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1-310 / 1,6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설] "저능, 바보, 겁 먹은 개" 김여정 비난받은 靑, 엄중 대응해야

    북한 노동 제1부부장으로 김정은의 동생인 김여정이 청와대를 맹비난하고 나섰다. 김여정 명의의 ‘담화’는 그대로 옮기기가 민망할 정도로 거칠고, 저급하고, 직설적이다. 북한이 ‘초대형 방사포’를 ... 성능을 완전히 개량해 우리 군의 사전탐지 및 파괴 체계인 ‘킬 체인(kill chain)’의 무력화를 노리는 무서운 무기다. 국제사회의 거듭된 우려에도 아랑곳없이 핵무기 보유를 자랑하듯 내세워 온 무력도발의 연장이다. ...

    한국경제 | 2020.03.04 17:26

  • thumbnail
    ·군 기강잡는 북한 "인민 부려먹는 벼슬아치 안돼…멸사복무"

    ... 총력 대응이라는 이중고 속에서 연일 간부들의 충성을 주문하며 기강 확립을 위한 고삐를 더 바짝 죄고 있다. 노동 기관지 노동신문은 3일 '인민을 위하여 멸사복무하자' 정론에서 "추호도 용납할 수 없는 것이 인민의 존엄과 이익에 ... 반공화국 압살 책동을 총파탄시키기 위한 중요한 요구"라며 "정면돌파전은 외부적으로 볼 때 적대세력들의 봉쇄압박 책동을 무력화시키기 위한 투쟁"이라고 강조했다. 신문은 "지금 우리 내부를 들여다보면 자력강화의 견지에서 볼 때 여러 분야에서 ...

    한국경제 | 2020.03.03 09:16 | YONHAP

  • thumbnail
    여, 비례정 '결단'만 남았나…"늦어도 내달초 창 여부 결정"(종합)

    선관위 후보등록 마감시한 '역산'…'내달 초 창→중순 후보선출' 가능 판단 내 위성정 목소리 점점 커져…"통합 1 되면 개혁 물거품" "'꼼수'라고 했는데" 내 비판적 시각 여전…'정치적 역풍' 우려도 커 ... 한다. 이는 지도부가 비례대표 의석 확보를 위한 위성정당의 창당을 고민할 수밖에 없는 가장 큰 이유이다. 핵심 관계자는 통화에서 "이번 총선에서 통합당이 과반이 되면 그동안 이뤄놓은 개혁 과제들이 다 무력화될 수도 있다. ...

    한국경제 | 2020.02.26 16:26 | YONHAP

  • thumbnail
    여, 비례정 실무절차 검토…"늦어도 내달초 창 여부 결정"

    선관위 후보등록 마감시한 '역산'…내달 초 창→중순 후보선출 가능 판단 내서 위성정 목소리 점점 커져…"통합 1 되면 개혁 물거품" 통합 '꼼수'라고 비판해온 내 비판적 시각 여전…'정치적 역풍' 우려도 ... 털어놓았다. 다른 핵심 관계자도 통화에서 "이번 총선에서 통합당이 과반이 되면 그동안 이뤄놓은 개혁 과제들이 다 무력화될 수도 있다. 대통령은 그야말로 '식물인간'이 될 것"이라며 "통합당에서 심지어 대통령 탄핵까지 한다고 하는 것 ...

    한국경제 | 2020.02.26 11:49 | YONHAP

  • thumbnail
    심재철 "문재인 3년, 재앙의 시대…무능·오만 심판해야"

    "총선 후 공수처·누더기 선거법 폐지"…통합 '핑크혁명' 다짐 '조국사태'·'울산 부정선거' 겨냥…"비참한 ... 말했다. 심 원내대표는 "부끄러움을 모르는 문재인 정권은 선거공작 사건을 수사해 온 검찰을 인사권을 휘둘러 무력화시키고자 했다"며 "국정조사와 특검을 추진해 은폐된 진실을 끝까지 파헤치겠다"고 다짐했다. ...

    한국경제 | 2020.02.19 11:25 | YONHAP

  • thumbnail
    심재철 "4.15 총선은 문재인 정권 심판하는 '핑크혁명' 될 것"

    심재철 미래통합 원내대표가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4.15 총선은 거대한 민심의 분홍 물결이 문재인 정권 3대 재앙을 심판하는‘핑크 혁명’이 될 것"이라고 통합당의 색인 '해피 ... 재앙"이라며 문재인 정부의 정책을 조목조목 비판했다. 그는 "권력이 사법부를 장악하고 검찰을 무력화 시켜 침묵을 강요하는 공포사회로 만들고 있다"고 말했다. 심 원내대표는 "조국 사태는 불공정과 ...

    한국경제 | 2020.02.19 10:31 | 성상훈

  • thumbnail
    심재철 "문재인 3년, 재앙의 시대…무능·오만 심판해야"

    "총선 후 공수처·누더기 선거법 폐지"…통합 '핑크혁명' 호소 '조국사태'·'울산 부정선거' 겨냥…"비참한 몰락의 각본쓰고 있다" 미래통합 심재철 원내대표는 19일 "지난 문재인 정권 3년은 그야말로 '재앙의 시대'였다"며 ... 있다"고 말했다. 심 원내대표는 "부끄러움을 모르는 문재인 정권은 선거공작 사건을 수사해 온 검찰을 인사권을 휘둘러 무력화시키고자 했다"며 "국정조사와 특검을 추진해 은폐된 진실을 끝까지 파헤치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정치로부터 검찰을 ...

    한국경제 | 2020.02.19 10:10 | YONHAP

  • thumbnail
    바른미래 '무더기 셀프제명'…사실상 '나홀로' 남은 손학규(종합)

    비례대표 13명 중 9명 제명…지역구 의원 4명도 곧 탈 '윤리위 징계' 없이 제명…손학규 "인정 못해" 손학규 대표의 진퇴 문제를 놓고 작년부터 끊임없는 내홍을 겪어온 바른미래당이 18일 '공중분해' 수순에 들어갔다. ... 겪었다. 내분 수습을 위해 출범한 혁신위원회는 열흘 만에 좌초했고 비당권파 최고위원들이 회의 참석을 거부해 최고위원회도 무력화된 지 오래다. 유승민계·안철수계 의원들은 작년 9월 비당권파 모임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을 ...

    한국경제 | 2020.02.18 18:15 | YONHAP

  • thumbnail
    '껍데기'만 남은 바른미래…국민의당은 '천군만마'

    비례대표 13명 중 9명 제명…지역구 의원 4명도 곧 탈 손학규 측 "제명, 윤리위 거쳐야"…향후 논란 불씨 손학규 대표의 진퇴 문제를 놓고 작년부터 끊임없는 내홍을 겪어온 바른미래당이 ... 겪었다. 내분 수습을 위해 출범한 혁신위원회는 열흘 만에 좌초했고 비당권파 최고위원들이 회의 참석을 거부하면서 최고위원회도 무력화된 지 오래다. 유승민계·안철수계 의원들은 작년 9월 비당권파 모임 '변화와 ...

    한국경제 | 2020.02.18 12:42 | YONHAP

  • thumbnail
    민주, '미래한국 이적 위한 이종명 제명'에 "후안무치" 맹공(종합)

    ... 각자 정당으로 보내는 위장전입 방법으로 혈세인 국고 보조금을 더 타낼 궁리를 하고 있다"며 "그런 한국당의 가짜정 만행에 선관위의 맞장구는 불행한 상황"이라며 선관위에 결정 재고를 요구했다. 박주민 최고위원은 "한국당은 5·18 ... 제명해서 미래한국당으로 보내는 것은 후안무치한 일"이라며 "미래한국당의 '미래'란 이름이 부끄럽다. '과거한국'으로 고쳐서 부르길 바란다"고 비꼬았다. 설훈 최고위원은 "국회의 다양성 확보란 선거제 취지를 무력화시키고 의석 ...

    한국경제 | 2020.02.14 16:2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