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48,7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법 "대출 원리금 갚으려 체크카드 줬다면 위법 아냐"

    전자금융거래법 위반 인정 1·2심 뒤집고 파기환송 불법 대부업체에 대출을 받으면서 원리금을 갚기 위해 체크카드를 빌려줬다면 전자금융거래법을 위반한 것으로 볼 수 없다는 대법원의 판단이 나왔다. 대법원 3부(주심 이흥구 대법관)는 전자금융거래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A씨(60)의 상고심에서 벌금 3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무죄 취지로 깨고 사건을 청주지법으로 돌려보냈다고 10일 밝혔다. A씨는 2019년 5월 목돈이 필요한 데 정상적인 대출이 어렵게 ...

    한국경제 | 2021.06.10 12:00 | YONHAP

  • thumbnail
    김학의 '성접대·뇌물' 재판 다시…증인 진술 어땠길래[종합]

    수억원대 뇌물수수 혐의로 기소돼 징역형을 선고받은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2심 재판을 다시 받게 됐다. 대법원 3부(주심 대법관 이흥구)는 10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뇌물)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 전 차관의 상고심에서 징역 2년6개월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대법원은 증인이 기존 입장을 번복해 김 전 차관에게 불리한 진술을 했는데 이 과정에서 수사기관의 회유가 있었다는 주장을 검사가 입증하지 ...

    한국경제 | 2021.06.10 11:55 | 이미경

  • thumbnail
    [속보] 대법원, 김학의 보석 허가…8개월만에 석방

    [속보] 대법원, 김학의 보석 허가…8개월만에 석방 이미경 한경닷컴 기자 capita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6.10 11:48 | 이미경

  • thumbnail
    한라산 성판악 민간 매점 43년 만에 철거…주차장 조성

    ... 국유림 998㎡를 빌려 전체 면적 498㎡에 2층 규모 건물을 지어 운영해오다 2009년 국유림 관리법상 임대계약이 불가능하게 됐다. 이에 민간 운영자는 휴게소 운영을 위한 민사소송, 행정소송, 명도소송 등을 제기했었다. 그러나 대법원 민사1부는 지난해 3월 대법원 민사1부는 정부가 한라산 성판악 휴게소 운영자를 상대로 건물을 철거하고 토지를 넘겨달라며 낸 소송에서 원고인 정부 승소 판결을 내렸다. 한라산국립공원관리소는 대법원 확정판결에 따라 철거가 진행하게 됐고, ...

    한국경제 | 2021.06.10 11:40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20대 성소수자, 남성들에 집단 성폭행 "게이라 당해"

    ... 게이, 양성애자, 트랜스젠더뿐 아니라 여성과 흑인, 이민자 등에 대한 폭력은 갈수록 심해지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브라질은 성소수자(LGBT)에 대한 폭력과 차별 수준이 세계에서 가장 높은 국가 중 하나다. 현지 대법원이 지난 2019년 성적 지향과 성정체성에 따른 폭력과 차별을 금지했지만 이번 사건과 같은 증오범죄는 여전히 발생하고 있다. 실제 브라질의 대통령 자이르 보우소나루는 스스로 동성애 혐오자임을 밝히며 증오 감정을 공개적으로 내비치기도 ...

    한국경제 | 2021.06.10 11:38 | 장지민

  • thumbnail
    [2보] '뇌물' 김학의 유죄판결 파기환송…"증언 신뢰 못해"

    ... 혐의로 기소돼 징역형을 선고받은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다시 재판을 받게 됐다. 증인이 기존 입장을 번복해 김 전 차관에게 불리한 진술을 했는데 이 과정에서 수사기관의 회유가 있었다는 주장을 검사가 입증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대법원 3부(주심 이흥구 대법관)는 10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뇌물) 혐의로 기소된 김 전 차관의 상고심에서 징역 2년6개월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증인이 기존 입장을 바꿔 김 전 차관에게 ...

    한국경제 | 2021.06.10 11:34 | YONHAP

  • thumbnail
    [속보] 대법원 "김학의 '성접대·뇌물' 재판 다시 하라"

    ...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2심 재판을 다시 받게 됐다. 증인이 기존 입장을 번복해 김 전 차관에게 불리한 진술을 했는데 이 과정에서 수사기관의 회유가 있었다는 주장을 검사가 입증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대법원 3부(주심 대법관 이흥구)는 10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뇌물) 혐의로 기소된 김 전 차관의 상고심에서 징역 2년6개월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이미경 한경닷컴 기자 capital@ha...

    한국경제 | 2021.06.10 11:22 | 이미경

  • thumbnail
    대법원, '셀프후원' 김기식 전 금감원장 벌금형 확정 [종합]

    국회의원 시절 자신이 소속된 단체에 5000만원을 후원해 '셀프 후원' 논란을 빚어 기소된 김기식 전 금융감독원장에게 벌금형이 확정됐다. 대법원 2부(주심 대법관 이동원)는 10일 정치자금법위반 혐의로 기소된 김 전 원장의 상고심에서 벌금 2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19대 총선에서 비례대표로 국회의원에 당선된 김 전 원장은 임기가 끝나기 직전인 2016년 5월19일, 정치후원금 5000만원을 자신이 속한 더불어민주당 의원 ...

    한국경제 | 2021.06.10 10:40 | 이미경

  • thumbnail
    '셀프후원 논란' 김기식 前 금감원장, 벌금형 확정

    국회의원 시절 자신이 소속된 단체에 5000만원을 후원해 '셀프 후원' 논란을 빚은 김기식 전 금융감독원장에게 벌금형이 확정됐다. 대법원 2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10일 정치자금법위반 혐의로 기소된 김 전 원장의 상고심 선고기일에서 김 전 원장에게 벌금 2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지었다. 김 전 원장은 19대 총선에서 비례대표 국회의원으로 당선됐는데 임기가 끝나기 직전인 2016년 5월 자신이 받은 정치후원금 중 5000만원을 ...

    한국경제 | 2021.06.10 10:37 | 남정민

  • thumbnail
    '셀프후원' 김기식 前금감원장 벌금 200만원 확정(종합)

    국회의원 재직 당시 자신이 속한 단체에 5천만원을 '셀프 후원'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기식 전 금융감독원장에게 벌금형이 확정됐다. 대법원 3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정치자금법위반 혐의로 기소된 김 전 원장의 상고심에서 벌금 2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10일 밝혔다. 김 전 원장은 19대 국회의원 임기가 끝나기 직전인 2016년 5월 19일 정치후원금 중 5천만원을 자신이 소속된 더불어민주당 의원모임 '더좋은미래'에 연구기금 명목으로 ...

    한국경제 | 2021.06.10 10: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