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1-310 / 1,7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르포] 시꺼멓게 타 뒤엉킨 차량에 유독가스까지 '아수라장'

    ... 시커멓게 변해 사고가 얼마나 컸는지를 보여주고 있다. 터널 밖에는 소방차 수십 대와 견인차들이 몰려 도로를 가득 메운 채 사고 수습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 터널은 여전히 완전히 차단된 상태다. 그러나 많은 눈이 쌓인 가운데 눈발이 끊이지 않아 사고 수습을 더디게 하고 있다. 특히 사고가 난 사매2터널은 산 중턱을 깎아 만든 곳에 있어 평소에도 눈이 잘 녹지 않는다는 것이 운전자들과 주민들의 설명이다. 도로 결빙이 사고의 한 원인이었음을 추정해볼 수 있는 ...

    한국경제 | 2020.02.17 18:53 | YONHAP

  • thumbnail
    탱크로리 화재 후 '쾅쾅'…순천완주고속도로 터널사고 재구성(종합)

    ... 그는 사방이 찌그러진 차량이 도로에 널려 있고 파편이 곳곳에 흩어져 있어 마치 폭격을 맞은 모습이었다고 말했다. 당시 남원에는 대설주의보가 발효 중이었고 적설량은 이날 오후 1시 현재 5.9㎝였다. 부서진 차에서 나와 굵은 눈발을 맞으며 멍하니 터널을 바라보고 있는 부상자들도 있었다. 그는 부서진 차량을 가까운 정비소로 옮기며 사고 장소를 수차례 왕복했다. 박씨는 "아직도 터널 안에서 검은 연기가 꽤 많이 나오고 있다"며 "사망자와 부상자와 많아 오늘 ...

    한국경제 | 2020.02.17 18:07 | YONHAP

  • thumbnail
    순천완주고속도로 터널사고 재구성…'탱크로리 화재후 연쇄충돌'

    ... 그는 사방이 찌그러진 차량이 도로에 널려 있고 파편이 곳곳에 흩어져 있어 마치 폭격을 맞은 모습이었다고 말했다. 당시 남원에는 대설주의보가 발효 중이었고 적설량은 이날 오후 1시 현재 5.9㎝였다. 부서진 차에서 나와 굵은 눈발을 맞으며 멍하니 터널을 바라보고 있는 부상자들도 있었다. 그는 부서진 차량을 가까운 정비소로 옮기며 사고 장소를 수차례 왕복했다. 박씨는 "아직도 터널 안에서 검은 연기가 꽤 많이 나오고 있다"며 "사망자와 ...

    한국경제 | 2020.02.17 17:22 | YONHAP

  • thumbnail
    광주·전남 '지각 폭설'…도로·여객선·항공기 통제(종합)

    ... 광주와 전남에 2월 중순 '지각 폭설'이 내렸다. 17일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전날 밤부터 내린 눈이 광주 10.1㎝, 담양 8.9㎝, 화순 이양 6.6㎝, 곡성 6.2㎝, 장성 6㎝, 무안 3.4㎝ 등 적설량을 기록했다. 눈발이 가늘어지고 기온이 오르면서 관측 지점에 쌓인 눈은 일부 녹았다고 기상청은 설명했다. 대부분 지역에서 올겨울 들어 가장 많은 양의 눈이 쌓였다. 광주와 신안 흑산도에서는 전날 이번 겨울 처음으로 적설량이 관측됐다. 기상청이 전국적인 ...

    한국경제 | 2020.02.17 11:25 | YONHAP

  • thumbnail
    서울 밤새 4.1cm 눈…올겨울 최고 적설량 기록

    ... 서부 내륙, 제주도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졌다. 이번 눈은 서울·경기, 강원 영서, 경상도에서 이날 오후 3시께에 대부분 그치겠다. 충청도는 이날 오후 9시께, 전라도는 18일 오전 3시께, 제주도는 18일 오전 9시께까지 눈발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이날 오전까지 서울·경기와 충청 내륙에 눈 구름대가 국지적으로 발달해 짧은 시간 강한 눈이 내릴 가능성도 있다. 기상청은 "눈이 오는 지역에서는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고 가시거리가 짧겠다"며 ...

    한국경제 | 2020.02.17 09:53 | YONHAP

  • thumbnail
    구봉산 사고, 겨울 산행하던 60대 심정지 사망

    ... 이날 오후 3시 3분께 진안군 주천면 구봉산에서 산행하던 A(63)씨가 산악회 회원들과 등산하던 도중 숨졌다. A씨는 구봉산 700m 지점에서 심정지 증상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주천면 적설량은 1.7㎝였으며 굵은 눈발이 날렸다. 기상 상황 탓에 헬기 구조가 어렵다고 판단한 소방당국은 들것을 들고 산에 올라 7시간 만에 A씨를 구조해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결국 숨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산악회 회원 등을 상대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전북소방본부 ...

    한국경제TV | 2020.02.17 09:34

  • thumbnail
    광주·전남에 '지각 폭설'…국립공원·일부 도로 통제

    ... 여객선도 발 묶여 광주와 전남에 2월 중순 '지각 폭설'이 내렸다. 17일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전날 밤부터 내린 눈이 오전 6시 광주 9.6㎝, 광주 광산 7.4㎝, 나주 6.9㎝, 담양 6.3㎝, 장성 6㎝ 등을 기록했다. 눈발이 가늘어지고 기온이 오르면서 관측 지점에 쌓인 눈은 녹고 있다고 기상청은 설명했다. 여수·광양·고흥을 제외한 전남 모든 시·군과 광주에는 대설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기상특보가 내려지면서 지리산·내장산·월출산·무등산 등 광주와 전남 ...

    한국경제 | 2020.02.17 09:32 | YONHAP

  • thumbnail
    전북 진안 구봉산서 겨울 산행하던 60대 사망

    ... 오후 3시 3분께 전북 진안군 주천면 구봉산에서 산행하던 A(63)씨가 숨졌다. 산악회 회원들과 등산하던 A씨는 구봉산 700m 지점에서 심정지 증상을 보였다고 소방당국은 설명했다. 당시 주천면 적설량은 1.7㎝였으며 굵은 눈발이 날렸다. 기상 상황 탓에 헬기 구조가 어렵다고 판단한 소방당국은 들것을 들고 산에 올라 7시간 만에 A씨를 구조해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결국 숨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산악회 회원 등을 상대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전북소방본부 ...

    한국경제 | 2020.02.16 22:38 | YONHAP

  • thumbnail
    서울 대설주의보 해제…눈은 밤사이 계속

    ... 제주도 산지와 나머지 내륙 지역에 내려진 대설주의보는 여전히 유지되고 있다. 기상청은 이날 밤에도 강원 영동과 일부 경상도를 제외한 대부분 지역에서 눈이 계속 내릴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17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눈발이 강해질 수 있다"며 기상 정보를 참조할 것을 당부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번 눈은 서울·경기·강원 영서·경상도는 17일 오후 3시께, 충청·전라도는 17일 밤에 ...

    한국경제 | 2020.02.16 21:53 | 최민지

  • thumbnail
    서울 대설주의보 해제…내일 낮까지 눈은 계속 내려(종합)

    ... 발효됐던 대설 경보가 해제됐다. 제주도 산지와 나머지 내륙 지역에 내려진 대설주의보는 여전히 유지되고 있다. 이날 밤에도 강원 영동과 일부 경상도를 제외한 대부분 지역에 눈은 계속 내리겠다. 특히 17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눈발이 강해질 수 있다고 기상청은 예상했다. 이번 눈은 서울·경기와 강원 영서, 경상도에는 17일 오후 3시께, 충청도와 전라도에는 17일 밤에 그칠 것으로 예상된다. 제주도는 18일 아침까지 눈이 이어지겠다. 16일부터 ...

    한국경제 | 2020.02.16 21:2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