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5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바이든 '모바일 송금' 계정 10분만에 추적"…안보 구멍?

    ... 발생한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다. 인터넷 매체 버즈피드는 바이든 대통령이 자신의 손주들에게 '벤모'로 송금했다는 뉴욕 타임스 기사에 착안해 바이든 대통령의 벤모 계정을 추적했고 이에 성공했다고 16일 보도했다. 이 매체는 벤모가 ... 바이든 여사의 벤모 계정은 사라졌다. 바이든 대통령의 비공개 계정에 등록된 친구는 10명 미만이었지만, 그가 접촉하는 사람들의 면면으로 쉽게 식별 가능했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이는 안보상의 중대한 결함으로 비화할 수 있다고 ...

    한국경제 | 2021.05.16 16:33 | YONHAP

  • 해리스 美 부통령 "한국 백신 지원 우선순위 논의"

    ... 양국의 백신 파트너십 구축이 꼽히고 있는 만큼 단순히 김 의원에 대한 립서비스에 그치지 않을 것이란 얘기다. 김 의원은 미 민주당의 뉴욕주 광역대의원인 김민선 한인이민사박물관장(전 뉴욕한인회장) 주선으로 해리스 부통령을 면담했다. 앞서 김 관장은 바이든 대통령과 친분이 있는 톰 스워지 및 캐럴린 멀로니 하원의원과 접촉했고, 이들이 동맹국인 한국에 백신을 공급하는 서한을 백악관에 보내도록 조율했다. 김 관장은 “김 의원은 2019년 하원의원이 ...

    한국경제 | 2021.05.14 18:03 | 조재길

  • thumbnail
    양키스 구단 '백신접종 후 확진' 속출…'돌파감염' 연구사례로

    확진 판정 받은 선수·코치 등 8명 모두 백신 접종…증상은 없어 미국프로야구(MLB) 뉴욕 양키스에서 최근 코로나19 감염자가 속출하면서 백신을 맞았는데도 감염되는 '돌파 감염'(breakthrough infection)의 대표적 ... 퍼비 파리크 박사는 "이들(양키스 확진자들)은 마스크를 쓰지 않은 채 라커룸을 같이 쓰고 식사를 함께하며 밀접한 접촉을 했다"라며 변이 바이러스의 확산도 밀집된 공간에서 돌파 감염 위험을 더욱 높일 수 있다고 지적했다. 양키스 확진자들이 ...

    한국경제 | 2021.05.14 15:23 | YONHAP

  • thumbnail
    '휘발유 사재기' 美 주유소에서 새치기하다 난투극 벌어져

    ... 휘발유 사재기 대란이 발생한 가운데, 한 주유소에서 새치기를 하려던 사람 때문에 난투극까지 벌어졌다. 13일(현지시간) 미 뉴욕포스트와 abc 방송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2시께 노스캐롤라이나주 웨이크 카운티에 있는 나이트데일의 한 주유소에서 기름을 넣으려는 긴 차량 행렬 사이로 한 여성의 차량이 끼어들며 접촉사고가 발생, 격한 몸싸움으로 이어졌다. 당시 기름을 넣기 위해 대기하던 한 운전자가 촬영해 인스타그램에 올린 영상을 보면 여성은 자신이 ...

    한국경제 | 2021.05.14 10:57 | YONHAP

  • thumbnail
    뉴욕증시, 인플레이션 공포에 '털썩'…국제유가 2개월래 '최고' [모닝브리핑]

    뉴욕증시, 인플레이션 공포에 '털썩' 뉴욕증시 주요 지수가 인플레이션 공포에 일제히 하락했습니다. 현지시간 12일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681.50포인트(1.99%) ... 접촉해왔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앞서 미 교통부는 9일 콜로니얼의 유류 공급 중단으로 직접 영향받은 워싱턴DC와 뉴욕 등 17개 주에 비상사태를 선포한 상태입니다. ◆ 훌쩍 올라간 기온…서울 낮 최고 29도 목요일인 ...

    한국경제 | 2021.05.13 06:59 | 오정민

  • thumbnail
    美 송유관 해킹 사태에 바이든 "24시간 내 좋은 소식 있을 것"

    ... 이날 백악관에서 미 휘발유 공급 및 가격 인상에 우려하는 미국인들에게 어떤 말을 하겠느냐는 질문을 받자 "우리는 콜로니얼 파이프라인과 아주 아주 긴밀하게 접촉해왔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미 교통부는 9일 콜로니얼의 유류 공급 중단으로 직접 영향받은 워싱턴DC와 뉴욕 등 17개 주에 비상사태를 선포한 상태다. 또한 백악관은 콜로니얼 파이프라인 사이버 테러 관련 태스크포스팀(TFT)을 꾸린 것으로 전해졌다. 콜로니얼 파이프라인에 ...

    한국경제 | 2021.05.13 06:37 | 오정민

  • thumbnail
    오늘 700명 안팎…감소세 더딘데 변이 확산하고 이동량은 증가

    ... 4.9%(165만건), 비수도권은 9.2%(333만건) 늘었다. 지역사회 내 '숨은 감염자'가 상당한 상황에서 사람 간 접촉이 늘면 그만큼 감염 위험도 커질 수밖에 없다. 더욱이 최근에는 가족, 지인, 동료 등 평소 알고 지내던 선행 확진자와 ... 변이(58명), 그리고 아직 역학적 위험성이 입증 안 돼 '기타 변이'로 분류된 미국 캘리포니아(490명)·미국 뉴욕(13명)·영국-나이지리아(9명)·필리핀 변이(6명)까지 더하면 국내에서 확인된 변이 감염자는 총 2천473명으로 ...

    한국경제 | 2021.05.13 04:35 | YONHAP

  • thumbnail
    백신 맞고도 `집단감염`…MLB 코로나 재확산 공포

    ... 감염증(코로나19)이 다시 확산하고 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이미 마친 상태여서 재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다. 명문구단 뉴욕 양키스 구단은 12일(한국시간) 필 네빈 3루 코치와 레리 윌리츠 1루 코치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 받아 부상자 명단(IL)에 올랐고, 내야수 유릭슨 프로파르, 백업 선수 호르헤 마테오, 1루수 에릭 호스머는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역시 IL에 올랐다. (사진=AFP연합뉴스)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 한국경제TV, ...

    한국경제TV | 2021.05.12 19:35

  • thumbnail
    백신 맞고도 코로나에 뚫린 MLB…양키스·샌디에이고 집단 감염

    ... 대다수 구성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친 상태라 충격파가 크다. 특히 명문구단 뉴욕 양키스는 백신 접종을 한 코치 두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비상이 걸렸다. 양키스 구단은 12일(한국시간) ... 확진 판정을 받아 부상자 명단(IL)에 올랐고, 내야수 유릭슨 프로파르, 백업 선수 호르헤 마테오, 1루수 에릭 호스머는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역시 IL에 등재됐다. 이들의 백신 접종 여부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2 18:46 | YONHAP

  • thumbnail
    백신 접종한 양키스 네빈 코치, 코로나19 확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뉴욕 양키스 필 네빈 3루 코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네빈 코치는 지난 2월 존슨앤드존슨사의 백신 접종을 마쳤는데, 이례적으로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 에런 분 양키스 감독은 12일(한국시간) 현지 매체들과 화상 인터뷰에서 네빈 코치의 확진 소식을 알리면서 "밀접 접촉자는 없지만, 예방 차원에서 몇몇 스태프를 집으로 돌려보냈다"고 밝혔다. 분 감독은 "당분간 카를로스 멘도사 벤치 코치가 ...

    한국경제 | 2021.05.12 09:0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