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011-6020 / 6,3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7월11일 제6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개막

    제6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위원장 김홍준)가 다음달 11일부터 20일까지 부천 시민회관대강당 등에서 열린다. 37개국에서 출품된 1백72편의 영화가 상영되는 이번 영화제의 개막작은 영국 거린더 차다 감독의 '슈팅 라이크 베컴',폐막작은 안병기 감독의 공포영화 '폰'과 단편영화모음 '텐 미니츠 트럼펫'이 각각 선정됐다. '슈팅 라이크 베컴'은 잉글랜드 축구팀 주장인 데이비드 베컴 선수를 소재로 삼은 영화.베컴은 사진으로만 등장하고 베컴의 팬이자 ...

    한국경제 | 2002.06.25 00:00

  • 제1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열려

    태평양 화학의 컬러링 전문 브랜드 미쟝센이 후원하는 `미쟝센 단편영화제'가 오는 7월 4-7일 서울 종로구 소격동 서울아트시네마(구 아트선재센터 아트홀) 서울아트시네마에서 열린다. `장르의 상상력展'이란 주제로 펼쳐질 이번 영화제는 비정성시(사회드라마), 절대악몽(공포 판타지), 사랑에 관한 짧은 필름(멜로), 희극지왕(코미디), 4만번의 구타(액션스릴러) 등 다섯개의 장르별 섹션으로 나뉘어 열린다. 각 섹션별 수상작 5편에 500만원의 상금이 ...

    연합뉴스 | 2002.06.24 00:00

  • 「엔젤」「트라일레머」 히로시마 영화제 진출

    ... 「엔젤」과 재미유학생 조예원 감독의 「트라일레머(Trilemma)」가 8월 22∼29 일본에서 개최될 제9회 히로시마 국제애니메이션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됐다. 히로시마 애니메이션 영화제의 경쟁부문은 단편만을 대상으로 하며 「엔젤」과「트라일레머」는 73편의 출품작과 함께 대상과 히로시마상 등을 놓고 경합을 벌이게 된다. 지난 2000년 8회 영화제에서는 이명하 감독의 「존재」가 데뷔상을 받았다. 「마리이야기」와 함께 프랑스 안시 애니메이션페스티벌에도 진출했던 「엔젤」은 ...

    연합뉴스 | 2002.06.20 00:00

  • 부천영화제 개막작에 「슈팅 라이크 베컴」

    7월 11∼20일 열릴 제6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의 개막작으로 영국 거린더 차다 감독의 「슈팅 라이크 베컴」이 초청됐다. 부천영화제 집행위원회(위원장 김홍준)는 11일 기자회견을 열고 개-폐막작을 비롯한 38개국 170여편의 ... 빔 벤더스(이상 독일), 짐 자무시, 스파이크 리(이상 미국), 천카이거(중국)등 각국을 대표하는 거장 7명의 단편영화를 모은 「텐 미니츠-트럼펫」과 안병기 감독의 공포영화 「폰」이 선정됐다. 경쟁부문인 부천초이스(장편)에서는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이성강 감독 '마리이야기' 안시페스티벌 그랑프리

    ... 감독의 '마리이야기'가 지난 8일 폐막한 제26회 안시국제애니메이션 페스티벌 장편 경쟁 부문에서 '그랑프리'(대상)를 수상했다. 세계 최대 애니메이션 영화제인 안시페스티벌에서 한국 작품이 수상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 감독은 지난 99년 '덤불 속의 재'로 국내 최초로 안시페스티벌 단편 경쟁 부분에 초청된데 이어 올해 장편 경쟁 부문에 진출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마리이야기'는 신비로운 미지의 소녀 '마리'와 수줍은 바닷가 소년 '남우'의 ...

    한국경제 | 2002.06.09 00:00

  • "월드컵과 함께 중남미 영화도 감상하세요"

    ... 초부터 시네마테크 전용관으로 탈바꿈한 서울 종로구 소격동 서울아트시네마(구 아트선재센터 아트홀)에서 라틴 아메리카 영화제가 열린다. 한국영상자료원으로부터 운영권을 위탁받은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이사장 최정운)는 지난 10∼15일 개관 ... 7개국의 주한 대사관이 직접 상영작을 골랐다. 「미네르바의 여행」 「방황」 「우리에게 미래는 없다」 등 멕시코의 장-단편영화 11편을 비롯해 콜롬비아 4편, 칠레와 베네수엘라 각 2편, 파라과이 4편, 브라질과 아르헨티나 각 1편 등 ...

    연합뉴스 | 2002.05.30 00:00

  • [월드컵 D-2] '세계의 눈' 몰려온다...취재열기 후끈

    ... ZDF는 월드컵을 계기로 한국 특집을 60분간 편성해 30일 방영할 예정이다. 매스컴의 주목을 받기 위한 개최 도시들의 홍보 행사도 봇물을 이루고 있다. 인천시는 월드컵 기간 중 '인천 세계민속예술제'를 개최하고 부산시는 단편영화제 등 문화행사를 준비 중이다. 대구시는 섬유·패션도시 이미지를 심기 위해 '한국전통복식 2000년' 행사를 갖고 광주시는 남도의 전통예술과 지역특산품,비엔날레 등을 전세계에 알릴 예정이다. 한은구 기자 tohan@hanky...

    한국경제 | 2002.05.28 17:32

  • 2002 부산아시아단편영화제(BASFF) 29일 개막

    2002 부산아시아단편영화제(BASFF)가 29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부산 금정구 부곡동 오투시네마에서 열린다. 이번 단편영화제에서는 아시아 10개국에서 출품한 8개부문 1백60여편의 단편영화와 애니메이션이 상영된다. 특히 올해 영화제에는 15세 때 처음으로 단편영화를 만든 천재 감독인 이란의 알리 모하마드 가세미 감독의 특별전이 마련돼 '이방인과 원주민'을 비롯 '낙타의 추억''아름다운 직업' 등 8편의 작품이 소개된다. 이밖에 영화제 기간인 ...

    한국경제 | 2002.05.28 17:19

  • [사설] (28일자) 제2.제3의 임권택 나와야

    임권택 감독이 '취화선'으로 칸영화제 감독상을 수상한 건 한국영화의 수준을 세계 영화계에서 공식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쾌거라 할 만하다. 한국영화의 경우 그동안 '춘향뎐''섬''공동경비구역 JSA'등이 칸 베니스 베를린 등 세계 ... 노하우를 배우고 국제적인 영화인을 배출하는 전략으로 선회하는 것도 필요하다고 본다. 우수인력 양성을 위해 독립영화나 단편영화 제작환경을 활성화하고 창작의 기초가 되는 인문학이나 전통예술에 대한 지원을 강화해야 함도 물론이다.

    한국경제 | 2002.05.27 17:28

  • 부산아시아단편영화제 29일 개막

    2002 부산아시아단편영화제(BASFF)가 오는 29일 개막한다. 다음달 2일까지 5일간 부산시 금정구 부곡동 오투시네마에서 열리는 이번 단편영화제에는 8개 부문에 걸쳐 아시아 10개국에서 모두 160여편의 단편영화와 애니메이션이 상영된다. 특히 올해 영화제에는 15세때 처음으로 단편영화를 만든 천재 감독인 이란의 알리 모하마드 가세미 감독의 특별전이 마련돼 「이방인과 원주민」을 비롯, 「낙타의추억」, 「아름다운 직업」 등 8편의 작품이 소개된다. ...

    연합뉴스 | 2002.05.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