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1-340 / 1,6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내일 날씨] `화이트 크리스마스 없어요`…미세먼지 `보통`

    성탄절인 25일 흐린 하늘이 예상되지만 `화이트 크리스마스`를 기대하기는 어렵겠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대체로 맑다가 낮부터 흐려진다고 예보했다. 단 중부지방 일부에서 늦은 오후부터 밤사이에 산발적으로 빗방울이나 눈발이 날리는 곳은 있을 전망이다. 기온은 서풍 유입 영향으로 전날보다 2∼3도 높아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은 분포를 보이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8∼0도, 낮 최고 기온은 3∼9도로 예보됐다. 북쪽 찬 공기의 영향을 받는 26일부터는 ...

    한국경제TV | 2018.12.24 21:34

  • 25일 날씨 : 낮부터 흐려져

    전국이 대체로 맑다가 낮부터 흐려지겠다. 중부지방에서는 늦은 오후부터 밤 사이 눈발이 날리겠다. 아침 최저 영하 8도~영상 1도, 낮 최고 3~10도.

    한국경제 | 2018.12.24 18:09

  • thumbnail
    설원에서 생존하라…'배틀그라운드', 신규 맵 '비켄디' 출시

    ... 눈으로 뒤덮인 환경에 적응하며 생존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플레이어는 눈 위에 발자국 혹은 바퀴 자국을 추적하며 서로 쫓고 쫓기는 박진감 넘치는 배틀로얄 전투를 즐길 수 있다. 맑음과 눈 날씨 효과가 적용돼 맑은 하늘이 약한 눈발로 뒤바뀌는 등 색다른 플레이 경험이 가능하다. 더불어 G36C 소총(PC버전 한정), 스노우모빌 등 신규 아이템은 비켄디만의 재미를 더한다. 비켄디에서만 제공되는 G36C는 5.56mm 구경의 소총으로 7.62mm 구경 총기보다 ...

    게임톡 | 2018.12.19 11:27

  • thumbnail
    [오늘 날씨] 전국 미세먼지 농도 `나쁨`…큰 추위는 없어

    ... 국립환경과학원은 "국외 미세먼지 영향으로 대부분 지역에 농도가 높을 것"이라며 전 권역에 `나쁨` 수준의 농도를 예보했다. 충청도와 전북, 울릉도·독도에는 오전까지 눈이나 비가 1㎝가량 내리겠다. 전남과 경북 내륙, 제주도에도 빗방울이나 눈발이 흩날리겠다. 전날 혹은 이날 내린 눈·비가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고, 아침까지 짙은 안개가 끼는 곳도 있을 전망이다.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각별히 신경써야 한다. 아침 기온은 오전 5시 기준 서울 1.3도, 인천 ...

    한국경제TV | 2018.12.17 10:30

  • thumbnail
    [날씨] 추위는 주춤한데 `미세먼지는 전국 기승`

    ... 수준으로 예보됐다.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은 "국외 미세먼지 영향으로 대부분 지역에 농도가 높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충청도와 전북, 울릉도·독도에는 오전까지 눈이나 비가 1㎝가량 내린다. 전남과 경북 내륙, 제주도에는 빗방울이나 눈발이 흩날리겠다. 전날 혹은 이날 내린 눈·비가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다. 아침까지 짙은 안개가 끼는 곳도 있다.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한다.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1.3도, 인천 1.9도, ...

    한국경제TV | 2018.12.17 08:50

  • thumbnail
    '마스크 챙기세요' 전국에 미세먼지 기승…추위는 주춤

    ... 국립환경과학원은 "국외 미세먼지 영향으로 대부분 지역에 농도가 높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충청도와 전북, 울릉도·독도에는 오전까지 눈이나 비가 1㎝가량 내린다. 전남과 경북 내륙, 제주도에는 빗방울이나 눈발이 흩날리겠다. 전날 혹은 이날 내린 눈·비가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다. 아침까지 짙은 안개가 끼는 곳도 있다.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한다.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1.3도, 인천 ...

    한국경제 | 2018.12.17 06:08 | YONHAP

  • thumbnail
    쌀쌀한 추위에 미세먼지까지…시내·고속도로 '한산'

    추위와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면서 서울 도심이 대체로 한산한 모습을 보였다. 전국 고속도로는 평소 주말보다 통행량이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기상청에 따르면 서울은 오전 동안 눈발이 날린 데다 한때 최저기온이 영하 2도로 떨어졌다. 낮 최고기온도 영상 2도에 머무르는 등 궂은 날씨를 보였다. 특히 이날 수도권과 강원 영서 등 중부지방에 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을 나타냈다. 서울 광화문 광장은 외국인 관광객들을 제외하면 ...

    한국경제 | 2018.12.16 17:00 | 박상재

  • thumbnail
    눈 내리는 주말은 스키어 천국…전국 명산은 등산객들로 '북적'

    미리 느끼는 성탄절 분위기…궂은 날씨에 도심 일부는 '한산' 전국 곳곳에 눈발이 날린 16일 유명 스키장은 '물 만난' 스키어들로 북적였다. 눈과 비가 날리는 다수 궂은 날씨에도 전국 명산들에는 겨울 산의 정취를 느끼려는 등산객으로 붐볐다. 이에 비교해 도심과 축제장 등 유명 관광지들은 다소 한산한 모습을 보였다. 이날 전국은 대체로 흐리고 오전부터 낮까지 산발적으로 눈이나 비가 내렸다. 쌀쌀한 날씨에 ...

    한국경제 | 2018.12.16 14:58 | YONHAP

  • thumbnail
    최종 적설량 서울 1.7㎝·인천 4.2㎝…남부지방 오후 산발적 눈

    ... 역시 눈이 녹으면서 낮 12시 3.5㎝, 오후 1시 2.9㎝로 감소했다. 서울과 인천의 오후 1시 현재 기온은 각각 1.3도, 1.9도이다. 서울과 인천 등에 내리던 눈은 완전히 멈췄지만, 그 외 일부 중부지방에는 여전히 눈발이 날리는 곳이 있다. 중부지방의 눈은 오후에 대부분 그치고, 남부 지방에서는 오후까지 산발적으로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고 기상청은 내다봤다. 한편, 이날 오전 한때 서울에 마치 함박눈처럼 눈이 펑펑 내렸던 점을 고려하면 1.7㎝라는 ...

    한국경제 | 2018.12.13 13:43 | YONHAP

  • thumbnail
    차 갖고 출근 시작하니 눈 '펑펑'…직장인 지각 속출

    ... 쌓여 제설작업이 한창 진행되고 있다. 13일 수도권기상청 인천기상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현재 적설량은 인천 3.8cm, 강화군 1.6cm다. 이날 오전 2시 42분부터 인천에서 약하게 내리기 시작한 눈은 오전 8시부터 눈발이 굵어지기 시작해 차량 혼잡도 극심해졌다. 집을 나설 때만 해도 눈이 거의 내리지 않아 차를 끌고 나왔다가 갑자기 굵어진 눈발로 교통체증에 갇혀 지각하는 사례도 적지 않았다. 주요 도로는 제설작업으로 차량 통행에 큰 지장은 없었지만 ...

    한국경제 | 2018.12.13 10:5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