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1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첫 해외순방지 영국 도착한 바이든의 메시지…"미국이 돌아왔다"

    ... 회복과 다자적 접근법을 강조해온 바이든 외교 노선의 상징어와 마찬가지다. 지난 1월 취임 후 해외 정상들과 첫 통화 때 가장 먼저 꺼낸 말도 바로 이 표현이었다. 실제로 오는 16일까지 주요 7개국(G7),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 국가 안보와 경제적 번영을 증진하기 위한 더 좋은 위치에 설 수 있다"고 밝혔다. 또 "세계가 변하고 있어 어떤 단일 국가도 홀로 행동해선 오늘날 직면한 모든 도전 과제에 대처할 수 없다"며 동맹의 현대화를 호소했다. 그는 "우리는 ...

    한국경제 | 2021.06.10 07:26 | YONHAP

  • thumbnail
    [인터뷰] 나경원 "토론회서 참을忍 100개 쓴다"

    ... 불안감 때문이다. 특히 일반 여론보다 당심은 더 객관적인 평가를 할 것이다. -- 최근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통화한 사실을 공개했는데 무슨 대화를 했나. ▲ 내용을 자세히 말씀드리는 건 적절하지 않다. 다만 윤 전 총장의 입당을 ... 선거운동의 아쉬운 점은. ▲ 일종의 바람이 너무 거세서 제 진심이 전달되지 않았던 점이 아쉽다. -- 중진 후보 단일화는 결국 이뤄지지 않았는데. ▲ 어떤 후보가 사퇴한다는 얘기가 나온 것으로 안다. 실질적으로 상당히 검토한 쪽도 ...

    한국경제 | 2021.06.09 05:55 | YONHAP

  • thumbnail
    [당대표 후보]⑤ 나경원 "'이준석 리스크' 불안…尹도 불쾌해해"

    "당심은 '안정', 역전극 기대…尹과 통화, 국힘行 확정설 일축" 국민의힘 당권에 도전한 나경원 후보는 7일 자신이 "야권 주자 모두를 끌어안고 통합을 이뤄낼 수 있는 유일한 당 대표"라고 강조했다. 당원 투표 개시 첫 날 ... 다른 자리라면 '사이다 발언'이 빛이 날 수도 있다. 당대표라는 자리가 독이 되지 않을까 걱정된다. -- 중진 단일화는 중지를 모으기 어려운 분위기로 보인다. ▲ '안정 대 불안정' '중진 대 신인' 등 구도가 아닌 묘한 분위기가 ...

    한국경제 | 2021.06.07 05:00 | YONHAP

  • thumbnail
    "소급 않되 추후 보상근거 마련"…與 손실보상법 가닥

    ... 그에 상응하는 효과를 낼 수 있는 부칙이나 규정을 담는 방안이 유력하다. 당 고위 관계자는 6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소급 적용은 산출의 어려움, 막대한 행정비용, 형평성 문제 등 난점이 많다"며 "당장 법안에 소급적용을 넣는 ... "선별지원과 재난지원금을 논의해서 추경 규모를 확정 짓는 것이 급선무"라고 설명했다. 다만 당정이 손실보상법 단일안을 도출한다 해도 실제 입법까지는 적잖은 진통이 예상된다. 당 지도부 입장이 결국 소급 적용 '검토'에서 '배제'로 ...

    한국경제 | 2021.06.06 15:47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바람 '태풍급' 격상…나경원·주호영 "당심으로 대역전"

    ... 있는 선거인단을 대상으로 하면 일반 여론조사와 차이가 있다"며 "당심은 안정적 리더십을 통한 정권교체를 내세운 나 후보에게 투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 후보 측도 "아직 TV토론이 3차례 남았다. 가장 짧은 시간에 야권 단일후보를 만들 후보가 누구인지 계속 강조하겠다"고 말했다. 홍문표 후보는 통화에서 "대의원들을 만나보면 70% 당심을 까보면 결과가 달라질 것이라고 이구동성으로 이야기한다"고 했고, 조경태 후보도 전날 연합뉴스와 인터뷰에서 "끝날 때까지 ...

    한국경제 | 2021.06.06 06:00 | YONHAP

  • thumbnail
    與 경선연기론, '이준석 돌풍'에 불씨 살아나나(종합)

    ... 전당대회 과정에서 '이준석 돌풍'이 돌발 변수로 등장하면서 내부 기류 변화가 감지된다. 당 지도부 관계자는 3일 통화에서 "대선기획단이 이달 중순 발족하는 것은 국민의힘 전대 결과를 보고 나서 여러 판단을 거쳐서 하겠다는 것"이라고 ... '노마스크 경선'으로 컨벤션 효과를 다 누릴 것"이라고 우려했다. 한 중진 의원은 "내년초 대선후보 등록 직전까지 단일화 경쟁을 펼칠 야당의 역동적 모습을 생각하면 벌써부터 아찔하다"며 "우리 후보는 그때까지 넉달간 마스크 쓰고 온라인에서 ...

    한국경제 | 2021.06.03 17:57 | YONHAP

  • thumbnail
    與 경선연기론, '이준석 돌풍'에 불씨 살아나나

    ... 과정에서 '이준석 돌풍'이 돌발 변수로 등장하면서 경선연기론의 불씨가 살아날지 주목된다. 당 지도부 관계자는 3일 통화에서 "대선기획단이 이달 중순 발족하는 것은 국민의힘 전대 결과를 보고 나서 여러 판단을 거쳐서 하겠다는 것"이라고 ... 그룹 주자들도 경선이 연기된다면 출마할 가능성이 커 보인다. 한 중진 의원은 "내년초 대선후보 등록 직전까지 단일화 경쟁을 펼칠 야당의 역동적 모습을 생각하면 벌써부터 아찔하다"며 "우리 후보는 그때까지 넉달간 마스크 쓰고 온라인에서 ...

    한국경제 | 2021.06.03 11:46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홍문표·조경태 우군화…'나-주 동맹' 선제대응?

    ... 나경원·주호영 후보에게 날을 세우는 것과 달리 홍문표·조경태 후보를 깍듯하게 대우하고 있다. 나경원·주호영 후보의 단일화 시나리오를 배제할 수 없는 상황에서 이 후보가 '유사시'에 대비해 홍·조 후보를 우군으로 삼으려는 것 아니냐는 ... 상황이지만, 그 누구도 중도 사퇴시 실익이 없어 현실화 가능성은 높지 않다는 지적이다. 영남 지역의 한 중진 의원은 통화에서 "초선이 단일화하면 모양새가 좋지만, 중진이 승리를 위해 단일화하면 야합하는 느낌이 들어 역풍을 맞을 수 있다"고 ...

    한국경제 | 2021.06.02 15:13 | YONHAP

  • thumbnail
    윤석열 대선준비팀 뜬다…"소수정예 참모진 구성"

    ... 개념보다는 소수정예 참모진을 갖추고 대선행보를 뒷받침하는데 초점을 둘 것으로 알려졌다. 윤 전 총장 측 관계자는 2일 통화에서 "대대적으로 캠프를 차리기보다 5명 이내, 아무리 많아 봐야 10명 정도로 팀을 꾸리는 것이 현재 검토하는 ... 것"이라고 내다봤다. 다만, 윤 전 총장 주변에선 국민의힘에 신속하게 입당하는 편이 낫다는 의견과 합류 시점을 가급적 늦추고 막판 후보 단일화 등을 꾀하는 편이 낫다는 의견이 여전히 교차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02 09:40 | YONHAP

  • thumbnail
    윤석열 "이제 몸 던지겠다"…국민의힘으로 '직진 신호'(종합2보)

    "제3지대, 신당 창당은 아니다"…국힘 입당 예고 관측 정진석·권성동·윤희숙 연쇄 접촉…유상범·장제원과 통화도 야권의 유력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국민의힘 의원들과 연쇄 접촉하며 정치적 행보의 보폭을 넓히는 분위기다. ... 행보에 말을 아끼는 모습이다. 윤 전 총장에게 스포트라이트가 쏠리는 것은 사실이지만, 향후 입당이나 야권 후보 단일화 과정에서 주도권을 내줄 수 없다는 의지로도 읽힌다. 강민국 원내대변인은 이날 비상대책위원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

    한국경제 | 2021.06.01 18:1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