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8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국에서도 캘리포니아가 압도적 [김재후의 실리콘밸리101]

    ...700만달러) 미시건(147건·33억3300만달러) 콜로라도(376건·26억2500만달러) 등이 있습니다. 지난해 투자금액이 1000만달러에 못 미치는 주들도 있었는데, 와이오밍(920만달러) 노스다코타(6500만달러) 웨스트버지니아(90만달러) 미시시피(40만달러) 등이었습니다. 스타트업이나 VC 등에 관심있는 분들은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그렇다면 왜 캘리포니아와 뉴욕 매사추세츠 텍사스 워싱턴 등과 같은 주에 투자가 집중된 ...

    한국경제 | 2021.06.09 10:00 | 김재후

  • thumbnail
    [영화 속 그곳] 노매드랜드

    ... 사람들이 맘속에 공유할 수 있는 것을 끄집어냈기 때문일지도 모르겠다. ◇ 영겁의 세월 드러낸 대자연 가능한 큰 화면에서 볼 것을 권한다. 미국 서부의 대자연은 우리의 시각을 자극하고 어느새 마음까지 흔들어 놓는다. 사우스다코타, 네브래스카, 네바다, 캘리포니아 등지를 돌며 6개월간 촬영했다. 웅장한 바위 산맥과 황무지, 광활한 사탕수수 농장, 끝없이 펼쳐진 바다가 극한의 감동을 준다. 그중에서도 압권은 펀이 임시직으로 일했던 배드랜즈(Badlands) ...

    한국경제 | 2021.06.04 07:30 | YONHAP

  • thumbnail
    네바다가 대선 1번지?…아이오와·뉴햄프셔 제치고 첫 경선 추진

    ... 신청만 하면 투표에 참여할 수 있는 방식이다. 그 때문에 프라이머리가 코커스보다 민심을 더 정확히 포착할 수 있다는 평가가 나온 지도 오래다. 각 주가 경선을 프라이머리로 속속 전환해 코커스를 치르는 주는 아이오와, 네바다, 노스다코타, 와이오밍 등 소수밖에 남지 않았다. 네바다주의 풍향계 선언은 기존 풍향계가 고장 났다는 혹평을 받는 적기에 나왔다. 조 바이든(민주당) 미국 대통령은 작년 대선경선 때 아이오와 코커스에서 4위, 뉴햄프셔 프라이머리에서 5위로 고전했으나 ...

    한국경제 | 2021.06.02 15:19 | YONHAP

  • thumbnail
    [김귀근의 병영톡톡] 다방면서 충돌 미중, 전략폭격기도 경쟁 격화

    ... 표적을 적의 탄도미사일 방어체계에 식별되지 않고 타격할 수 있는 성능을 갖춘 것으로 알려졌다. 유사시 한반도로 전개하는 B-1B 전략폭격기에 30발 안팎을 탑재할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B-21은 2020년대 중반 사우스다코타주 엘즈워스 공군기지에 우선 배치될 것으로 알려졌다. 전문가들은 중국의 H-20이 작전 배치되는 오는 2025년쯤이면 전력화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 ◇ 중국, 크루즈미사일 4기 탑재 H-20 개발…항속거리 1만2천㎞ 중국은 ...

    한국경제 | 2021.05.29 07:30 | YONHAP

  • thumbnail
    미국인 10명중 1명은 코로나 확진 경력…누적확진 3천320만명

    ...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4월 중순까지 미국인 3명 중 1명꼴에 가까운 약 1억1천500만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된 적이 있을 것으로 추정한 바 있다. 공식 집계에 따르면 주민 수 대비 확진자가 가장 많이 나온 곳은 노스다코타·로드아일랜드·사우스다코타주로 확진자의 비율이 14%를 넘겼다. 반면 하와이·버몬트·오리건주는 이 비율이 5% 미만으로 가장 확진자가 적게 나온 주에 해당한다. 미국의 코로나19 확산세는 둔화하고 있다. 27일의 신규 확진자는 2만7천525명으로 ...

    한국경제 | 2021.05.29 02:29 | YONHAP

  • thumbnail
    도경완 "아들 연우, 허공에 대고 이상한 옹알이 '공포'"('지구에 무슨 129?')

    ... '5초 안에 뱀 찾기 테스트'를 패널들이 직접 해본 결과, 실제로 아무도 숨어있는 뱀을 찾을 수가 없어 놀라움을 불러일으켰다. '유령 명소'로 소문난 대저택에 대한 이야기도 소개됐다. 미국 노스다코타주에는 1925년 한 해 사망자만 309명이었던 유명한 '귀신 맛집' 대저택이 있다. 과거 폐결핵 병동이었던 이 곳은 들어가기만 해도 과호흡 증상을 호소하는 이들이 있을 정도. 이 곳의 진실을 찾기 위해 고스트 헌터들이 출동, ...

    텐아시아 | 2021.05.24 16:08 | 김지원

  • thumbnail
    美 성인 5명중 셋 백신 최소 1회 맞아…15개주선 사망자 '0'

    ... 존스홉킨스대학의 통계를 분석한 결과 콜로라도·델라웨어·조지아·하와이·아이오와·미네소타·오하이오·오클라호마·버몬트·위스콘신주 등 15곳에서 이날 코로나19 사망자가 보고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또 이들 15곳 중 하와이·몬태나·노스다코타·오하이오·버몬트·와이오밍주 등 6곳에서는 최근 7일간의 하루 평균 코로나19 사망자 수가 채 1명이 안 됐다. 또 17일 미국 전역의 코로나19 사망자 수는 392명이었으며 7일간의 하루 평균 사망자 수는 587명이었다고 CNN은 ...

    한국경제 | 2021.05.19 02:16 | YONHAP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공짜돈이 낳은 위험자산 폭등…이제 떠나라"

    ... 않는 이들에게는 실업급여 혜택을 박탈하겠다는 의향을 밝혔습니다. 또 이날 미시시피 주의 테이트 리브스 주지사가 6월12일부터 연방정부의 추가 실업급여를 주지 않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앨라배마와 테네시, 아칸소, 사우스캐롤라이나, 노스다코타, 몬타나 등도 여기에 동참했습니다. 기업들이 근로자를 찾을 수 없는 일이 벌어지면서 경기 회복이 늦어지고 있는 데 따른 겁니다. 이에 대해 월가 관계자는 "이번 일은 바이든 행정부가 재정지출을 늘리는 데 앞으로 역풍으로 ...

    한국경제 | 2021.05.12 08:11 | 김현석

  • thumbnail
    "관광객에게 백신을"…美 백신여행 떠나는 멕시코인들

    ... 예약했다고 전했다. 이 여행 상품은 샌프란시스코, 로스앤젤레스 관광지 방문과 쇼핑을 포함한 10일 일정인데 항공료를 제외한 가격이 2천400 달러(약 270만원)나 된다. 이밖에 캐나다 트럭 운전사 수백 명은 지난달 미국 북부 노스다코타주가 제공하는 프로그램에 따라 무료로 코로나19 백신을 미국에서 맞았다. 미국의 일부 주와 도시에서는 코로나19 백신을 앞세워 관광객들을 유치하려는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다. 관광객 증가가 지역 경제를 회복하는 데 도움이 되기 ...

    한국경제TV | 2021.05.09 17:15

  • thumbnail
    '항공료 안 아까워' 미국으로 백신여행 떠나는 멕시코인들

    ... 예약했다고 전했다. 이 여행 상품은 샌프란시스코, 로스앤젤레스 관광지 방문과 쇼핑을 포함한 10일 일정인데 항공료를 제외한 가격이 2천400 달러(약 270만원)나 된다. 이밖에 캐나다 트럭 운전사 수백 명은 지난달 미국 북부 노스다코타주가 제공하는 프로그램에 따라 무료로 코로나19 백신을 미국에서 맞았다. 미국의 일부 주와 도시에서는 코로나19 백신을 앞세워 관광객들을 유치하려는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다. 관광객 증가가 지역 경제를 회복하는 데 도움이 되기 ...

    한국경제 | 2021.05.09 16:2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