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48,7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서울중앙지법, '금품수수' 의혹 부장판사 보직 변경

    ... 결의했다고 11일 밝혔다. 법원 관계자는 "비대면 재판 보직으로 이동할 것이 유력하지만, 정확한 보직에 관해서는 아직 검토 중"이라고 설명했다. A 부장판사는 2019년 모 사업가에게 고급 골프채 세트 등을 받은 혐의로 대법원에 징계가 청구된 상태다. 법관징계법에 따르면 판사의 징계는 정직·감봉·견책 세 종류다. 대법원 징계위원회는 서울중앙지법의 의견과 관련 자료를 검토해 A 부장판사에 대한 징계 여부와 처분 수위를 결정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1 15:49 | YONHAP

  • thumbnail
    안희정측 "불법행위 없었다"…성폭행 배상책임 부인

    ... 폭로해 '미투(Me too·나도 피해자다) 운동'에 불을 지폈다. 이후 안 전 지사는 피감독자 간음·업무상 위력에 의한 추행·강제추행 등 혐의로 기소돼 징역 3년 6개월을 대법원에서 확정받았다. 김씨는 안 전 지사의 유죄 판결이 확정된 이후인 작년 7월 안 전 지사와 충청남도에 총 3억 원의 손해배상금을 청구하는 소송을 냈다. 김씨는 안 전 지사의 범행과 2차 가해로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를 겪었다며 위자료와 ...

    한국경제 | 2021.06.11 11:35 | YONHAP

  • thumbnail
    김후곤 대구지검장 "부패사범 등은 여전히 직접수사…역량 강화"

    ... 복잡해지고 지능화하는 범죄에 대응하기 위한 전문성과 수사역량을 유지·강화하는 노력을 게을리하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대구지검에 근무하는 동안 형사부 전문성을 높이고, 공판부 역량을 강화하는 한편 범죄수익환수 및 집행업무에 전문역량을 집중할 수 있도록 다각도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사법연수원 25기인 김 지검장은 서울 중앙지검 검사, 창원지검 거창지청장, 대검 대변인, 대법원 양형위원, 서울 북부지검장 등을 거쳤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1 11:18 | YONHAP

  • thumbnail
    강창일 주일대사 "징용소송 해결 방안 많아…12가지 이상"

    ... "(일본 측이) 언론을 통해 일방적으로 얘기하는 것이 아니라 직접 만나 구체적인 안을 알려주면 그것에 귀를 기울일 준비가 돼 있다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강 대사는 징용 피해자들이 제기한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서울중앙지법이 대법원의 이전 배상 인정 판결과 다르게 지난 7일 원고 청구를 각하한 것과 관련해선 "한국은 완전한 삼권분립이 이뤄져 있어 사법부 판결에 정부가 개입하는 것은 불가능하다"라며 이번 판결은 판사가 자신의 양심과 법리에 따라 내린 것이라고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21.06.11 08:28 | YONHAP

  • thumbnail
    김지은, 안희정 前지사 상대 손배소 오늘 첫 재판

    ... 업무상 위력에 의한 추행, 강제추행 등 혐의로 기소됐지만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김씨와 김씨로부터 피해 사실을 전해 들었다는 전임 수행비서의 진술을 그대로 신뢰하기 어렵다는 이유였다. 하지만 2심은 "피해자 진술에 일관성이 있고, 피고인을 무고할만할 동기·이유가 있다고 보기 어렵다"며 안 전 지사에게 징역 3년 6개월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 이 판결은 대법원에서 확정돼 안 전 지사는 2022년 8월까지 수형생활을 해야 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1 05:30 | YONHAP

  • thumbnail
    '수뢰' 김학의 재판 다시…대법 "증인회유 여부 검증해야"(종합2보)

    ... 혐의로 기소돼 징역형을 선고받은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다시 불구속 상태로 재판을 받게 됐다. 증인이 김 전 차관에게 불리하게 진술을 바꾼 것이 검사의 압박·회유 때문이 아니라는 사실을 검사가 입증해야 한다는 것이다. 대법원 3부(주심 이흥구 대법관)는 10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뇌물) 혐의로 기소된 김 전 차관의 상고심에서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지난 2월 김 전 차관 측이 신청한 ...

    한국경제 | 2021.06.10 20:29 | YONHAP

  • thumbnail
    광주시, 총인 시설공사 입찰 담합 손배소 승소

    대법 "대림산업, 87억원 손해배상해야" 광주시가 총인처리시설 설치공사 입찰을 담합한 대림산업을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최종 승소했다. 10일 광주시에 따르면 대법원은 이날 피고 대림산업의 상고를 기각하고 원심대로 원고 일부 승소 판결을 했다. 대림산업(현 디엘이앤씨)은 광주시에 87억원(배상액 68억·지연이자 19억원)을 배상하도록 했다. 대림산업 등 4개 사는 2011년 광주 제1·2하수처리장 총인 시설 설치공사 입찰을 앞두고 ...

    한국경제 | 2021.06.10 18:30 | YONHAP

  • thumbnail
    남형두 "연세 법학 100년…다양성·품격있는 법률가 양성"

    ... 지난 9일 연세대 법학 교육 100주년을 기념해 한국경제신문과 진행한 인터뷰에서 이렇게 말했다. 올해는 1921년 연희전문학교에서 유억겸 선생이 법학 교육을 시작한 지 100년이 되는 해다. 남 원장은 “윤관 전 대법원장, 김석수 전 국무총리, ‘도티’로 유명한 나희선 샌드박스네트워크 창립자까지 다양한 명사가 연세대 법학과를 거쳤다”며 “중세 4대 학문이라고 할 수 있는 법학·철학&mi...

    한국경제 | 2021.06.10 17:55 | 배태웅

  • thumbnail
    '뇌물수수 혐의' 김학의 석방…취재진 질문에 말없이 이동

    수억원대 뇌물수수 혐의로 기소돼 징역형을 선고받았다가 대법원의 파기환송 판결을 받은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10일 경기 의왕시 서울구치소에서 출소했다. 김 전 차관은 이날 석방 소감 및 대법원의 판결에 대한 입장을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묵묵부답으로 일관한 채 이동했다. 이날 대법원 3부(주심 대법관 이흥구)는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뇌물)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 전 차관의 상고심에서 징역 2년6개월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

    한국경제 | 2021.06.10 17:32 | 이미경

  • thumbnail
    大法 "김학의 뇌물수수 재판 다시하라"

    뇌물과 성 접대를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징역형을 선고받은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사진)이 고등법원에서 다시 재판을 받게 됐다. 대법원은 “증인의 진술이 번복돼 신빙성이 의심된다”며 사건을 서울고등법원으로 돌려보냈다. 대법원 3부(주심 이흥구 대법관)는 10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뇌물) 혐의로 기소된 김학의 전 차관 상고심에서 징역 2년6개월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돌려보냈다. 이날 대법원은 김 ...

    한국경제 | 2021.06.10 17:01 | 남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