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1,9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르네상스와 동의어가 된 메디치 가문

    ... 미켈란젤로, 보티첼리 등 르네상스 거장들은 메디치 가문의 후원 덕에 생계 걱정을 덜고 걸작을 남길 수 있었다. 또한 유럽 각지의 희귀 도서와 고문서를 모아 메디치 도서관을 세웠다. 이 도서관은 유럽 최초의 공공 도서관이었다. 피렌체대성당, 메디치 리카르디궁, 우피치미술관 등 피렌체에는 메디치 가문이 남긴 족적이 가득하다. 메디치 가문의 적극적인 후원은 화가, 조각가뿐 아니라 철학자, 시인, 건축가, 과학자 등 유럽 각지의 거장들을 피렌체로 끌어 모았다. 인접한 공간에 ...

    한국경제 | 2021.03.22 09:00 | 오형규

  • thumbnail
    '또 일상이 멈췄다'…봉쇄 첫날 황량한 로마 도심(종합)

    ... 그 넓은 공간은 갈매기와 비둘기가 차지했다. 광장 한가운데 자리 잡은 여러 대의 경찰 차량, 행인들을 뚫어지게 응시하는 경관들의 모습은 지금이 봉쇄 중이라는 것을 실감케 했다. 통상 긴 대기 줄을 감수해야 하는 성베드로 대성당 역시 내부가 텅 빈 비현실적인 풍경이었다. 이탈리아 당국은 봉쇄 기간 미사는 금지하되 성당 개방은 허용했다. 종교 활동을 원하는 신자들에 대한 최소한의 예우다. 하지만 집 근처 성당으로 이동을 제한해 도심의 유명 성당들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3.16 17:53 | YONHAP

  • thumbnail
    "너그럽게 용서해주시길"…故 이문희 대주교 유언장 공개

    ... 앞에서 모두가 함께 만날 수 있기를 믿고 바란다"고 맺었다. 1935년생인 이 대주교는 이틀 전 노환으로 세상을 떠났다. 1965년 사제품을 받았고, 1972년 주교로 승품했다. 1985년 대구대교구 대주교에 취임한 뒤로 이듬해 대구대교구장에 착좌했다. 그는 대주교로 있는 20여 년간 67개 본당을 설립하며 지역에 천주교가 뿌리내릴 수 있도록 노력했다. 고인의 장례미사는 17일 오전 10시 30분 주교좌 범어대성당에서 거행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16 11:11 | YONHAP

  • thumbnail
    "여름 휴가철처럼 썰렁"…다시 봉쇄에 갇힌 로마의 일상

    ... 그 넓은 공간은 갈매기와 비둘기가 차지했다. 광장 한가운데 자리 잡은 여러 대의 경찰 차량, 행인들을 뚫어지게 응시하는 경관들의 모습은 지금이 봉쇄 중이라는 것을 실감케 했다. 통상 긴 대기 줄을 감수해야 하는 성베드로 대성당 역시 내부가 텅 빈 비현실적인 풍경이었다. 이탈리아 당국은 봉쇄 기간 미사는 금지하되 성당 개방은 허용했다. 종교 활동을 원하는 신자들에 대한 최소한의 예우다. 하지만 집 근처 성당으로 이동을 제한해 도심의 유명 성당들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3.16 07:00 | YONHAP

  • thumbnail
    [그림이 있는 아침] 불규칙한 색채들의 조화…게르하르트 리히터 '4900가지 색채'

    ... 구성한다. 현대미술의 거장 게르하르트 리히터(89)의 2007년작 ‘4900가지 색채’다. 색채판 작업은 1966년 산업용 페인트 색상표에서 아이디어를 얻었다. 2007년 2차 세계대전 당시 훼손된 쾰른 대성당의 스테인드글라스 창문 재건을 위한 디자인 작업을 할 때였다. 72가지 색상을 1만2500장의 수공예 유리에 적용하며 컬러 패널 작업을 시작했다. ‘4900가지 색채’는 정사각형 컬러 패널 196개를 여러 크기의 ...

    한국경제 | 2021.03.15 17:23 | 조수영

  • thumbnail
    이문희 바울로 대주교 선종

    ... 주교좌 성당 주임신부와 대구가톨릭병원장을 겸임했고, 학교법인 선목학원 이사장을 지냈다. 1985년 1월 대구대교구 대주교가 된 그는 1986년 대구대교구장에 취임했다. 1993년부터 3년간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의장을 지냈다. 이 대주교는 2015년 사제 서품 50주년(금경축)을 맞아 20대부터 써 온 시 99편을 묶은 시선집 《오후의 새》를 펴낸 바 있다. 빈소는 계산성당이며 장례미사는 17일 오전 10시30분 주교좌 범어대성당에서 열릴 예정이다.

    한국경제 | 2021.03.14 18:26

  • thumbnail
    이문희 바울로 대주교 선종…21년간 대구대교구장 지내

    ... 설립했다. 이 대주교는 2015년 사제 서품 50주년(금경축)을 맞아 20대부터 써 온 시 99편을 묶은 시선집 `오후의 새`를 펴낸 바 있다. 빈소는 주교좌 계산성당이다. 장례미사는 17일 오전 10시 30분 주교좌 범어대성당에서 있을 예정이다. 대구대교구 측은 홈페이지에 이 대주교의 선종 사실을 공지하고 화환이나 조의금은 받지 않는다고 알렸다. (사진=연합뉴스) 장진아기자 janga3@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

    한국경제TV | 2021.03.14 14:22

  • thumbnail
    독일 현대미술 거장 게르하르트 리히터의 색의 향연

    ... 구상과 추상, 사진과 회화, 고전과 반 고전의 영역을 넘나드는 작업을 해왔다. 1966년 산업용 페인트 색상표를 대규모로 확대 재현한 색채 판 그림을 통해 색상을 연구하기 시작한 그는 2007년 제2차 세계대전 당시 훼손된 쾰른 대성당의 스테인드글라스 창문 디자인 작업을 의뢰받는다. 만화경을 연상시키는 스테인드글라스 작품은 중세 시대 본래의 창문에 쓰인 72가지의 다채로운 색채를 표현한 1만1천500장의 수공예 유리 조각으로 이뤄졌다. 창을 가득 메운 자유로운 ...

    한국경제 | 2021.03.11 13:31 | YONHAP

  • thumbnail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 복원 위해 200살 넘은 참나무 벌목

    3월 말까지 1천그루 공수…2024년 재건 목표 달성 '불투명' 과거 프랑스 왕족의 숲에 200년 넘게 뿌리내렸던 참나무가 2019년 4월 화마로 소실된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 첨탑 재건을 위해 희생됐다. 스포츠 자동차 경주대회로 유명한 르망을 주도로 하는 사르트 주에 있는 베르세 숲에서는 지난 8일∼9일(현지시간) 폭이 1m, 키가 20m에 달하는 참나무 여러 그루가 잘려 나갔다. 프랑스 정부는 노트르담 대성당 첨탑 복원에 사용할 참나무 1천여 ...

    한국경제 | 2021.03.10 19:36 | YONHAP

  • thumbnail
    보험, 중세 해상무역 ''모험대차''에서 진화

    ... 소규모 보험업자들의 위험을 다시 분산시키는 '보험의 보험'이다. 런던 대화재가 만들어 낸 화재보험 1666년 9월 빵공장에 치솟은 불길이 런던 중심가를 덮쳤다. 시 당국의 늑장대응으로 화재는 닷새간 이어졌다. 유서 깊은 세인트폴대성당을 비롯해 교회 87곳을 태웠고, 시내 가옥의 4분의 1이 소실돼 수만 명의 이재민을 냈다. 역사에 기록된 런던 대화재였다. 화재로 피해로 본 사람들은 보험의 필요성을 절감했다. 이듬해 치과의사 출신 니컬러스 바본이 화재에 대비하고 피해자를 ...

    생글생글 | 2021.03.08 10:42