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1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국 대선 D-9…주목 받는 바이든노믹스 [국제경제읽기 한상춘]

    ... 일관했기 때문이다. 복원에만 나선다 하더라도 그 자체가 큰 변화다. 대외적으로는 트럼프 정부 시절 크게 훼손된 다자 채널이 재가동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버락 오바마 정부 시절 부통령으로 근무할 당시 강한 신념을 ... 있어서는 트럼프 정부처럼 한국을 배제한 북한과의 쌍무적인 방법보다는 한국과 긴밀한 협조를 바탕으로 UN 등과의 다자 내에서 추진될 가능성이 높다. 트럼프 정부가 미해결 과제로 남길 주한 미군 철수와 방위비 분담 문제도 바이든 ...

    한국경제TV | 2020.10.26 13:40

  • thumbnail
    [미 대선 D-9] 트럼프냐 바이든이냐…한반도 정세도 변화 불가피

    ... 간 합의를 중시하는 톱다운 방식을 선호한다. 재선 시 이런 대북 정책의 연장선에서 비핵화 협상의 물꼬를 다시 것으로 보인다. 그는 김 위원장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고 친분을 과시하면서 협상 가능성을 열어놓고 있다. ... 있다. 한국에 대한 반(反)중 노선 참여 압박도 거세질 전망이다. 트럼프 행정부는 특히 인도·태평양 지역에서 다자 안보 체제의 구축 필요성을 강조해왔다. 이에 따라 미국이 일본, 호주, 인도와의 기존 협의체인 '쿼드'(Quad·4자)를 ...

    한국경제 | 2020.10.25 13:00 | YONHAP

  • 비건 "'쿼드' 어느 시점엔 공식화해야…계획된 확장정책은 없어"

    ... 끌어들이겠다는 명확한 입장을 밝히진 않았지만, 한국을 포함한 역내 국가들과의 협력 가능성을 여전히 열어놓고 있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앞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지난 7일 "4개국 협력을 제도화하면 실질적인 안전보장 구축에 착수할 수 있다"면서 4개국 협력을 다른 나라로 확대해 인도·태평양에 다자 안보 을 구축하는 게 바람직하다는 견해를 밝힌 바 있다. 비건 부장관은 "태평양 국가들 사이에, 인도·태평양 ...

    한국경제 | 2020.10.21 10:21 | 하헌형

  • thumbnail
    비건 "'쿼드' 어느 시점엔 공식화해야…확장 언급은 시기상조"

    ... 끌어들이겠다는 명확한 입장을 밝히진 않았지만, 한국을 포함한 역내 국가들과의 협력 가능성을 여전히 열어놓고 있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앞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지난 7일 "4개국 협력을 제도화하면 실질적인 안전보장 구축에 착수할 수 있다"면서 4개국 협력을 다른 나라로 확대해 인도·태평양에 다자 안보 을 구축하는 게 바람직하다는 견해를 밝힌 바 있다. 비건 부장관은 "태평양 국가들 사이에, 인도·태평양 내에 강화할 가치가 있고 협력 확대로 ...

    한국경제 | 2020.10.21 01:18 | YONHAP

  • thumbnail
    비건, 중국 견제용 '쿼드'에 "다른 나라에도 열려있어"

    폼페이오 인도·태평양 다자안보 발언 이어 쿼드 확대 美 의지 피력 비건, 중국을 모두가 논의 꺼리는 '방 안의 코끼리'에 비유 미국이 인도·태평양 지역에서 중국 견제용으로 공을 들이는 협의체인 '쿼드'(Quad) 확대 의지를 잇달아 피력하고 있다. 미국, 일본, 호주, 인도가 구성한 쿼드를 안보협의체로 확대하려는 의향을 피력하는가 하면, 4개국 외에 추가로 다른 국가의 합류를 희망하는 발언이 주요 당국자 입에서 연이어 나오고 있다. 12일(현지시간) ...

    한국경제 | 2020.10.13 04:40 | YONHAP

  • thumbnail
    '바이든의 그림자' 외교정책 핵심 매키언 "한국은 최고의 동맹"

    ... 인도적 지원이 북한에 들어가도록 보장하고 국제 인도주의 단체들이 이런 물품을 더 쉽게 전달할 수 있도록 기존 제재 내에서 검토하길 원한다. 교류와 이산가족 상봉 측면에서도 한국 정부와 협력해 이산가족 상봉을 장려하기 위한 조치를 ... 우린 분명히 다르게 접근할 것이다. -- 트럼프 정부가 쿼드 확대를 추진하고 있다. 바이든 역시 지금 같은 다자체제 추진에 공감하는가. ▲ 바이든은 국가안보 목표, 인도·태평양 지역의 평화·번영을 발전시킬 외교적 접근을 선호한다. ...

    한국경제 | 2020.10.11 07:00 | YONHAP

  • thumbnail
    바이든의 한반도 정책 구상은…트럼프 기조서 대전환 예고

    ... 인내' 거리 두며 대북관여 시사…실무협상 전제 정상회담도 배제안해 동맹 한일 및 중국과의 공조 강조…6자회담 같은 다자틀 복원 나설까 "바이든은 트럼프 대통령과 매우 다르지만 그렇다고 오바마 대통령도 아니다" 조 바이든 미국 민주당 ... 특히 북한에 영향력이 큰 중국의 적극적 역할을 염두에 둔 것 아니냐는 해석을 낳는다. 바이든 행정부가 출범하면 북미 직접 대화 외에도 과거 6자회담 등과 같은 다자 협상 의 복원을 추진할 수 있다는 시각도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0.11 07:00 | YONHAP

  • thumbnail
    미국 주도 '인도태평양판 나토' 본격화하나…한국엔 부담될듯

    폼페이오, 4개국 '쿼드' 협력 다른 나라로도 확대 다자안보 구축 언급 미국의 대중 압박 행보 강화 속에 향후 여파 주목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인도·태평양 지역에서 다자 안보 체제의 구축 필요성을 강조, 다자 협의체 구축을 위한 외교적 노력이 본격화할지 주목된다. 미국이 일본, 호주, 인도와의 기존 협의체인 '쿼드'(Quad·4자)를 다른 나라로 확대해 미국과 유럽이 구축한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와 같은 '인도태평양판 나토' ...

    한국경제 | 2020.10.08 02:00 | YONHAP

  • thumbnail
    美국무 "인도·태평양에 다자안보 구축 바람직" 中 겨냥

    ... 설립 의도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미국과 일본, 호주, 인도의 외교협력을 다른 나라로 확대해 인도·태평양에 다자 안보 을 구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견해를 밝혔다. '쿼드'(Quad·4자) 회의 참석차 일본을 방문한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7일 자 니혼게이자이신문과의 인터뷰에서 "4개국 협력을 제도화하면 실질적인 안전보장 구축에 착수할 수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쿼드는 미국과 일본, 호주, 인도의 외교장관이 참여하는 회의로 전날 도쿄에서 ...

    한국경제 | 2020.10.07 10:13 | YONHAP

  • thumbnail
    [한-러수교 30주년] 라브로프 러 외무 "푸틴 방한 코로나19 정상화 맞춰 논의"

    ... 통상·경제 파트너 가운데 하나다. 양국 교역 규모는 250억 달러에 근접했다. 우리는 러-한 지역협력포럼 내에서의 공조에도 특별한 의미를 부여하고 있다. 제3차 포럼 회의가 내년에 한국에서 열릴 예정이다. 문화-인적교류 ... 서로의 합법적 이해를 존중하는 공동의 노력으로만 풀 수 있을 것이다. 러시아의 한반도 문제 해결 구상도 그러한 다자적 작업 추진을 지향하고 있다. -- 러시아는 지난 2017년 중국과 함께 한반도 문제의 종합적 해결 방안을 위한 ...

    한국경제 | 2020.09.29 06: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