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4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07신년사] 구학서 신세계 부회장 "백화점 위상 재정립"

    ... 기해주시기 바랍니다." (S-"중국사업 성장 가속화") "둘째, 중국사업의 성장을 더욱 가속화하여야겠습니다. 출점지역을 상하이와 텐진 뿐만 아니라 베이징과 곤산, 무석, 항주지역까지 확대함과 동시에 (S-출점지역 확대, 다점포화 전략) 다점포화에 따른 규모의 효율을 달성하고 선발 유통업체와 확실한 차별화를 통해 화동, 화북지역에서의 성공적 기반을 확고히 해야겠습니다." (S-"온라인사업 활성화") "셋째, 온라인 사업을 적극 활성화해야겠습니다. 온라인사업의 ...

    한국경제TV | 2007.01.02 00:00

  • 구학서 신세계 부회장

    ... 더욱 확고히 했다. 2위인 홈플러스, 3위 롯데마트와의 격차는 각각 50개 이상으로 더욱 벌려 놨다. 중국 사업 가속화도 빼놓을 수 없다. 지난 1월 중국 톈진 탕구점을 비롯해 상하이에 무단장점과 산린점을 잇달아 오픈했다. 다점포화 전략에 본격적으로 시동을 걸어 벌써 7개 점포를 확보했다. 차세대 성장 동력 마련에도 집중한 한 해였다. 바로 복합쇼핑몰 사업이다. 단일 프로젝트로는 사상 최대 규모인 1조 원 이상을 투입하는 '신세계 센텀시티UEC(상업시설)'가 지난 ...

    한경Business | 2006.12.20 09:54

  • [리포트] 애경, '유통' 핵심사업 키운다

    앵커> 분당상권의 알짜 점포 삼성플라자를 인수하게 된 애경이 향후 다점포화를 통해 유통사업을 그룹의 핵심사업으로 키워나갈 계획입니다. 채주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애경그룹이 유통사업을 차세대 성장동력으로 삼았습니다. (CG-애경 백화점부문 매출) 삼성플라자 인수를 계기로 백화점 사업부문 매출만 1조원 규모를 달성하게 된 애경은 향후 백화점 추가 출점을 통해 유통사업에 박차를 가할 계획입니다. (S-2010년까지 백화점 7개 ...

    한국경제TV | 2006.11.07 00:00

  • 신세계 미아점 문닫는다

    ... 유통업계 특성상 선점한 유망상권에서 기득권을 버리고 사업을 접기가 매우 이례적이기 때문이다. 특히 서울지역은 백화점이 들어설 만한 대형상가를 확보하기 어려운 데다 소비자들의 인지도 제고와 경쟁업체들과의 치열한 매출경쟁을 위해서는 다점포화가 필수적이어서폐점 결정이 큰 충격을 주고 있다. 신세계는 이번 미아점 폐점으로 어렵게 오른 업계 1위 자리를 다시 롯데에 넘겨줘야 할 처지에 놓이게 됐다. 실제로 신세계 미아점은 지난해 매출 1000억원 안팎으로 지속적인 적자에 ...

    한국경제 | 2006.10.02 10:00

  • '매스티지 + 웰빙 = 브랜드파워'

    ... 함께'(Always With You)라는 경영이념을 바탕으로 고객만족경영과 윤리경영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문화를 지향하고 있다. '고객을 위한 멀티 생활문화 공간'으로 브랜드파워를 키워나가기 위한 롯데백화점의 노력은 다점포화에서 비롯된다. 고객의 생활 깊숙이 침투하기 위해서다. 이를 위해 현재 22개 점포망을 구축해 놓고 있다. 최근 문을 연 명품관 '에비뉴얼'도 야심작이다. 다점포화 전략은 고객의 다양한 요구를 충족시키는 전제조건이다. 브랜드 중시는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1

  • “유통업계 역사 새로 쓴 성공신화”

    ... 메커니즘을 이해하는 것과 일맥상통한다. 우선 시장을 초기에 선점했다는 점이다. 유통시장의 시장선점은 크게 입지와 브랜드로 나눠 생각할 수 있다. 신세계는 국내 할인점시장 초기에 할인점 설립을 위한 부지를 선점하고, 단시간에 다점포화에 성공해 강한 브랜드력을 구축했다. 자본력이 뒷받침되고 신세계에 비해 유통 노하우가 뒤지지 않는 롯데가 국내 할인점시장에서 이마트를 따라잡지 못하는 것은 바로 시장선점에서 실패했기 때문이다. 이미 신세계는 이마트 100호점까지 부지를 확보하고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1

  • 글로벌 종합소매기업 야망

    ... 시장탐색에 심혈을 기울였다. 7년간의 오랜 시장분석 끝에 지난 6월29일 상하이 2호점 루이홍점의 셔터를 올렸다. 이어 올 연말이나 내년 초에는 중국 3호점을 선보일 전망이다. 내년에는 톈진에 2개점을 오픈하며 중국 전역을 대상으로 다점포화 시대를 열겠다는 목표다.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중국 점포 오픈에 속도를 내며 2007년까지 상하이와 톈진 등에 20개의 점포를 세우겠다고 장담한다. 오는 2012년까지는 중국 내 최소 50개의 점포망을 완성해 중국 소비자를 유인, 중국사업을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1

  • 약은 물론 전기제품까지 '없는 게 없다'

    ... 5위(1,020억엔)의 선드러그를 제외한 상위 9개사가 모두 본사를 지방에 두고, 해당 지역의 토종업체로 출발했다는 점을 감안하면 드러그스토어에서만은 지방의 파워가 도쿄를 압도한 양상이다. 드러그스토어의 돌풍은 갈수록 탄력을 높여가고 있는 다점포화 전략과 치밀하고도 정교한 판촉기법 및 편의점, 할인점 등 타 업태와의 울타리 붕괴를 진원지로 하고 있다. 특히 마쓰모토 기요시는 공격적이고도 과감한 점포개설과 대규모 물량공세, 그리고 경쟁업체들의 허를 찌르는 장사수완으로 언론과 전문가들의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0

  • 외국, '한국은 도시락' 빨리 먹자

    ... 진열, 고객들을끌어들이고 있다. 마크로는 현재 하루평균 2억~3억원의 매출을 올리면서 인천지역을 국내외 유통업체들의 최대격전지로 만들었다. ◆ 마크로·까르푸 진출로 국내유통업계 파문 마크로는 매년 3~4개의 회원제창고형매장을 개설, 다점포화를 적극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 회사는 이미 올해말 완공을 목표로 일산점 건물공사를 진행하고 있다. 내년초에는 분당점을 개점할 계획이다. 이밖에 대전 부산 등에도 마크로 매장을 개설, 내년말까지 5개의 점포체제를 갖추기로 했다.하이퍼마켓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9

  • 할인점등 가격파괴형 신업태 붐

    ... 진출했다.그러나 뉴코아가 신업태로 붐을 일으키기 시작한 것은 지난해 6월회원제 창고형 매장인 킴스클럽을 선보이면서다. 뉴코아는 올 1월까지 8개월 사이에 수원 인천 과천 분당 등에 킴스클럽 8호점까지개점했다. 뉴코아는 단시간에 가장 빠른 다점포화로 돌풍을 일으켰을 뿐만 아니라 국내 최초로 연중무휴 24시간 영업을 실시, 폭발적인 인기를 모으고 있다.그랜드백화점은 지난해 5월 신촌에 할인점인 그랜드마트를 개점하면서 신업태로 사업영역을 확장했다. 이어 9월에는 그랜드마트 강서점을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