행사도 다채롭게 이어졌다. 흐린 날씨 속에 눈발이 날린 강원지역의 경우 평창 용평스키장에 1만여명의 스키어들이 입장한 것을 비롯해 홍천 대명스키장 7천명, 횡성 성우리조트 6천300명 등5개 스키장에 모두 3만여명의 스키어들이 몰려와 막바지 스키를 즐겼다. 또 국립공원 설악산에도 ...

    연합뉴스 | 2002.02.17 00:00

  • [설 연휴 귀성 스케치] 대구.경북

    ... 들면서 경부고속도로 하행선 방향으로도 교통량이 소폭 증가세를 보이고 있으나 특별한 정체 구간은 발생하지 않아, 상당수 귀성객들이 이미 고향으로 내려간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공사 관계자는 "김천과 구미, 선산, 풍기 등 일부 지역에서 눈발이 날리고 있으나 기온이 높아 결빙이나 적설은 없는 등 귀성에는 큰 지장이 없을 전망"이라고 밝혔다. 또 밤사이 대구와 경북 일부 산간지역에 눈발이 날리면서 도로 노면이 결빙돼 교통이 통제되는 곳도 있었으나 이날 오전 통제가 풀렸다. ...

    연합뉴스 | 2002.02.11 00:00

  • 대전.충청권 귀성길에 눈 .. 오후에 갤 듯

    ... 차동고개를 비롯 일부 고갯길은 내린 눈이 녹으면서 도로 곳곳이 빙판을 이루고 있고 오후 늦게 기온이 다시 영하로떨어질 것으로 예상돼 뒤늦은 귀성길 운전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대전기상청 관계자는 "국지적으로 많은 눈이 내린 곳도 있겠으나 오후 들어 눈발이 그칠 것으로 보이며 영하의 기온이 계속될 것으로 보여 귀성길에 오른 차량들은 빙판길 안전 운행에 주의를 기울여줄 것"을 당부했다. (대전=연합뉴스) 조성민기자 min365@yna.co.kr

    연합뉴스 | 2002.02.11 00:00

  • 설연휴 귀성 스케치..호남

    설 연휴가 시작된 10일 호남지역 고속도로와 국도 등에는 오후부터 귀성차량이 점차 늘면서 일부 구간에서 정체와 서행이 이뤄지고 있으나 예상보다 원활환 소통을 보이고 있다. 그러나 호남지역 곳곳에 눈발이 날리고 있는데다 11일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4도 이하로 떨어질 것으로 예상돼 앞으로 2-5㎝ 더 내릴 것으로 예상되는 눈이 쌓일 경우 도로결빙으로 인한 혼잡이 우려되고 있다. 10일 한국도로공사 호남지역본부에 따르면 전날 하루 호남고속도로와 서해안 ...

    연합뉴스 | 2002.02.10 00:00

  • 호남지역 고속도.국도 비교적 소통 원활

    설 연휴 첫날인 10일 호남지역 고속도로와 국도에는 귀성 차량이 점차 늘고 있으나 이날 오전 현재까지는 비교적 원활한 소통을 보이고 있다. 그러나 군산, 장성, 목포 등에는 눈발이 날리고 있는데다 11일 아침 최저 기온이 영하 4도 이하로 예상돼 도로결빙으로 인한 혼잡이 우려된다. 도심도로는 비교적 한산하나 백화점과 시장 부근에는 뒤늦게 선물을 준비하려는쇼핑 차량들이 몰려 혼잡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10일 한국도로공사 호남지역본부에 따르면 ...

    연합뉴스 | 2002.02.10 00:00

  • [中企 드라마] 지하철역 벤치에서 창업했다

    눈발이 조금씩 흩날렸다. 서울 지하철 당산역 대합실에서 만난 스물아홉살의 실업자 세사람은 오늘도 갈 곳이 없었다. 고등학교 동기인 이들은 벌써 1주일째 이렇게 아침부터 만났지만 매번 어떻게 점심끼니를 해결해야 할지 걱정이었다. 어느새 날리던 눈발이 함박눈으로 변했다. 담배를 입에 문 채 창밖을 쳐다보던 김경오가 이렇게 불쑥 소리쳤다. "야,우리 같이 회사나 하나 차리자" 그러나 이 얘기를 듣던 구자일과 신호인은 공허하게 그를 쳐다볼 뿐이었다. ...

    한국경제 | 2002.02.06 17:26

  • '청소년 사장님' 키운다 .. 한경 '비즈쿨' 설명회

    ... 아름다운청소년공동체와 공동으로 21일 서울 양재동 교육문화회관에서 개최한 ''청소년 창업교육(일명 비즈쿨=비즈니스+스쿨) 프로그램 설명회''는 아침부터 전국에서 올라온 학교장들과 일선교사, 학생들의 높은 관심으로 열기가 가득했다. 눈발이 흩날리는 궂은 날씨 속에서도 이날 행사장에는 인천 대구 부산 광주 등 전국 각지에서 실업계 고교 교장, 교감 및 교사, 학생 대표 등 3백70여명이 몰렸다. 김덕배 중기특위 위원장은 "매년 4만여명에 달하는 고등학생이 중도에 ...

    한국경제 | 2002.01.21 20: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