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41-450 / 4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물류센타 건립 땅값 비싸 추진 중단...유통업계

    유통업체들이 물류센터부지확보에 비상이 걸렸다. 28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백화점등 유통업체들이 다점포화추세와 함께 급증하는 상품조달물량을 효율적으로 처리하기 위해 최대요체가 되는 물류센터건립을 추진하고 있으나 부지확보의 어려움등으로 본격사업착수에 차질을 빚고 있다. 특히 각 백화점들이 물류센터건립대상지역으로 점찍고 있는 곳의 땅값이 지나치게 비싸 상품의 통합매입및 분배/배송기능을 극대화하기 위한 물류센터 건립의 필요성을 절감하면서도 막대한 ...

    한국경제 | 1989.04.28 00:00

  • 유통업체 또다시 "영토확장" 경쟁

    *** 슈퍼/편의점등 개장 붐...전문업태 양상 다양화 *** 다점포화추세에 따라 지난 한햇동안 불꽃 튀기는 출점경쟁을 벌였던 유통업체들이 올해 1/4분기 동안의 "휴면상태"에서 벗어나 또다시 "영토확장 "경쟁에 불을 댕기고 나섰다. 22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특히 최근 유통업체들의 출점양상도 백화점을 비롯 대형슈퍼마켓 스파 CVS (편의점)등으로 다양, 본격 전문업태시대의 도래를 집중시키고 있다. 이달초 슈퍼체인업체인 희성산업이 단일 ...

    한국경제 | 1989.04.22 00:00

  • 강동상권 진출 본격화...유통가 본점위주 매출 탈피

    "강동지역을 선점하라". 최근들어 백화점을 비롯한 유통업체들이 본점위주 매출경쟁에서 탈피, 다점포화를 통한 지역상권확보전으로 영업전략을 선회하면서 미개발상권인 강동지역이 유망지역으로 떠오르자 이 지역으로의 출점을 본격화하고 있다. 신세계백화점의 경우 강동구 천호동 구사거리에 4,000여평의 부지를 확보, 출점준비작업을 서두르고 있으며 롯데백화점도 내달초 롯데월드단지의 전관 오픈과 함께 대대적인 강동상권공략에 들어간다. 슈퍼체인업체의 경우 ...

    한국경제 | 1989.04.15 00:00

  • 유통업계, 소비자선호형태 따라 분화현상 가속화

    ... 상품만 파는곳이라는 이미지를 씻기 위해 앞다퉈 상설염가매장을 설치, 재래시장분위기를 혼합시켜 나가는 업체들이 생겨나는 한편 점격을 한단계 끌어올려 객단가제고 및 고급구매 수요확보에 치중하는 업체도 등장하고 있다. 또 다점포화를 추진하고 있는 대형백화점들은 각 지역점포별 특성을 고려, 대중지향 고급지향등 점격차별화를 꾀하고 있는데 신세계백화점의 경우 본점은 고급패션전문점으로, 영등포점과 미아점은 양판위주의 지역주민 밀착형으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이와함께 ...

    한국경제 | 1989.04.10 00:00

  • 백화점들, 도매기능 수행...사업다각화 조짐

    대표적인 소매업태인 백화점이 최근 도매기능까지 수행하는등 백화점 의 사업다각화 조짐이 두드러지고 있다. 1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최근의 잇단 대형신설백화점등장과 다점포화 추 세에따라 백화점간 우수거래선및 협력 업체확보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일부 대형백화점들의 경우 중소백화점들과 상품공급계약을 체결, 상품을 지원 해주는 도매기능을 수행하고있어 업계의 비상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 해외유명브랜드 판매에 집중 종전 각제조업체들로부터 공급받은 ...

    한국경제 | 1989.04.01 00:00

  • 백화점 물류센터 신설 경쟁...통신판매,배달기능도 추가

    백화점의 다점포화가 진척되면서 상품유통과정에서의 원가를 절감하기 위해 백화점들이 경쟁적으로 종합물류센터 건립을 서두르고 있다. 2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신세계백화점은 현재 역삼동등 서울시내 3곳에 상품배송센터를 두고 있으나 재고관리, 배송등의 기초적인 기능에다 앞으 로는 통신판매및 배달기능까지 추가한 종합물류센터를 영등포에 설립할 계 획이다. 전산화된 자동창고까지 갖추게 될 이 종합물류센터는 오는 91년말에 완 공될 예정인데 신세계는 ...

    한국경제 | 1989.03.21 00:00

  • 백화점 매장별 차별화 추진..고품질, 염가형

    신설백화점의 매장 고급화경향이 두드러지고있는 가운데 기존백화점들 도 다점포화와 함께 대상 고객에 맞춘 매장별 차별화가 본격 추진되고 있 다. 20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도심에 위치한 백화점과 대형아파트단지에 자 리잡은 후발백화점들이 수입상품및 고급브랜드위주로 전형적인 고가형 매 장의 확장을 서두르는 반면 지역주민과 밀착돼 있는 백화점과 기존백화점 의 분점들은 고품질 염가형 매장의 대중양판점(GMS)방식으로 실속위주의 소비패턴에 맞춘 판매전략을 ...

    한국경제 | 1989.03.20 00:00

  • 신세계, 일본 세이부 백화점과 업무제휴...사업다각화 방침

    ... 비롯 전문업태/신규사업 활성화시스템, 국제이벤트협력, 인재양성, 사업 계획등에 대한 종합적인 지원을 받게되며 기술사용료로 해마다 7,000만엔 을 세이부측에 지급하게 된다. 신세계는 이번 세이부와의 제휴를 계기로 현재 진행중인 다점포화에 발 맞춰 사업다각화와 내실성장을 다져 소비자와 함께 호흡하는 백화점으로 자리잡아 나갈 방침이다. 한편 세이부백화점은 지난해 총매출액 8,920억엔이며 19개점의 다점포 망을 가진 일본 최대백화점으로서 무역 문화정보 레저관광 오토라이프등 ...

    한국경제 | 1989.03.17 00:00

  • 기성복업계 직영점 개설 가열

    ... 실정이다. 이와함께 직영매장들의 규모도 확대돼 제일모직의 경우 일반대리점 매 장의 10배 안팎 규모에 달하는 연면적 400여평규모의 매장을 지난11월중 강남 지역에 2곳이나 개설한데 이어 내년에는 충무로에도 같은규모의 대 형매장을 낼 예정이다. 이들 직영매장은 매출 효율보다 장기적인 시장효과를 겨냥한 상품전시 등에 중점을 두고 있는데다가 상품 구색력을 높이기위한 토탈패션매장을 겨냥하고 있어 갈수록 대형화및 다점포화 경쟁이 확대될 전망이다.

    한국경제 | 1988.12.19 00:00

  • 백화점업계, 매출신장둔화등 이유...신규출점연기 잇달아

    최근들어 다점포화, 매출극대화 전략등으로 확대지향 일변도로 치닫던 백 화점들이 최근 갑자기 내실다지기쪽으로 궤도를 급선회하는등 이상기류가 흐 르고 있다. 19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올들어 잇단 대형백화점 신설이 백화점가의 경쟁력 제고의 유인으로 작용했지만 고객분산은 물론 객단가저하에 따라 매출신장률 이 눈에 띄게 처지고 있고 하향평준화조짐마저 보이고 있어 그 돌파구로 신규 백화점출점을 무기연기하는등 그동안의 확대지향전략에서 탈피, 내실다지기쪽 ...

    한국경제 | 1988.12.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