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801-12810 / 13,0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방송가] '쇼/다큐멘터리물 드라마화 바람 거세다'

    .쇼와 다큐멘터리의 드라마화 바람이 더욱 거세지고 있다. 기록물을 보다 사실감있게 전달하거나 쇼의 재미를 더하기 위해 프로그램을 드라마 형태로 구성하는 경향이 짙어지고 있는 것. KBS1TV는 역사다큐 "조선왕조실록"에서 역사적 사실을 드라마로 다루고 있으며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도 드라마기법의 도입을 강화하고 있다. 기록물인 "긴급구조 119" "경찰청사람들"과 교양프로그램 "신세대보고, 어른들은 몰라요"도 드라마 재연을 통해 현장을 ...

    한국경제 | 1997.06.16 00:00

  • [비디오] '흑인영화' 2편 .. '버스를 타라'/'셋 잇 오프'

    ... "버스를 타라"는 95년 10월16일 워싱턴D.C에서 열린 대규모 흑인집회 "백만인 행진"을 소재로 한 작품. 영화는 20명의 흑인이 "백만인 행진"에 참가하기 위해 버스를 타고 LA에서 워싱턴까지 가는 사흘간의 여정을 다큐멘터리와 로드무비 형식으로 보여준다. 스무명의 승객은 90년대 미국 흑인사회를 구성하는 다양한 층을 대변한다. 흑인의 역사를 공부하는 늙은 학생, 독실한 크리스찬, 게이인 전직 해군 커플, 경찰, 배우, 비디오다큐멘터리를 찍는 ...

    한국경제 | 1997.06.13 00:00

  • [방송가] KBS 기획 2부작 '관광부국의 비결' 방영

    ... 특별기획 2부작 "관광부국의 비결"을 19~20일 밤 10시15분에 내보낸다. 지난해 우리나라 관광수지 적자는 15억달러. 내국인 출국자수는 95년보다 82만명 증가했으나 외국인 관광객은 감소한 것이 우리관광의 현실이다. 이 다큐는 관광산업의 경쟁력이 떨어지는 부문과 그를 외국의 사례를 통해 살핀다. 1부 "상품개발, 한계도 위기도 없다" (19일)는 관광자원이 없는데도 불구하고 관광산업에 성공한 국가를 찾는다. 끊임없이 새로운 관광상품을 만들어내는 ...

    한국경제 | 1997.06.11 00:00

  • [케이블TV 하이라이트] (9일) '프랑스 오픈 테니스대회' 등

    ... 쿠스타포 쿠에르텐, 세르기 브루게라 대 패트릭 라프터의 신예 4강 대결로 결정나게 되었다. 샘프라스 등 세계적인 톱 랭커들이 전원 탈락한 가운데 세계 테니스의 새로운 왕좌에 어느 선수가 등극할 것인지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다큐37" (밤 12시) = 메시앙과 더불어 20세기 프랑스음악의 양대 거봉을 형성하는 모리스 라벨은 그 음악의 감수성과 감미로움으로 널리 연주되고 있다. 라벨은 6세에 피아노를 시작했고 14세에 파리 국립음악원에 입학했다. ...

    한국경제 | 1997.06.09 00:00

  • [방송가] "자연계 오염실태 고발...환경 중요성 알린다"

    ... 녹색보고 "나의 살던 고향은"에서 내보낸 황어의 귀향모습을 다룬 특집 "천혜의 땅, 자연의 삶"을 방송한다. 아울러 제주도의 서남쪽인 마라도에서 동남쪽 섬인 우도까지 펼쳐져 있는 산호탐사를 통해 해양오염실태를 고발하는 특집다큐 "산호의 꿈"을 5일 밤 11시40분에 내보낸다. MBCTV는 앙코르 다큐 "MBC 특별기획 천연기념물 242호"를 5일 낮 12시에 방송한다. 천연기념물 242호로 지정돼 보호를 받고 있는 희귀조이자 텃새인 까막딱다구리의 번식과정을 ...

    한국경제 | 1997.06.04 00:00

  • [케이블TV 하이라이트] (4일) '팝스앨범' 등

    "특선 다큐 대통령의 아들" (밤 10시) = 미국의 저명한 케네디 일가의 역사는 바로 미국 역사의 한 부분이다. 이처럼 케네디 일가의 영향력은 대단했고 오늘날도 여전하다. 겨우 3살때 아버지의 죽음을 경험한 그는 어머니 재클린의 철저한 보살핌 아래 성장했다. 너무나도 유능하고 유명한 부모들 덕분에 많은 부담과 기대를 짊어지고 자랐지만 타고난 고귀한 천성과 어머니의 철저한 교육 덕분에 훌륭한 인격체로 성장했다. "팝스앨범" (오후 ...

    한국경제 | 1997.06.04 00:00

  • [클로즈업] 김국진 .. MBC '김국진의 스타다큐' MC

    "웃음과 감동을 함께 전하는 MC가 되겠습니다" 톱개그맨 김국진(30)이 MC로서의 위치를 확고히 하고 있다. MBCTV "일요일 일요일밤에"의 보조 MC에 이어 "김국진의 스타다큐" (월요일 오후 7시30분)에서 차분한 진행으로 훈훈한 감동을 선사하고 있는 것. "스타 다큐"는 톱스타들의 인간적인 모습을 다루는 휴먼 다큐멘터리 프로그램.그는 가벼운 농담을 자제하면서도 특유의 익살스런 진행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제 이름을 걸고 하는 ...

    한국경제 | 1997.06.03 00:00

  • [TV하이라이트] (2일) '그것이 알고 싶다' 등

    ... 여성산악인인 다희와 축복속에 도봉산 정상에서 산악결혼식을 올린다. 웨딩드레스를 곱게 차려입은 다희는 우태와 함께 암벽을 내려가며 웨딩마치를 대신한다. 상훈은 두 사람의 결혼을 축하하면서도 다희에 대한 연정을 떨치지 못한다. "과학다큐 2000" (EBSTV 오후 7시) = 잉글랜드의 찰스 1세가 포스 만을 건너다 침몰된 "번트섬의 축복"이라는 배에는 화물 50t이 실려 있었는데 거기에는 잉글랜드 왕의 대관식에 쓰이는 보석과 대대로 전해 내려오는 금은제 ...

    한국경제 | 1997.06.02 00:00

  • [방송가] KBS1TV, 한/영 만남 2백주년 기념 특집 다큐 방영

    ... 거문도에서 조선을 보았다"를 27일 밤 10시에 방송한다. 거문도는 여수에서 뱃길로 2시간 거리에 있는 섬. 제주도 다음으로 육지에서 멀리 떨어진 곳이다. 열강이 이 섬을 노렸으나 영국이 무단으로 2년간 점령했다. 이 다큐멘터리에선 영국이 왜 거문도를 노렸는지 당시 영국 프랑스 러시아 청나라 일본 등 열강의 움직임과 조선의 처지를 비교해 살핀다. 또 각종 비밀문서와 자료를 통해 영국이 이곳에서 무엇을 하려 했는지 알아본다. 아울러 1백여년이 지난 ...

    한국경제 | 1997.05.26 00:00

  • [레저/관광] 알래스카 유람선항해 (상)..여행자들 마지막 꿈

    ... 글래시아만은 길이 1백60km 넓이 32km 두께가 1.2km 나 되는 수천년 묵은 대빙하의 톱니정도에 지나지 않는다. 망원경을 이용하면 빙하위에 뛰어올라 재롱을 피우는 물개와 수달 등을 관찰할 수 있다. 한편의 야생동물다큐멘터리를 보는 듯 흥미롭다. 갤럭시호는 오는 9월19일까지 알래스카 크루즈를 실시하며 그 이후에는 멕시코~미국 마이애미노선에 투입된다. 문의 크루즈홀리데이인터내셔널 732-4564 (한국경제신문 1997년 5월 24일자...

    한국경제 | 1997.05.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