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4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위드미 "서울 3대 버스터미널 모두 입점…올해 출점 확대 주력"

    ... 중 처음으로 서울 3대 버스터미널인 서울·동서울·남부 버스터미널에 모두 입점하게 됐다고 전했다. 위드미는 해당 버스터미널들에서 총 11개 점포를 운영하게 됐다. 위드미는 올해 외형 성장에 초점을 맞춰 다점포화 기반을 구축하기 위한 출점 확대에 주력할 계획이다. 출점 지역을 세분화, 지역별 유동인구가 많은 랜드마크 위주로 점포를 낸다는 전략이다. 신세계 위드미는 2014년 7월 137개점을 시작으로 공식 출범, 지난해 말에 1000호점을 ...

    한국경제 | 2016.02.03 08:08 | 오정민

  • Premium (창업) 투자형 창업자가 외식업을 하려면

    ... 패밀리레스토랑들을 압도할 수 있을 지 주목됩니다. 한식 복합매장의 관건은 식재료비, 인건비 등 매장 운영비를 최소화 하면서도 품질 좋은 먹거리를 제공해야 하는 이율배반적 과제를 어떻게 해결하는냐 하는 것입니다. 식재료비의 절감은 다점포화가 해법입니다. 구매량이 많아야 원가를 낮출 수 있는 것이지요. 인건비는 좋은 인력을 확보, 일당백의 효율성을 갖추는 것밖에 없습니다. 이런 판단 때문에 원앤원, 채선당, 놀부와 같은 외식전문 기업들은 투자형 창업자들을 손짓하고 있습니다. ...

    모바일한경 | 2014.03.31 17:06 | 강창동

  • 미스터피자, 거점 점포 앞세워 中 대륙 마케팅 본격화

    미스터피자가 중국 내 주요상권에 거점점포를 오픈하고 이를 중심으로 중국 대륙 마케팅을 본격화 합니다. 글로벌 외식문화기업 MPK그룹은 올해 중국사업을 최대 역점사업으로 정하고 다점포화를 위한 공격적인 경영에 돌입했습니다. 우선 주요 상권 내 70개의 점포를 추가로 오픈, 기존 점포를 포함 모두 100개의 거점점포를 마련한다는 방침 입니다. 베이징을 중심으로 하고 있는 MPB(베이징현지법인)는 가맹사업을 본격화하고, 상하이를 중심으로 한 MP...

    한국경제TV | 2014.01.27 10:14

  • thumbnail
    미스터피자, 中 마케팅 강화한다…"100개 거점점포 마련"

    [ 노정동 기자 ] 미스터피자가 중국 내 주요상권에 거점점포를 오픈하고 이를 중심으로 중국 대륙 마케팅을 본격화한다. 이재원 MPK그룹 중국사업본부 본부장은 "올해 중국사업을 최대 역점사업으로 정하고 다점포화를 위한 공격적인 경영에 돌입했다"며 "우선 주요 상권 내 70개의 점포를 추가로 오픈, 기존 점포를 포함 모두 100개의 거점점포를 마련할 계획"이라고 27일 밝혔다. 베이징을 중심으로 하고 있는 MPB(베이징현지법인)는 가맹사업을 본격화하고, ...

    한국경제 | 2014.01.27 09:38 | 노정동

  • thumbnail
    중저가화장품 연말 빅세일 경쟁 돌입…'레드 서스데이' 왔다

    ... 할인 행사로 소비자들이 둔감해졌기 때문. 중저가 브랜드숍 상위 5개사의 연중 할인 일수는 올해 250일을 기록해 2011년에 비해 무려 143일 증가한 것으로 추정됐다. 올 들어 중저가 화장품 브랜드숍 시장에서는 주요 상권 내 다점포화, 신규 브랜드 출시 등으로 경쟁 강도가 심화됐다.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3분기 말 기준 전국 저가 브랜드숍의 매장수는 거의 5000개(약 4961개)에 달하는 것으로 추산된다. 지난해(4089개) 대비 21.3% 이상 증가한 수치다. ...

    한국경제 | 2013.11.29 13:50 | 오정민

  • thumbnail
    박을규 원신월드 사장 "아울렛 W몰 새 점포 내고 서비스는 백화점 수준으로"

    ... 일어날 것”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W몰은 마리오 하이힐 등 가산동 아울렛상권 '빅3' 중 매장 규모가 가장 작다. 이에 대해 박 사장은 “단기간에 매장규모를 보강할 방법이 없는 만큼 고객접점 서비스를 백화점 수준까지 끌어올리고 다점포화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VIP룸 등 백화점식 편의시설이 가산동에서는 희귀한 시설이어서 우수 고객을 유치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게 사실”이라며 “시설보다 더 중요한 것은 접객서비스 수준이므로 직원교육에 주력할 방침”이라고 ...

    한국경제 | 2013.03.13 00:00 | 강창동

  • thumbnail
    장재영 신세계 대표 "백화점의 경쟁자는 놀이공원…교외형 복합쇼핑몰로 승부할 것"

    ... 청담동에 문을 연 프리미엄 식품관 'SSG푸드마켓'에 대한 반응은 어떻습니까. “'식품도 패션'이라는 새로운 콘셉트로 접근해서 소비자들의 좋은 반응을 얻었고 식품 뿐만 아니라 유통업계 전반에 혁신적인 변화를 촉발시키고 있습니다. 다점포화 계획은 없지만 SSG푸드마켓의 성공을 발판으로 현재 운영 중인 백화점의 식품 매장을 단계적으로 바꿀 계획입니다.” ▷신세계 서울 강남점이 입점해 있는 센트럴시티 지분을 인수했는데요. “강남점을 명실상부한 전국 1위 점포로 만드는 ...

    한국경제 | 2013.01.31 00:00 | 최만수

  • thumbnail
    이윤신 W몰 대표 "가산 아울렛타운 영업면적 3배 늘어나…"

    ... 휴게실과 문화센터를 신설해 호응을 얻었다”며 “앞으로는 고객을 만족시키는 서비스 수준이 더욱 중요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국내 경제가 저성장기에 접어들면 소매업태 간 경계가 무너지게 되므로 아울렛도 백화점처럼 고급화와 다점포화를 서둘러야 한다”며 “W몰도 전국적인 체인망을 갖출 수 있도록 준비 중이며 내년엔 다른 지역에 2, 3호점을 확정해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올해 매출 목표는 지난해(3000억원)보다 16.7% 늘어난 3500억원으로 잡고 있다. ...

    한국경제 | 2012.09.25 00:00 | 강창동

  • thumbnail
    [맛집] 순종 오리고기로 건강 밥상을 차려 내다

    ... 시작으로 23년 동안 오리 요리를 해 온 오리 요리의 명가 '배나무골'이다. 배나무골은 최고급 육질의 순종 오리로 신기술 밴처기업의 선진화된 기술력을 통해 위생적으로 가공하기 때문에 최상의 오리고기를 즐길 수 있다. 한식 업계의 다점포화 전략에 따라 CK(Central Kitchen)를 건립, 오리고기를 위한 염지실과 열처리실, 포장실, 가공실, 야채 전처리실, 냉동·냉장실, 출고장을 갖추고 1일 1배송 시스템으로 운영한다. 그래서 6개의 직영점과 가맹점에 일관된 ...

    한경Business | 2012.04.13 14:32

  • 이마트, 베트남 진출

    ... 농산물과 현지에서 수집한 수산물을 한국과 중국의 이마트 매장에 공급할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현재 베트남에는 롯데마트가 호찌민시에 두 개의 매장을 운영하고 있지만, 코옵마트 등 현지 유통업체의 강력한 반발과 합작사와의 갈등 등으로 다점포화 전략에 제동이 걸린 상태입니다. 이형선기자 lhs718@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버려진 다지증 새끼 고양이들, 새로운 가족 찾아 ㆍ美 맥도날드 쥐버거 논란, 쥐가 비비고 다닌 빵을 손님에게 판매 `경악` ㆍ알아보는 ...

    한국경제TV | 2012.01.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