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1,2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코스피 2,547.42로 상승 마감…이틀째 연고점(종합)

    ... 확산에 속도가 붙고 있다. 그 와중에도 외국인이 11거래일 연속 코스피 순매수 기조를 이어가면서 증시에 힘을 실었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단기 급등 부담과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투자 심리 위축으로 외국인 순매수 규모는 약화했으나, 외국인이 장중 선물을 순매수로 전환하며 지수 낙폭을 회복했다"고 설명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SK하이닉스(0.20%), LG화학(1.69%), 셀트리온(1.03%), 현대차(0.28%), 삼성SDI(3.39%) ...

    한국경제 | 2020.11.19 15:54 | YONHAP

  • thumbnail
    미국 증시, 백신 랠리 후 숨고르기…다우 0.56% 하락

    ... 모습이었다. 전문가들은 이날 전날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시장의 숨 고르기가 자연스럽다고 평가했다. 나스닥지수의 낙폭은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S&P500지수에 편입됐다는 소식에 8.21% 급등하며 제한됐다. 기대를 웃도는 실적 발표에도 ... 기대감이 이틀째 유가를 끌어올렸다. 다만 겨울철을 앞두고 코로나19가 미국과 유럽 각국에서 기승을 부리는 데 따른 단기 수요 부진 염려로 상승폭은 제한적이었다. 국제 금값은 소폭 하락했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12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

    한국경제TV | 2020.11.18 06:41

  • thumbnail
    원·달러 환율 1100원대 급락…당국 구두개입

    ... 환율의 1000원대 하락이 ‘초읽기’에 들어갔다는 분석이 지배적이지만 외환당국의 개입으로 단기적으론 내림세가 주춤해질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16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지난 ... 4일(1105원30전) 후 처음이다. 이날 환율은 7원90전 내린(원화 가치 강세) 1107원70전에 출발했다. 이후 낙폭을 키워 오전 장중 한때 1105원 수준까지 떨어졌다. 하지만 이후 외환당국이 구두 개입에 나서자 낙폭이 줄었다. ...

    한국경제 | 2020.11.16 17:48 | 김익환/서민준

  • `2,500` 시험대 오른 코스피…기관 매도에 낙폭 확대

    ... 2,500선을 앞두고 기관의 매물이 출회되며 하락하고 있다. 12일 오후 1시 27분 기준 코스피는 전 거래일 대비 13.57포인트(-0.55%) 내린 2,472.30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장 종료 후 옵션만기를 앞둔 가운데 단기 급등에 따른 일부 되돌림이 지수 하락의 원인으로 풀이된다. 김영환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컨택트주를 중심으로 증시가 백신 개발과 바이든 당선에 대한 기대감으로 올랐는데 되돌림이 발생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기관(4,517억원 ...

    한국경제TV | 2020.11.12 13:39

  • thumbnail
    <주식경제> 10월에 주목했던 `항공주`, 붉은 날개 달다...바이든 시대, 다음 주목 업종은?

    ... 영향은? = 코로나 백신 영향 혼조세 출발. 그런 가운데 밸류에이션 부담이 � 코로나 백신 영향 혼조세 출발. 그런 가운데 밸류에이션 부담이 컸던 대형 기술주 중심으로 매물 확대되며 나스닥이 한때 2.5%까지 하락하였으나, 단기하락에 대한 반발 매수세 유입되며 낙폭 축소. 전일 급등했던 레저 업종 경우 매물 소화 과정보이며 업종별 차별화. = 한국증시 언택트 관련 종목 약세는 지속, 반대로 미국 경기 회복 노력에 기반한 산업재 섹터 강세 기대.

    한국경제TV | 2020.11.11 16:17

  • thumbnail
    "바이든 당선, 한국 경제에 기회와 우려가 공존할 것"

    ... 수 있는 점은 우려”라고 덧붙였다. 강현주 자본시장연구원 거시금융실장은 “바이든 정부가 출범해도 우리 경제에 단기적인 극적 변화가 있을 것 같지는 않다”면서도 “트럼프 행정부에 비해 재정을 더 많이 쓸 것이라는 글로벌 기대감이 ... 전기·수도·가스도 한 해 전보다 4.0% 내렸다. 서비스는 0.8% 하락하며 지난 1999년 10월(-0.9%) 이후 최대 낙폭을 기록했다. 정부의 통신비 지원과 고교납입금 지원 강화로 공공서비스가 6.6% 하락했기 때문이다. 지난달 한국은행이 ...

    조세일보 | 2020.11.10 15:18

  • thumbnail
    가치주 펀드 반등…'저평가株' 매력 높아진다

    ... 달하는 신영밸류고배당 펀드는 한 달 수익률이 2.3%를 기록했다. 이 펀드도 연초 대비 마이너스 폭이 컸다가 최근 낙폭을 줄이고 있다. KB밸류포커스, 신한BNPPTopsValue, 한국투자롱텀밸류, 한국밸류10년투자파이오니아 등도 ... 통제한 아시아 신흥국에 오히려 기회 요인이 되고 있다는 설명이다. 신승진 삼성증권 연구원은 “3~6개월 단기적으로 가치주 선호가 지속될 것”이라며 “글로벌 경기회복 기대감에 더해 상대적으로 밸류에이션 ...

    한국경제 | 2020.11.02 17:04 | 설지연

  • 뉴욕증시, 美 코로나19 상황 악화에 불안…다우, 2.29% 급락 마감

    ... 189.34포인트(1.64%) 하락한 11,358.94에 장을 마감했다. 다우지수는 지난 9월 초 이후 가장 큰 하루 낙폭을 기록했다. 시장은 코로나19 확산 상황과 부양책 협상 등을 주시했다. 미국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사상 ... 진단했다. BTIG의 줄리언 엠마뉴엘 전략가는 "부양책 실망과 바이러스의 재급증, 대선 불확실성의 고조 등으로 증시는 단기적으로 하락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에서 변동성지수(VIX)는 전 거래일보다 17.82% ...

    한국경제 | 2020.10.27 05:52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급증에 美증시 휘청, 다우 2.3%↓…장중엔 900p대 급락도

    ... 27,685.38에 거래를 마쳤다. 다우 지수는 장중 한때 최대 965.41포인트(3.4%)까지 급락했다가 장 막바지에 낙폭을 줄였다. 종가 기준으로는 지난 9월3일 707포인트(2.5%) 떨어진 이후 가장 큰 폭의 하락이다. 스탠... 언론은 분석했다. 글로벌 금융서비스업체 BTIG의 전략가 줄리언 이매뉴얼은 CNBC방송에 "시장은 경기부양에 대한 실망감, 바이러스의 재확산, 고조되는 선거 불확실성을 맞아 단기간 약세를 보일 것 같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0.27 05:50 | YONHAP

  • thumbnail
    원/달러 환율 1년 7개월만에 1,120원대까지 하락

    ... 거래일 종가보다 3.5원 하락한 1,129.4원을 나타냈다. 환율은 달러당 1,130.0원에 장을 시작하고서 낙폭을 더 넓혔다. 원/달러 환율이 장중 기준 1,120원대까지 떨어진 것은 작년 3월 22일 이후 1년 7개월 만이다. ... 민경원 우리은행 연구원은 "환율이 1,150원대로 내려온 이후 1,140원대, 1,130원대가 연쇄로 붕괴하면서 단기적으로 환율 추가 하락이 불가피하다는 인식이 있다"며 "여기에 월말 수출업체의 달러 매도도 확대돼 원화 강세에 일조할 ...

    한국경제 | 2020.10.26 09:2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