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1-30 / 19,0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어준, 김경수 실형 선고한 재판부에 "개XXX들 진짜 열받네"

    ... 김어준씨( 사진 )가 김경수 경남지사에게 실형을 선고한 재판부를 향해 "개XXX"이라며 격한 반응을 쏟아냈다고 조선일보가 25일 보도했다. 김 지사는 지난 21일 '드루킹 댓글 여론조작' 혐의로 대법원에서 징역 2년형을 확정받았다. 조선일보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23일 공개된 유튜브 채널 '딴지방송국'의 다스뵈이다 171회에서 더불어민주당 강훈식 의원과 함께 김 지사 재판 결과 관련 이야기를 나눴다. 김씨는 "저도 ...

    한국경제 | 2021.07.25 20:38 | 이보배

  • 정세균 "충청도, 新수도권 만들 것"

    ... “신수도권 조성은 행정·경제·교육의 총체적 균형 발전 접근 전략”이라며 “서울공화국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강력한 수단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국회뿐만 아니라 대법원과 법무부, 대검찰청을 충청권에 이전시키겠다고 밝혔다. 정 전 총리는 “공공기관 이전과 청와대 세종집무실 건립으로 행정수도 완성을 준비하고, 입법 사법 행정의 큰 축을 신수도권으로 옮기겠다”며 “국회 ...

    한국경제 | 2021.07.25 19:18 | 고은이

  • '압류명령' 불복한 미쓰비시 항고 줄줄이 기각

    ... 대전지법 민사항소3부(부장판사 이효선)는 미쓰비시가 강제노역 피해자를 상대로 낸 특허권 압류명령 항고를 지난 20일 기각했다. ‘이 사건 관련 집행 채권은 한·일 청구권 협정 대상이 될 수 없다’는 대법원 판결에 따라 강제 집행에 장애 사유가 없다고 판단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2월과 3월 대전지법 민사항소1부와 2부도 다른 피해자 2명분에 대한 미쓰비시 측 압류명령 항고를 기각했다. 재판부는 “미쓰비시중공업은 한·일 ...

    한국경제 | 2021.07.25 17:53 | 오현아

  • thumbnail
    상속 포기해도 사망보험금은 수령 가능

    ... 평균 수명 100세 시대지만 예기치 않은 사망에서 완전히 자유로울 수 없다. 가령 가장이 위험에 노출된다면 가정의 존속성이 흔들릴 수도 있다. 이럴 때 힘이 되는 금융상품은 생명보험의 근원적 가치가 고스란히 담긴 종신보험이다. 대법원 판례에 따르면 사망 시 가족을 수익자로 지정한 경우 사망보험금은 피상속인의 상속재산이 아닌 상속인의 고유재산으로 간주한다. 상속을 포기하거나 한정 상속을 하더라도 보험금만큼은 오롯이 수령할 수 있다. 남아 있는 가족에게 &l...

    한국경제 | 2021.07.25 17:17

  • thumbnail
    남편이 아내에게 2년간 13억 이체해도…大法 "증여 아니다"

    ... 문제에 대해서도 여러 번 다뤘다. 결론부터 살펴보면 부부간 현금 이동은 대부분 증여로 인정되지 않아 증여세 부과 대상에서 제외된다. 생활비는 물론 자금 공동관리, 가족 생활비 지급 등 다양한 목적에 대해 증여로 인정할 수 없다는 대법원 판례가 있기 때문이다. 몇몇 특수 사례에 대해 세무당국이 증여세 부과에 나서기도 했지만 조세심판에서 패소했다. 2006년부터 2년여간 35회에 걸쳐 배우자에게 13억3851만원을 보낸 A씨의 사례가 대표적이다. 세무당국은 이체된 ...

    한국경제 | 2021.07.25 17:16 | 노경목

  • thumbnail
    정세균의 1호 공약 "충청도 중심으로 신수도권 만들겠다"

    ... "공공기관 이전과 청와대 세종집무실 건립으로 행정수도 완성을 준비하고, 입법, 사법, 행정의 큰 축을 신수도권으로 옮기겠다"며 "국회 세종의사당과 청와대 세종집무실 건립을 조기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대법원, 법무부, 대검찰청을 충청권으로 이전하겠다"며 "이를 위해 법원조직법, 대통령령 등을 개정하고 개헌을 통해 행정수도 위헌논란을 일소하겠다"고 약속했다. 고은이 기자

    한국경제 | 2021.07.25 16:24 | 고은이

  • thumbnail
    윤석열, 드루킹 댓글조작 "文 대통령 답하고 책임져야"

    ... 국민심판으로 공적 정치세력을 심판해야 한다"면서 "현실적으로 허익범 특검에게 진짜 책임자와 공범을 수사할 수 있도록 특검 활동을 연장, 재개할 수 있게 해야 한다"고 말했다. 윤 전 총장은 "대법원 확정판결까지 난 공작에 대한 진상규명과 진짜 책임자에 대한 책임 추궁이 이뤄지지 않고 대충 넘어가면, 이번 대선에서도 똑같은 여론조작이 자행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기기만 하면 적발되도 '남는 장사'라는 선례가 ...

    한국경제 | 2021.07.25 15:24 | 이보배

  • thumbnail
    아내 복권 당첨금 50억으로 '아파트' 산 남편…증여세 한푼도 안냈다

    ... 문제에 대해서도 여러 번 다뤘다. 결론부터 살펴보면 부부간 현금 이동은 대부분 증여로 인정되지 않아 증여세 부과 대상에서 제외된다. 생활비는 물론 자금 공동관리, 가족 생활비 지급 등 다양한 목적에 대해 증여로 인정할 수 없다는 대법원 판례가 있기 때문이다. 몇몇 특수 사례에 대해 세무당국이 증여세 부과에 나서기도 했지만 조세심판에서 패소했다. 2006년부터 2년여간 35회에 걸쳐 배우자에게 13억3851만원을 보낸 A씨의 사례가 대표적이다. 세무당국은 이체된 ...

    한국경제 | 2021.07.25 13:59 | 노경목

  • thumbnail
    안철수 "드루킹 사과 없는 文 대통령, 진실 밝혀라"

    ... 여의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사과 한마디 없이 침묵으로 일관하는 문 대통령의 뻔뻔함과 범죄를 두둔하는 민주당을 보면서 계속 좌시할 수만은 없었다"며 이같이 제안했다. 안 대표는 김경수 경남도지사에 대한 대법원의 최종 유죄 판결로 지난 대선은 '5·9 부정선거'로 역사에 기록됐다"면서 "드루킹 일당과 킹크랩이라는 시스템이 동원된 불법 정치공작 선거였고, 그로 인해 여론이 조작되고 왜곡된 '대한민국에 ...

    한국경제 | 2021.07.25 13:49 | 이보배

  • thumbnail
    각자도생 나선 친문 의원들…임종석 등 '文복심'들의 선택은? [홍영식의 정치판]

    ...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등은 내각에 포진해 있기 때문에 정치적 입장을 드러내기가 쉽지 않다. 대통령의 복심 중 복심으로 꼽히는 김경수 전 경남지사는 ‘드루킹 댓글 여론 조작’ 사건과 관련, 대법원이 징역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하고 재수감됨에 따라 선거 영향력을 잃게 됐다. 그런 점에서 임종석 전 비서실장, 윤건영 민주당 의원 등 다른 ‘대통령 복심’들의 움직임이 주목된다. 이들은 친문 골수 지지층인 ...

    한국경제 | 2021.07.25 11:03 | 홍영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